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5-26 오후 06:40:5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통합검색
속보
;
뉴스 > 사건사고

군산해경, 법규 위반 선박 5척 검거


박수현 기자 / 입력 : 2019년 03월 04일
ⓒ e-전라매일
해상 기상 호전으로 조업 선박이 늘면서 불법행위가 연이어 적발되고 있다.

군산해양경찰서는 4일 "지난 3·1절 연휴 기간 동안 해상에서 각종 법규를 위반한 낚싯배 등 선박 5척의 불법행위를 적발했다"고 밝혔다.

해경에 따르면 지난 1일 낮 12시15분께 군산시 옥도면 어청도 남서쪽 92㎞ 해상(영해선 외측 26㎞)에서 낚시영업 중인 낚싯배 A호(9.77t, 승선원 22명)를 영업구역 위반(낚시관리및육성법) 혐의로 붙잡았다.

A호는 이날 오전 1시 30분께 전남 목포시 북항을 출항해 전남 홍도 인근해상에서 조업할 것으로 허위 신고한 혐의(허위 출입항 신고)도 받고 있다.

또, 지난 2일 낮 12시 15분께 어청도 남서쪽 13㎞ 해상에서 영업구역을 위반해 조업한 충남선적 낚싯배 B호(7.93t, 승선원 17명)도 낚시관리및육성법 위반으로 혐의다.

수상레저기구(모터보트)의 불법 행위도 잇따라 적발됐다.

지난 1일 군산시 옥도면 말도 인근 해상에서 레이더 및 초단파(VHF) 통신설비를 갖추지 않은 채 출항통제를 무시하고 출항한 모터보트 C호(0.46t)와 D호(0.1t)가 수상레저안전법 위반으로 해경에 적발했다.

이밖에 3일 오후 5시 35분께 군산시 옥도면 십이동파도 북쪽 7km 해상에서 도계를 침범한 채 선적증서도 갖추지 않고 조업한 충남선적 연안개량안강망 어선 E호(7.93t)를 수산업법 및 어선법 위반으로 적발했다

서정원 군산해양경찰서장은 "어선과 수상레저기구, 낚싯배의 출항이 늘면서 각종 불법행위가 연이어 적발되고 있다"면서 "지속적인 단속활동과 안전관리를 강화해 해양안전을 저해하는 행위를 원천 차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박수현 기자 / 입력 : 2019년 03월 04일
- Copyrights ⓒ주)전라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인물포커스
교육현장스케치
기업탐방
우리가족만만세
재경도민회
기획특집
부안군, 삶의 질 향상·양질의 일자리 창출 ‘총력’  
떠난 사람과 남아 있는 사람들의 심리 녹여내  
푸른 숲속에서 가족들과 함께 산나물 심어요  
<혁신학교 이야기> 100년 역사와 전통이 빛나는 ‘장..  
무주문화원, 문화예술의 일상을 꿈꾸다  
함께 뛰는 땀방울 자신감의 꽃망울  
익산시, 전국소년(장애학생)체전 준비 ‘착착’  
정읍 단풍미인쌀 브랜드파워 강화  
포토뉴스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발행인: 홍성일 / 대표이사 겸 편집인: 홍성일 / Tel: 063-287-1400 / Fax: 063-287-1403 / mail: jimi1400@hanmail.net
청탁방지담당관: 황승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관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전북,가000187 / 등록일 :2010년 3월 8일
Copyright ⓒ 주)전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