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2018-11-14 20:22:4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PDF
뉴스 > 사회일반

부실채권 소각으로 행복의경제학 빛 밝혀

종교계 후원금 총 9억 500만원
전주시민 61명 빚 굴레서 해방

이강호 기자 / lkh1530@hanmail.net입력 : 2018년 11월 08일
ⓒ 전라매일·제이엠포커스
전주시가 종교단체의 후원금으로 사들인 부실채권을 소각하면서 빚의 구렁텅이에서 허덕이던 전주시민 68명이 삶의 희망을 되찾게 됐다.

시는 8일 한국전통문화전당 공연장에서 김승수 전주시장과 전주시의회 박병술 의장과 김진옥 도시건설위원장, 제이 톰트 영국 플리머스대학교 교수 등 행복의경제학 국제회의에서 기조연설과 주제발표를 맡은 4인의 해외연사, 4대 종단 대표, 전북은행 관계자 주빌리은행 관계자, 금융복지상담소 관계자, 일반 시민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2018 행복의경제학 국제회의 전주’ 개막행사에서 부실채권 소각행사를 가졌다. <사진>

이날 소각행사에서는 시가 종교계에서 후원한 1,400만원으로 전북은행의 도움을 받아 매입한 총 9억 500만원의 채권(원금 3억 5,000만원, 이자 5억 5,500만원) 상당의 부실채권을 소각했다.
소각된 채권은 전북은행이 보유한 신용채권 중 연체기간이 5년 이상·대출금액 1,000만원 미만인 부실채권으로 총 61명의 시민이 빚의 굴레와 채권추심으로부터 벗어날 수 있게 됐다.
이로써 시가 지난 2016년부터 올해까지 소각한 부실채권은 23억여 원으로, 총 147명이 새로운 희망을 갖고 생활할 수 있게 됐다.

또한 이날 소각행사에 앞서 김승수 전주시장은 국제회의의 특별강연을 통해 지난 2016년 개소 이후 금융과 복지의 통합적 지원을 통해 서민금융 해결사 역할을 톡톡히 수행해온 전주시 금융복지상담소의 역할 등을 소개하기도 했다.

시는 올해 행복의경제학 국제회의 개막식에서 악성 빚 독촉에 시달리는 이웃을 위한 부실채권을 소각하는 행사가 진행되면서, 모든 시민들이 행복한 도시를 함께 만들어가기 위해 시가 매년 개최하고 있는 행복의경제학 국제회의의 가치가 시민들에게 더 깊이 있게 전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와 관련 8일과 9일 이틀간 한국전통문화전당에서 진행되는 이번 국제회의의 첫날에는 제이 톰트 교수의 ‘시민주도형 경제전환을 위한 기본방향’을 주제로 한 기조강연을 시작으로 에다히로 준코 행복경제사회연구소 대표와 노노야마 리에코 일본 팔시스템(Palsystem) 도쿄 대표가 각각 각자 사례와 경험을 바탕으로 주제 강연에 나섰다.

또한 해외 연사들과 국내 전문가들이 참여한 가운데 ▲사회적경제 ▲로컬푸드 ▲지역기반 사회적 금융 등 3개 세션의 워트숍도 진행됐다.
이강호 기자 / lkh1530@hanmail.net입력 : 2018년 11월 08일
- Copyrights ⓒ전라매일·제이엠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봉하노송의 절명 제12회-눈 먼 부엉이가 운다⑫
연회석상에서 적의 기를 꺾는다(折衝樽俎)
합창의 묘미는 선율의 조화와 균형
중국 장쑤성 옌청시 당서기 일행 새만금 방문
새만금 세계잼버리특별법 국회 첫 관문 통과
전북도 내년 살림살이 사상 첫 7조원 시대 개막
정상현 교수, 대한민국 에로티시즘 미술대전 입상
전북, 한낮 13~17도 `흐림`…미세먼지 `나쁨`
김장김치에 사랑과 정성 듬뿍 담아
‘테크노 골리앗 ‘최홍만, 중국 이룽에게 TKO패
가볼만한 곳
생활/스포츠
전라북도축구협회(회장 김대은)는 지난 13일 국립전주박물관 강당에서 200여 명의 선..
기획 | 특집
칼럼
일년지계는 원단에 있다는 말로 시작한 2018년도 어느덧 두 달이 채 못 남았다.1년 동..
신문사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찾아오시는 길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6,199
오늘 방문자 수 : 19,818
총 방문자 수 : 21,745,182
·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2-81-86106  · 발행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홍성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일  · mail: jlmi1400@hanmail.net  · Tel: 063-287-1400  · Fax : 063-287-1403
· 신문사업등록번호 : 전북,가00018  · 등록일 : 2010년 3월 8일
· 상호: (유)제이엠포커스  · 사업자등록번호 : 787-88-00347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홍성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일  · mail: jlmi1400@hanmail.net  · Tel: 063-247-1406  · Fax : 063-247-1407
· 인터넷신문사업등록번호 : 전라북도,아00111  · 등록일 : 2016년 5월30일
  Copyright ⓒ 전라매일·제이엠포커스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