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2018-04-23 16:42:4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생활/스포츠

`또 멀티골` 손흥민, 아자르·모라타 넘었다


뉴시스 기자 / 입력 : 2018년 03월 12일
ⓒ 전라매일·제이엠포커스
 연일 골 행진을 벌이고 있는 손흥민(토트넘)이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득점 경쟁에 속도를 내고 있다. 손흥민은 12일(한국시간) 영국 본머스의 바이탈리티 스티다움에서 열린 본머스와의 2017~2018 EPL 30라운드에서 2골을 터뜨렸다.

해리 케인의 부상 속에 전반 중반 원톱으로 변신한 손흥민은 1-1로 맞선 후반 17분 왼발 논스톱 슈팅으로 골맛을 봤다. 후반 42분에는 골키퍼까지 제치고 골망을 흔들었다. 리그 11·12호골이다.

손흥민은 EPL 득점 순위를 8위까지 끌어올렸다. 첼시의 에당 아자르(11골)·알바로 모라타(10골), 에버튼의 웨인 루니(10골) 등 이름만 들어도 대단한 선수들이 손흥민의 뒤에 있다. 손흥민보다 5배 가량 많은 주급을 받는 알레시스 산체스(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8골을 기록 중이다.

최근 손흥민의 행보는 경이로운 수준이다. 1일 로치데일(3부리그)과의 잉글랜드 FA컵 16강전 2골을 시작으로 3일 허더즈필드와의 리그 29라운드 2골, 8일 유벤투스(이탈리아)와의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전 1골을 넣었다. 이날 2골을 더하면 4경기 7골이다.

절정의 감각이 유지된다면 톱5 입성도 불가능은 아니다. 공동 5위를 달리고 있는 로멜루 루카쿠(맨유), 제이미 바디(레스터시티)와 손흥민의 격차는 2골에 불과하다.


손흥민은 경기 후 "내 미소가 돌아왔다"며 활짝 웃었다. 유벤투스에 패해 챔피언스리그에서 탈락한 뒤 눈물을 흘린 것을 상기한 것이다. 손흥민은 "0-1로 지고 있었고, 초반 15분은 어려웠는데 회복할 수 있었다. 다시 이겼다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경기장에서 자신을 위한 응원가가 울려 퍼진 것을 두고는 "내 노래를 불러줘 고맙다"고 기뻐했다.
뉴시스 기자 / 입력 : 2018년 03월 12일
- Copyrights ⓒ전라매일·제이엠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전라매일 창간 8주년 기념식 및 제4호 칼럼집 무지개 목소리 출판기념 북 콘서트
전주 치과서 ‘칼부림 사건’ 충격
서울 송파을 민주당원 500 여명 최재성 국회의원 예비후보 지지선언
‘팔도 재래시장이 군산 새만금에 모인다’
전라매일 창간8주년행사 `이모저모`
드루킹 사건, 거짓말 반복하는 경찰, 이대로 수사권 독립 할 수 있겠나 ?
야3당 `드루킹 특검` 단일대오에 고심 깊어가는 與
MBC의 안철수 논문표절 의혹제기 조작 보도된 것에 대한 바른미래당 입장 발표
대한민국특수임무유공자회전주시지회, ‘나라사랑 독도 문화행사’ 개최
정세균 의장, 국회생생텃밭 개장식 참석
가볼만한 곳
생활/스포츠
다시 한 번 한국 여자 축구를 월드컵으로 이끈 윤덕여 여자축구대표팀 감독이 1년 넘..
기획 | 특집
칼럼
평창올림픽에서 남북 팀은 한반도기를 들고 공동 입장했으며 여자아이스하키는 단일팀..
신문사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찾아오시는 길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2,699
오늘 방문자 수 : 15,987
총 방문자 수 : 16,444,808
·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2-81-86106  · 발행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홍성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일  · mail: jlmi1400@hanmail.net  · Tel: 063-287-1400  · Fax : 063-287-1403
· 신문사업등록번호 : 전북,가00018  · 등록일 : 2010년 3월 8일
· 상호: (유)제이엠포커스  · 사업자등록번호 : 787-88-00347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홍성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일  · mail: jlmi1400@hanmail.net  · Tel: 063-247-1406  · Fax : 063-247-1407
· 인터넷신문사업등록번호 : 전라북도,아00111  · 등록일 : 2016년 5월30일
  Copyright ⓒ 전라매일·제이엠포커스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