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2018-09-26 15:58:2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PDF
뉴스 > 생활/스포츠

`또 멀티골` 손흥민, 아자르·모라타 넘었다


뉴시스 기자 / 입력 : 2018년 03월 12일
ⓒ 전라매일·제이엠포커스
 연일 골 행진을 벌이고 있는 손흥민(토트넘)이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득점 경쟁에 속도를 내고 있다. 손흥민은 12일(한국시간) 영국 본머스의 바이탈리티 스티다움에서 열린 본머스와의 2017~2018 EPL 30라운드에서 2골을 터뜨렸다.

해리 케인의 부상 속에 전반 중반 원톱으로 변신한 손흥민은 1-1로 맞선 후반 17분 왼발 논스톱 슈팅으로 골맛을 봤다. 후반 42분에는 골키퍼까지 제치고 골망을 흔들었다. 리그 11·12호골이다.

손흥민은 EPL 득점 순위를 8위까지 끌어올렸다. 첼시의 에당 아자르(11골)·알바로 모라타(10골), 에버튼의 웨인 루니(10골) 등 이름만 들어도 대단한 선수들이 손흥민의 뒤에 있다. 손흥민보다 5배 가량 많은 주급을 받는 알레시스 산체스(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8골을 기록 중이다.

최근 손흥민의 행보는 경이로운 수준이다. 1일 로치데일(3부리그)과의 잉글랜드 FA컵 16강전 2골을 시작으로 3일 허더즈필드와의 리그 29라운드 2골, 8일 유벤투스(이탈리아)와의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전 1골을 넣었다. 이날 2골을 더하면 4경기 7골이다.

절정의 감각이 유지된다면 톱5 입성도 불가능은 아니다. 공동 5위를 달리고 있는 로멜루 루카쿠(맨유), 제이미 바디(레스터시티)와 손흥민의 격차는 2골에 불과하다.


손흥민은 경기 후 "내 미소가 돌아왔다"며 활짝 웃었다. 유벤투스에 패해 챔피언스리그에서 탈락한 뒤 눈물을 흘린 것을 상기한 것이다. 손흥민은 "0-1로 지고 있었고, 초반 15분은 어려웠는데 회복할 수 있었다. 다시 이겼다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경기장에서 자신을 위한 응원가가 울려 퍼진 것을 두고는 "내 노래를 불러줘 고맙다"고 기뻐했다.
뉴시스 기자 / 입력 : 2018년 03월 12일
- Copyrights ⓒ전라매일·제이엠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오는 27일 새만금남북도로 2단계 기공식
전북도, 청탁금지법 기강 고삐
서울→광주 4시간40분 소요…˝교통 흐름 평소 주말수준 원활˝
천년의 자긍심, 새로운 천년을 향한 웅비
전주시, 맑고 깨끗한물 공급 노후 급수설비 교체비 지원
체전 앞둔 선수단 , 추석연휴 반납 ` 구슬땀`
추석 연휴 전북지역 해상사고 5건 발생
호남고속도로에서 3중 추돌…5명 부상
전북산 배, 멜론, 인삼 대만에서 인기… 10만 달러 수출
가볼만한 곳
생활/스포츠
아시안게임 태권도에서 2연패를 달성한 이다빈(22·한국체대)과 김태훈(24·수원시청)..
기획 | 특집
‘우물을 파도 한 우물을 파라’는 말이 있다. 이 말이 틀린 말이 아니라는 것을 입..
칼럼
지금 한반도는 세계의 관심거리로 부각되고 있다.사실 세계를 보면 지금 중동과 서아..
신문사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찾아오시는 길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6,622
오늘 방문자 수 : 12,048
총 방문자 수 : 20,627,293
·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402-81-86106  · 발행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홍성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일  · mail: jlmi1400@hanmail.net  · Tel: 063-287-1400  · Fax : 063-287-1403
· 신문사업등록번호 : 전북,가00018  · 등록일 : 2010년 3월 8일
· 상호: (유)제이엠포커스  · 사업자등록번호 : 787-88-00347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홍성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일  · mail: jlmi1400@hanmail.net  · Tel: 063-247-1406  · Fax : 063-247-1407
· 인터넷신문사업등록번호 : 전라북도,아00111  · 등록일 : 2016년 5월30일
  Copyright ⓒ 전라매일·제이엠포커스 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