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2019-04-21 03:31:0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PDF
뉴스 > 연예

영화 ‘신과함께’ 불법 유포자 형사 고소… 선처·합의 없다


뉴시스 기자 / 입력 : 2018년 09월 17일
ⓒ 전라매일·제이엠포커스
영화 ‘신과 함께’ 측이 ‘신과 함께-죄와 벌’의 온라인 불법 다운로드·유포와 관련, 법적 대응에 나섰다.
17일 제작사 리얼라이즈픽쳐스에 따르면, ‘신과 함께-죄와 벌’ 불법 업로더 중 악질로 판단된 이들을 저작권법 위반·방조죄로 형사고소했다.
고소를 당한 일부는 경찰 조사를 받고 있다.
리얼라이즈픽쳐스는 “최근 기승을 부리고 있는 영화 불법 유포로 많은 영화산업 종사자들과 정당한 대가를 지불한 소비자들이 불의의 피해를 입었다”며 “선처나 합의 없이 지속적이고 강력한 법적 대응을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신과함께’ 관계자는 “’신과 함께-죄와 벌’뿐만 아니라 18일부터 VOD 서비스를 시작하는 ‘신과 함께-인과 연’에 대해서도 저작권 보호업체와 협력해 유포 방지와 법적 대응을 준비하고 있다”고 전했다.
‘신과함께’는 한국영화 사상 최초로 시리즈물 ‘쌍천만’ 기록을 수립했다.
지난해 12월 개봉한 ‘신과 함께-죄와 벌’은 올해 1월4일 1000만명 관객을 넘어섰다.
‘신과 함께-인과 연’은 개봉 14일 만에 10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오 브라더스’(2004) ‘미녀는 괴로워’(2006) ‘국가대표’(2009) 등을 연출한 김용화(47)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하정우(40)·주지훈(36)·이정재(45)·김동욱(35)·김향기(18) 등이 출연했다.
뉴시스 기자 / 입력 : 2018년 09월 17일
- Copyrights ⓒe-전라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시대에 맞는 창의적 리더 만들기
‘재경도민회 주춧돌 놓은 초창기 회장들’
‘취미도 살리고 동네도 살리는 동네문화카페·배달강좌’
김제시, 새만금 중심도시 도약 기반 조기 구축나서
김관영 바른미래당 원내대표 “국민이 행복한 나라 만들겠습니다”
전북 한낮 19~24도 맑다가 구름… 내일 오후 빗방울
부안군, 퇴비악취 해소를 위한 총력전 실시
전북 빗방울 오락가락… 한낮 18~21도 `구름`
군산시, 상반기 공중이용시설 금연구역 합동지도·점검 실시
광한춘몽(廣寒春夢) 춘향제 준비에 박차
가볼만한 곳
생활/스포츠
상주상무프로축구단이 20일 오후 4시 경북 상주시민운동장에서 전북현대를 상대로 하..
기획 | 특집
칼럼
4차 산업혁명은 다양한 분야 뿐 아니라 우리의 삶을 변화시키고 있다. 드론을 이용하..
신문사소개 고충처리인제도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찾아오시는 길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23,194
오늘 방문자 수 : 3,545
총 방문자 수 : 25,798,889
· 상호: e-전라매일  · 사업자등록번호 : 787-88-00347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홍성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성일  · mail: jlmi1400@hanmail.net  · Tel: 063-247-1406  · Fax : 063-247-1407
· 인터넷신문사업등록번호 : 전라북도,아00111  · 등록일 : 2016년 5월30일
  Copyright ⓒ e-전라매일All Rights Reserved.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