날짜 :2018-10-20 21:36:3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PDF
뉴스 > 생활/스포츠

심재훈, 2018 장애인아시안게임 한국 첫 메달…휠체어펜싱 3위


뉴시스 기자 / 입력 : 2018년 10월 07일
ⓒ 전라매일·제이엠포커스
한국 장애인 휠체어펜싱 대표팀의 심재훈(30·GKL)이 2018 인도네시아 장애인아시안게임에서 한국 선수단에 첫 메달을 선사했다.
심재훈은 7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포프키 시부부르에서 열린 대회 휠체어펜싱 플뢰레 개인전(스포츠등급 A) 준결승에서 홍콩의 청멍차이에 10-15로 패배했다.
이번 대회 휠체어펜싱 개인전에서는 3·4위 결정전을 따로 치르지 않아 심재훈은 그대로 동메달이 확정됐다.
이번 대회 한국 선수단의 첫 메달이다.
개인전 8강에서 사사지마 다카키를 15-10으로 꺾고 4강에 오른 심재훈은 이번 대회 한국 선수단의 1호 메달을 금빛으로 장식하지 못했지만, 값진 동메달을 품에 안았다.
공장을 운영하시던 아버지를 돕다 사고를 당해 두 다리를 잃은 심재훈은 사고 이전 검도를 했던 경험을 살려 휠체어펜싱 선수로 나섰다.
2015년 펜싱을 시작해 이듬해인 2016년 국가대표가 된 심재훈은 올해 5월 휠체어펜싱 월드컵대회 에페 개인전에서 한국 휠체어펜싱 사상 최초로 금메달을 목에 건 선수다.
그는 처음으로 출전한 국제종합대회에서 메달을 수확, 기분좋게 스타트를 끊었다.
심재훈은 청멍차이와의 준결승에서 경기 초반 1-5로 밀리며 고전했지만, 한층 적극적으로 공격하며 6-7까지 따라붙었다.
이후 접전을 이어가던 심재훈은 8-9로 뒤진 상황에서 내리 3점을 허용하며 수세에 몰렸고, 결국 아쉽게 패배하고 말았다.
뉴시스 기자 / 입력 : 2018년 10월 07일
- Copyrights ⓒ전라매일·제이엠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봉하노송의 절명 제6회-눈 먼 부엉이가 운다 ⑥
전라북도 출향 기업인 비즈천사 김영수 대표
더 이스트라이트, 폭행피해 폭로
㈜자광, 대한방직 잔금 납부완료... 사실상 인수 마무리
“세종역 갈등, 호남 KTX 단거리 노선이 해결책”
전북도, 노사민정 공동선언문 채택
장수, 여행주간 할인혜택 풍성
새만금개발 최대 수혜자, 재벌 토건
도내 학교 특정업체 일감몰아주기 도마위
도내 특별교통수단 지역마다 제각각
가볼만한 곳
생활/스포츠
오는 25일부터 5일간 전북지역에서 열리는 제38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에 출전하는 전..
기획 | 특집
제13회 순창장류축제가 10. 19일 부터 대단원의 막을 올린다. 금년 축제에서는 세계발..
칼럼
인류는 선사시대를 지나고 역사시대를 맞이하면서 먹거리를 통한 많은 변화를 가져왔..
신문사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찾아오시는 길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4,384
오늘 방문자 수 : 18,932
총 방문자 수 : 21,157,892
·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2-81-86106  · 발행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홍성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일  · mail: jlmi1400@hanmail.net  · Tel: 063-287-1400  · Fax : 063-287-1403
· 신문사업등록번호 : 전북,가00018  · 등록일 : 2010년 3월 8일
· 상호: (유)제이엠포커스  · 사업자등록번호 : 787-88-00347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홍성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일  · mail: jlmi1400@hanmail.net  · Tel: 063-247-1406  · Fax : 063-247-1407
· 인터넷신문사업등록번호 : 전라북도,아00111  · 등록일 : 2016년 5월30일
  Copyright ⓒ 전라매일·제이엠포커스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