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2019-04-23 08:57:5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PDF
뉴스 > 정치/군정

전북도, 고용쇼크 극복 총력

-시군, 유관기관, 전문가 머리 맞대
-민선7기 종합계획 수립, 일자리사업 발굴 등 중점

정석현 기자 / jsh063@hanmail.net입력 : 2018년 08월 20일
전북도가 고용쇼크 극복을 위한 일자리 창출에 총력을 기울인다.
전북도는 20일 민선 7기 일자리 종합계획 수립 및 최근 고용지표 악화 등 위기상황을 극복하기 위한 시책 개발과 2019년 정부 공모사업에 적기 대응하기 위해 도내 일자리 관련 지자체 담당자 및 유관기관 워크숍을 가졌다.
전북도와 고용노동부 전주지청이 공동으로 개최한 이번 워크숍에는 전북도, 각 시·군 담당자 및 일자리 관련 유관기관, 전문가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지역 내 고용문제에 대해 진단하고 최근의 고용쇼크 극복을 위한 지역 특성에 맞는 일자리 창출방안 모색 및 고용 활성화 방안에 대해 집중 논의했다.
또한 민선7기 지역특색 산업 및 지역 현안을 고려한 지역 주도적 일자리창출 정책 수립 및 지역 주민의 고용안정을 도모하고 지역경쟁력 제고를 위한 민선7기 일자리 종합계획 수립을 위한 교육도 진행했다.
특히 이번 워크숍에서는 한국고용정보원 주무현 센터장을 초청해 정부의 고용정책 방향과 지역일자리 대책과 대응전략과 지역일자리사업의 방향과 과제에 대한 우리도 일자리사업 방향성에 대해 집중 논의했다.
전북도는 이번 워크숍을 시작으로 역점적으로 추진해야 할 분야인 농생명‧신재생‧상용차 신산업 등 전북이 잘 할 수 있는 산업과 연계해 부문별 전문기관과 협력, 산업정책에 부합하는 일자리사업을 발굴 추진한다.
아울러 최근 정부의 근로시간 단축, 최저임금 인상 등에 대응하고 임금격차 해소, 비정규직 문제 등 고용의 질 개선을 위해 전북도가 선제적으로 추진해야 할 사업을 발굴해 지역 고용시장의 안정에 총력을 기울인다는 방침이다.
한편 도는 사업을 구체화하기 위해 분야별 릴레이 워크숍(9월) 및 사업별 컨설팅(9월)을 진행하고 10월에는 사업을 확정할 계획이다.
나석훈 도 경제산업국장은 “전북도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서는 무엇보다 일자리 창출이 시급하다”며 “이번 워크숍을 통해 도내 시군 및 유관기관 간 협력적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지역 특성에 맞는 일자리 창출이 무엇인지 의견을 공유하는 의미있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앞으로도 일자리 유관기관 및 단체가 다함께 힘을 모아 괜찮은 일자리 창출로 천년 전라북도 구현을 위해 도정 역량을 집중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정석현 기자 / jsh063@hanmail.net입력 : 2018년 08월 20일
- Copyrights ⓒe-전라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전라매일신문 창간 9주년 행사
프로축구 상주상무, 전북현대와 홈 경기
전라매일 창간 9주년 기념식 `성료`
자동차보험 손해율 일제히 상승...보험료 또 오를까
주말 전북 한낮 20~25도 `가끔 구름`…야외활동 무난
전북, 3연승 선두 도약… 울산, 리그서 첫 패배
4차산업혁명과 신인류
철도업계 `까치 비상`…봄산란기 선로에 둥지 골머리
`키맨` 윤중천 구속 실패…김학의 수사 계획 급제동
CNN ˝트럼프, 北에 전할 메시지 문 대통령에 줬다˝
가볼만한 곳
생활/스포츠
미래 지역 농업을 이끌어갈 고창농촌개발대학 체육대회가 성황리에 열렸다.22일 고창..
기획 | 특집
지난 19일 창간 9주년을 맞은 ㈜전라매일신문(회장 홍성일)이 따뜻한 사회를 만들기 ..
칼럼
종교를 가지고 있지 있던 있지 않던 말세라고 불릴 수도 있는 우리가 가지고 있는 자..
신문사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찾아오시는 길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7,505
오늘 방문자 수 : 6,791
총 방문자 수 : 25,851,846
· 상호: e-전라매일  · 사업자등록번호 : 787-88-00347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홍성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일  · mail: jlmi1400@hanmail.net  · Tel: 063-247-1406  · Fax : 063-247-1407
· 인터넷신문사업등록번호 : 전라북도,아00111  · 등록일 : 2016년 5월30일
  Copyright ⓒ e-전라매일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