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2019-04-19 00:02:0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PDF
뉴스 > 사회일반

지리산 남원 뱀사골 고로쇠, 수액 채취 시작


김종환 기자 / kjhio0405@naver.com입력 : 2019년 02월 10일
ⓒ e-전라매일
신이 준 선물인 고로쇠가 지리산 뱀사골에서 생명수를 내뿜기 시작했다.
지리산 남원 뱀사골 고로쇠 영농조합(법인 대표 주기용)에 따르면 지난 1월 중순부터 고로쇠 수액 채취를 위한 라인 작업을 마치고 2월 초순부터 4월 초까지 채취할 계획이다. <사진>
뱀사골 고로쇠 영농조합은 올해는 잦은 이상기후로 인해 낮과 밤의 일교차가 예년보다 커 수액 채취에 활기를 띨 것으로 전망했다.
지리산 뱀사골 고로쇠는 우수를 전후해 해발 600m 이상인 뱀사골 인근에 서식하는 지름 20㎝ 이상의 고로쇠나무 7만여 그루에서 채취한다.
특히 지리산 뱀사골 고로쇠는 해풍이 미치지 않는 지역 특성과 고지대에서 채취해 수질이 뛰어나고 단맛이 높아 전국 최고 품질로 각광받고 있다.
지난해 뱀사골 인근에서는 150여 농가가 고로쇠 채취로 약 10억 원의 농가 소득을 올린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고로쇠는 뼈에 이로운 물(骨利水)로 이뇨와 각종 성인병 예방에 효과가 좋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산내면과 뱀사골 고로쇠 영농조합은 오는 3월 2일 오전 10시 뱀사골 반선 주차장에서 제31회 지리산 뱀사골 고로쇠 약수축제를 연다.
김종환 기자 / kjhio0405@naver.com입력 : 2019년 02월 10일
- Copyrights ⓒe-전라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보이스피싱 막은 축협직원에 감사장 수여
고성의 봄날, 훈훈한 꽃이 피었습니다
[속보]법원, 김경수 경남도지사 보석 허가
시대에 맞는 창의적 리더 만들기
‘재경도민회 주춧돌 놓은 초창기 회장들’
전북 한낮 21~23도 구름… 일교차 커 건강 챙겨야
전북 한낮 20~23도 `가끔 구름`…대기 차차 건조
전북도 도민감사관 56명 위촉, 도정 파수꾼 역할 기대
평화당 최고위에서 제3금융중심지 지정 무산 강력 규탄
김제시 생활체육·엘리트체육 조화로운 육성 ‘적극’
가볼만한 곳
생활/스포츠
문화체육관광부 박양우 장관이 제39회 ‘장애인의 날’(20일)을 앞두고 17일 오후 3시..
기획 | 특집
칼럼
4차 산업혁명은 다양한 분야 뿐 아니라 우리의 삶을 변화시키고 있다. 드론을 이용하..
신문사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찾아오시는 길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6,546
오늘 방문자 수 : 38
총 방문자 수 : 25,747,245
· 상호: e-전라매일  · 사업자등록번호 : 787-88-00347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홍성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일  · mail: jlmi1400@hanmail.net  · Tel: 063-247-1406  · Fax : 063-247-1407
· 인터넷신문사업등록번호 : 전라북도,아00111  · 등록일 : 2016년 5월30일
  Copyright ⓒ e-전라매일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