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2019-02-24 14:14:3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PDF
뉴스 > 정치/군정

전북도, (주)게놈앤내츄럴바이오와 투자협약 체결

-새만금산단에 콜라겐 관련 완제품 생산시설 건립
-70억원 투자... 40여명 신규 고용창출 기대

정석현 기자 / jsh063@hanmail.net입력 : 2018년 10월 11일
ⓒ 전라매일·제이엠포커스

새만금산단에 콜라겐 관련 완제품 생산시설이 들어선다.
전북도와 새만금개발청 등 4개 기관은 11일 ㈜게놈앤내츄럴바이오와 새만금 산업단지에 70억원 규모의 콜라겐 관련 완제품 생산제조 시설을 건립하는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게놈앤내츄럴바이오(대표 윤규형)는 지난 2007년 특허 등록한 콜라겐 제조공법을 이용해 그동안 회사의 핵심 원료인 피쉬스케일콜라겐(Fish Scale Collagen)을 양산하면서 국내 콜라겐 시장의 선구적인 역할을 해 온 기업이다.
특히 ㈜게놈앤내츄럴바이오는 이번 투자협약을 계기로 새만금산단 임대용지에 올해 하반기에 공장을 착공해 생산시설이 완공되는 2019년부터 건강보조용 액화식품 콜라겐 제품을 생산할 예정이다.
또한 콜라겐 제품의 국내‧외 생산‧소비물량의 증가 추세에 대응하면서장기적으로 콜라겐 음료, 콜라겐 화장품, 전립선 비대증 개선제 등을 생산할 계획으로 시장규모가 증가하면 신규 일자리가 늘어나고, 지역경제 활성화, 재정수입 효과 등에도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앞으로 새만금산단에 게놈앤내츄럴바이오가 입주하면 이미 투자협약하고 입주가 예정된 ㈜풍림파마텍, ㈜내츄럴프로테인스코리아 등과 함께 첨단 의료‧바이오 업종의 동반 성장이 기대되고, 도내 대학들과 R&D사업 추진 등으로 지속적인 투자와 신기술 개발이 이루어질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전북도는 2018년 정부와 지자체 추경으로 새만금 산업단지 임대용지 330,000㎡(10만평)를 조성한 것을 계기로 내년도에도 임대용지 670,000㎡(20만평)을 추가 확보하고, 새만금 내부개발이 본격화 되는 것에 발맞춰 대규모 투자유치 기반 마련과 새만금지역 투자활성화를 위해 더욱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정석현 기자 / jsh063@hanmail.net입력 : 2018년 10월 11일
- Copyrights ⓒe-전라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퇴직 지적인들의 경험 활용과 노인 일자리 창출에 참여하는 ‘지적시니어클럽’
`전북이 낳은 출향 애향단체인` 재경전북도민회 사진작가 임광철씨
내년도 국가예산 확보 ‘비상’
“동학농민혁명 행사서 무장포고문 낭독해야”
박준배 김제시장, KTX“김제역에 정차할 수 있도록 해달라” 관계 기관 적극 행보
‘얼씨구 좋다!’ 어르신 마음속까지 울려 퍼진 우리 국악 한 가락
균형발전 전제된 재정분권 추진 촉구
봉하노송의 절명 제38회-오래된 생각이다 11
고창군 신림면 농암지구 지적재조사 ‘탄력’
이용호 의원, 일제침략기 한국문학사 재조명 정책토론회 개최
가볼만한 곳
생활/스포츠
LA 다저스 류현진(32)의 시범경기 등판 일정이 잡혔다. 메이저리그 홈페이지 MLB닷컴..
기획 | 특집
칼럼
말을 많이 하면 좋은 말도 있겠지만 해서는 안 될 말을 자기도 모르게 씨부렁거리게 ..
신문사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찾아오시는 길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3,401
오늘 방문자 수 : 12,065
총 방문자 수 : 24,231,203
·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2-81-86106  · 발행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홍성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일  · mail: jlmi1400@hanmail.net  · Tel: 063-287-1400  · Fax : 063-287-1403
· 신문사업등록번호 : 전북,가00018  · 등록일 : 2010년 3월 8일
· 상호: e-전라매일  · 사업자등록번호 : 787-88-00347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홍성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일  · mail: jlmi1400@hanmail.net  · Tel: 063-247-1406  · Fax : 063-247-1407
· 인터넷신문사업등록번호 : 전라북도,아00111  · 등록일 : 2016년 5월30일
  Copyright ⓒ e-전라매일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