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8-10 오전 08:58:3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
뉴스 > 사회일반

영양풍부 고품질 임실고추 직거래 장터 활짝

임실시장 다기능주차장서‘햇빛나라 임실고추’직거래 장터 본격 운영

8월1일부터 10월 26일까지 임실읍 전통시장 장날 1일과 6일

나현주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0년 07월 31일
ⓒ e-전라매일



임실군이 고품질의 ‘햇빛나라 임실고추’를 생산자로부터 직접 살 수 있는 직거래 장터를 연다.



군은 8월 1일부터 10월 26일까지 임실장날인 1일과 6일에 임실시장 다기능주차장 2층에서 임실고추 직거래장터를 운영한다.



임실고추 직거래장터는 본격적인 건고추 출하시기를 맞아 관내 농가에게는 안정적인 판매처를 제공하고, 소비자에게는 믿을 수 있는 고품질의 임실고추를 생산자로부터 직접 구매할 수 있는 기회다.



임실고추는 2,341 농가가 464ha에 고추를 재배하고 있으며 임실은 중산간지에 위치하여 숙기의 온도가 높으며, 일조 시간이 길고 밤과 낮의 기온차가 커 소비자의 입맛에 맞는 고품질 고추 생산의 최적지이다.



이 같은 기후여건에 따라 임실고추는 영양이 풍부하고 과피가 두꺼우며 맛이 좋아 전국의 소비자들로부터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임실군은 고추의 우수성을 앞세워 타지역과 차별화된‘햋빛나라 임실고추’라는 브랜드와 전용 포장재를 활용, 판매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그간 관행적으로 이루어진 임실터미널 인근에서 도로를 불법점용하고 거래가 이루어져 교통혼잡과 군민들의 안전사고 위험을 해소하기 위해 임실터미널에서 정마트 사거리 구간(250m)의 노상거래에 대한 강력한 단속을 추진한다.



이를 통해 임실고추 직거래 장터에서 이뤄지는 모든 거래가 안전한 환경 속에 이루어지도록 적극적인 계도를 실시할 계획이다.



또한 임실고추 직거래 장터에서 판매되는 고추는 생산 농가의 이력사항(주소, 성명)을 표기토록하여 소비자가 안심하고 믿고 구입할 수 있도록 추진할 계획이다.



군은 임실고추 직거래 장터가 폭염과 무더위 속에서도 명품 임실고추 생산을 위하여 흘린 농민의 땀방울이 정당한 값을 받고, 소비자의 만족도 또한 높이기 위해 추진하는 것인 만큼 농가와 상인의 자발적 참여를 적극 당부하고 있다.



심 민 군수는 “임실고추는 유리한 기후여건으로 영양이 풍부하고 맛이 좋은 친환경 명품고추로 잘 알려져 있다”며 “많은 소비자들이 품질이 우수한 임실고추를 믿고 구입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나현주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0년 07월 31일
- Copyrights ⓒ주)전라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인물포커스
교육현장스케치
기업탐방
우리가족만만세
재경도민회
기획특집
군산경찰, 여성·어린이가 안전한 종합 치안의 선두  
김제시 농업발전 위한 새로운 패러다임 열다  
세계유산 익산 ‘백제유적지구’ 무왕도시 도약  
“농사요? 저는 공부하면서 짓습니다”  
정읍 허브원, 아시아 최대 라벤더 농장 조성  
“경제 활력 회복에 최선”  
“548정책으로 장수 제2의 도약 발판 마련”  
상생과 공존의 세상을 만들어가다!  
포토뉴스
군산근대역사박물관 장미갤러리, 전승택 개..
장미갤러리가 군산출신의 작가들의 개인전을 잇달아 계최할 계획으로 시민들에게 다가.. 
고창성호도서관 ‘도서관 길 위의 인문학’..
고창군 성호도서관이 오는 10일부터 ‘도서관 길 위의 인문학’ 프로그램 참가자를 모.. 
한 여름밤의 향연 “CBS행복 콘서트”개최
장수군은 오는 7일 저녁 7시30분부터 번암면 시동강 천변공원에서 ‘장수군과 함께하.. 
온라인으로 만나는 ‘2020 전라북도공연예..
다양한 공연을 즐길 수 있는 '2020 전라북도공연예술페스타'가 올해는 온라인으로 개.. 
한국의 서원을 온라인으로 만난다
한국의 서원을 온라인으로도 만날 수 있게 됐다.국립전주박물관(관장 직무대리 정상기..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발행인·편집인: 홍성일 / 회장: 홍성일 / Tel: 063-287-1400 / Fax: 063-287-1403 / mail: jlmi1400@hanmail.net
청탁방지담당관: 황승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복순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전북,가00018 / 등록일 :2010년 3월 8일
Copyright ⓒ 주)전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