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2019-03-25 06:44:2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PDF
뉴스 > 사건사고

군산해경, 법규 위반 선박 5척 검거


박수현 기자 / 입력 : 2019년 03월 04일
ⓒ e-전라매일
해상 기상 호전으로 조업 선박이 늘면서 불법행위가 연이어 적발되고 있다.

군산해양경찰서는 4일 "지난 3·1절 연휴 기간 동안 해상에서 각종 법규를 위반한 낚싯배 등 선박 5척의 불법행위를 적발했다"고 밝혔다.

해경에 따르면 지난 1일 낮 12시15분께 군산시 옥도면 어청도 남서쪽 92㎞ 해상(영해선 외측 26㎞)에서 낚시영업 중인 낚싯배 A호(9.77t, 승선원 22명)를 영업구역 위반(낚시관리및육성법) 혐의로 붙잡았다.

A호는 이날 오전 1시 30분께 전남 목포시 북항을 출항해 전남 홍도 인근해상에서 조업할 것으로 허위 신고한 혐의(허위 출입항 신고)도 받고 있다.

또, 지난 2일 낮 12시 15분께 어청도 남서쪽 13㎞ 해상에서 영업구역을 위반해 조업한 충남선적 낚싯배 B호(7.93t, 승선원 17명)도 낚시관리및육성법 위반으로 혐의다.

수상레저기구(모터보트)의 불법 행위도 잇따라 적발됐다.

지난 1일 군산시 옥도면 말도 인근 해상에서 레이더 및 초단파(VHF) 통신설비를 갖추지 않은 채 출항통제를 무시하고 출항한 모터보트 C호(0.46t)와 D호(0.1t)가 수상레저안전법 위반으로 해경에 적발했다.

이밖에 3일 오후 5시 35분께 군산시 옥도면 십이동파도 북쪽 7km 해상에서 도계를 침범한 채 선적증서도 갖추지 않고 조업한 충남선적 연안개량안강망 어선 E호(7.93t)를 수산업법 및 어선법 위반으로 적발했다

서정원 군산해양경찰서장은 "어선과 수상레저기구, 낚싯배의 출항이 늘면서 각종 불법행위가 연이어 적발되고 있다"면서 "지속적인 단속활동과 안전관리를 강화해 해양안전을 저해하는 행위를 원천 차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박수현 기자 / 입력 : 2019년 03월 04일
- Copyrights ⓒe-전라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LX, 4차 산업혁명 미래 일자리 탐색·홍보 주력
부안 계화면, 복지사각지대 해소 잰걸음
남원시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인프라 발굴”
군산·익산·완주 스포츠클럽, 대한체육회 기금 확보
전북 기온 뚝 찬바람까지 ˝출근길 옷차림 신경써야˝
빅뱅 승리, 10억원 생일파티 여성 9명··· 그것이알고싶다
사회혁신 대표도시 전주, 사회혁신가 양성 나서
순창군, 지역상품권·전선지중화 사업 각계각층 의견 듣는다
임실군 종합경기장 축구장 인조잔디, 친환경 충진재 교체완료
고창군 작은목욕탕에 쉼터·온열의자 설치
가볼만한 곳
생활/스포츠
국가대표 병역특례 축구선수들이 군 복무를 대체하는 봉사활동으로 전주지역 축구 꿈..
기획 | 특집
칼럼
봄비가 내리더니 날씨가 제법 쌀쌀하다. 그래도 하나둘씩 앞 다투어 피어난 청사 앞 ..
신문사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찾아오시는 길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9,844
오늘 방문자 수 : 7,359
총 방문자 수 : 25,036,752
· 상호: e-전라매일  · 사업자등록번호 : 787-88-00347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홍성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일  · mail: jlmi1400@hanmail.net  · Tel: 063-247-1406  · Fax : 063-247-1407
· 인터넷신문사업등록번호 : 전라북도,아00111  · 등록일 : 2016년 5월30일
  Copyright ⓒ e-전라매일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