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2019-01-22 06:42:0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PDF
뉴스 > 교육

순창군, 농업인 교육으로 소득증대 나선다

실용교육과 전문교육으로 나눠 올 5월까지 진행
나현주 기자 / kcc0122@hanmail입력 : 2019년 01월 11일
ⓒ e-전라매일
순창군 농업기술센터가 농업인 소양교육과 작목별 기술교육을 진행하는 모습.
ⓒ e-전라매일
순창군 농업기술센터가 농업인 소양교육과 작목별 기술교육을 진행하는 모습.


순창군이 농업인 소득증대와 친환경농법 기술보급을 위한 농업인 교육을 추진한다.

순창군 농업기술센터는 오는 5월까지 실용교육과 전문교육 과정으로 나눠 농업인 소양교육과 작목별 기술교육을 진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 교육은 농촌진흥청 전문강사를 초빙해 농민들의 수요에 맞춘 교육과정을 편성해 교육의 내실화를 꾀했다.

각 읍면 상담소장이 252개 마을을 찾아 추진하는 실용교육은 다음달 28일까지 진행되며 올해 농정시책과 벼농사, 콩, 고추 등 지난해 영농 경영상 문제점과 개선사항, 영농현장의 문제점을 듣고 논의하는 시간을 갖는다.

또한 전문교육은 총 13회에 걸쳐 진행되며, 오는 22일 복흥면 복지회관에서 인삼품목에 대해 첫 강의를 시작한다.

전문교육은 각 작목별 재배기술과 토양관리, 농업인이 꼭 알아야 할 법률상식 등의 강의로 진행되며농업인들의 기초소양과 재배기술 능력을 높이는 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장류 원료인 고추와 콩 관련 재배교육을 7회나 편성해 진행함으로써 장류 원료 명품화 달성에 한층 힘이 실릴 전망이다.

이외에도 농업기술센터는 올해 시행하는 농약허용물질관리제도(PLS) 홍보를 강화해 농약 오남용을 방지하고 고령 농업인이 농산물 출하연기나 과태료 등 불이익을 당하는 경우가 발생하지 않도록 적극 홍보에 나설 방침이다.

군 이구연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전문교육 대상품목을 점차 확대해 농가소득를 높이는 데 기여할 수 있도록 교육 내실화와 다양화를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이번 영농교육은 관심 있는 순창군민이라면 누구나 참석 가능하며 자세한사항은 각 읍면 농업인상담소 또는 농업기술센터 지도기획담당(063-650-5121)로 연락하면 된다.
나현주 기자 / kcc0122@hanmail입력 : 2019년 01월 11일
- Copyrights ⓒe-전라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가수 윤혜솜 콘서트 ‘성료’
“재능 나눔봉사 활성화 하자”
전주시, 미세먼지 파수꾼 양성 ‘첫 발’
안전하고 따뜻한 설 명절 만들기 총력
고창 우산마을 이장 선출과정 잡음
올 겨울 웅크리지 말고 남원으로 오세요
시도지사협, 제로페이 전국 확산 ‘동참’
새만금 공항 예타면제 시사
군산대 제12기 학생해외봉사단, 네팔서 10박13일 봉사활동 ‘성료’
휴일 전북 아침까지 비나 눈…`찬바람에 춥겠다`
가볼만한 곳
생활/스포츠
젊은빙상인연대가 스포츠계 성폭력 사건이 6건 더 있다고 밝혔다. 그러나 21일 공개하..
기획 | 특집
칼럼
매년 연말이 되면 전국 교수를 상대로 올해의 사자성어를 조사해서 발표한다.2018년에..
신문사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찾아오시는 길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8,364
오늘 방문자 수 : 4,742
총 방문자 수 : 23,418,415
·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2-81-86106  · 발행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홍성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일  · mail: jlmi1400@hanmail.net  · Tel: 063-287-1400  · Fax : 063-287-1403
· 신문사업등록번호 : 전북,가00018  · 등록일 : 2010년 3월 8일
· 상호: e-전라매일  · 사업자등록번호 : 787-88-00347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홍성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일  · mail: jlmi1400@hanmail.net  · Tel: 063-247-1406  · Fax : 063-247-1407
· 인터넷신문사업등록번호 : 전라북도,아00111  · 등록일 : 2016년 5월30일
  Copyright ⓒ e-전라매일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