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2019-03-25 16:57:3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PDF
뉴스 > 독자투고

운전 중 스마트폰 사용 이제 그만


전라매일 기자 / 입력 : 2019년 01월 10일
우리나라 스마트폰 보급률은 91%에 이른다.
연령을 불문하고 스마트폰이 손에 들려있지 않으면 불안해하고 일상생활이 큰 불편함을 느낄 정도로 많은 이들이 스마트폰을 사용하고 있는 것이다.
최근 교통안전공단에서는 운전 중 스마트폰 사용 유형 및 위험성에 대한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연구 결과에 따르면 응답자 중 42% 가량은 운전 중 SNS 또는 교통정보를 확인하기 위해 스마트폰을 사용한다고 답했다.
심지어 21.3%의 응답자는 운전 중 스마트폰 사용으로 교통사고가 발생했거나 발생위험에 빠진 적이 있다고 답했다.
이와 관련해 운전 중 스마트폰을 보는 것과 유사한 상황을 설정하고 실험한 결과 전방을 충실히 주시하며 운전했을 때보다 시야 범위가 20% 이상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운전 중 스마트폰 사용이 얼마나 위험한 행동인지를 잘 보여주는 것이다.
도로교통법 제49조 10호에 따르면 운전 중에는 휴대전화를 사용하는 것을 금지하도록 규정돼 있다.
전화뿐만 아니라 인터넷, 문자, 카카오톡 확인도 위반행위에 해당한다. 위반 시 승용차 운전자 경우 범칙금 6만원이 부과되고 벌점 15점이 부여된다.
단 정차 시에는 사용이 가능하며 운전에 장애를 주지 않도록 장치를 사용할 경우는 제외가 된다.
해당 장치로는 이어폰과 차량에 연결하는 블루투스 기능 등이 있다.
단 한 번의 실수가 자신의 목숨을 위협할 뿐만 아니라 타인의 목숨, 타인의 가정의 불행을 야기시킬 수 있는 게 운전이다.
운전자 스스로가 기본원칙을 준수해 자신의 안전뿐만 아니라 상대 운전자와 보행자의 안전까지 지켜야 한다.
/효자동 정대진
전라매일 기자 / 입력 : 2019년 01월 10일
- Copyrights ⓒe-전라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가마솥 통닭구이로 건전한 먹거리 ‘앞장’
LX, 4차 산업혁명 미래 일자리 탐색·홍보 주력
부안 계화면, 복지사각지대 해소 잰걸음
남원시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인프라 발굴”
군산·익산·완주 스포츠클럽, 대한체육회 기금 확보
전북 기온 뚝 찬바람까지 ˝출근길 옷차림 신경써야˝
빅뱅 승리, 10억원 생일파티 여성 9명··· 그것이알고싶다
사회혁신 대표도시 전주, 사회혁신가 양성 나서
순창군, 지역상품권·전선지중화 사업 각계각층 의견 듣는다
임실군 종합경기장 축구장 인조잔디, 친환경 충진재 교체완료
가볼만한 곳
생활/스포츠
국가대표 병역특례 축구선수들이 군 복무를 대체하는 봉사활동으로 전주지역 축구 꿈..
기획 | 특집
칼럼
봄비가 내리더니 날씨가 제법 쌀쌀하다. 그래도 하나둘씩 앞 다투어 피어난 청사 앞 ..
신문사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찾아오시는 길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9,844
오늘 방문자 수 : 22,225
총 방문자 수 : 25,051,618
· 상호: e-전라매일  · 사업자등록번호 : 787-88-00347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홍성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일  · mail: jlmi1400@hanmail.net  · Tel: 063-247-1406  · Fax : 063-247-1407
· 인터넷신문사업등록번호 : 전라북도,아00111  · 등록일 : 2016년 5월30일
  Copyright ⓒ e-전라매일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