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9-22 오후 06:39:4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
뉴스 > 사설

아동인권 사라진 소년체전, 개선 대책 시급하다


전라매일 기자 / 입력 : 2019년 05월 31일


아이들의 최대 스포츠 축제인 제48회 전국소년체육대회가 전반적인 경기력 향상에도 불구하고 아동학대 수준의 인권침해가 막심했다는 국가인권위의 조사 결과가 나와 대책 마련이 시급한 것으로 지적된다.
국가인권위원회는 전국 초·중학생 12,0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지난 25∼26일 이틀 동안 전북 일원에서 열린 대회장에 대회 사상 처음으로 ‘스포츠인권특별조사단’을 파견해 실태를 조사했다. 결과는 경기장 마다 욕설과 폭언이 난무하고, 어린 선수들을 보호자도 없이 러브호텔에 투숙시키는 등의 심각한 아동 인권모독 사례, 허리를 안거나 목덜미를 잡고 흔드는 등의 성폭력에 버금가는 부적절한 신체 접촉, 경기 중 다친 선수의 부상 신호를 계속 뛰라며 묵살하는 행위 등이 끊임없이 이어지는 것으로 확인됐다.
지도자가 성폭력 예방 가이드라인을 무시하고, 선수의 건강보다 경기 결과를 중시하는 이 같은 행위가 버젓이 이뤄졌다는 얘기다.
여기에 열악한 경기장 시설도 인권침해를 부추기는 요인이었다. 여자 선수들은 경기장 내에 탈의실이 없는 탓에 수치심을 무릅쓰고 복도나 화장실에서 옷을 갈아 입는 불편을 감수해야 했다.
현행 아동보호 관련법은 상당히 강화돼 있다. 최근에는 부모나 교사라 할지라도 아이들을 체벌할 수 없도록 개정했다. 하지만 체육 현장은 아직 60∼70년대 관행을 벗지 못한 채 치외법권지역에 머무는 듯하다. 따라서 적발된 지도자 등에 대한 처벌은 지위 고하를 막론하고 가차 없이 이뤄져야 한다. 그래야 자라나는 아동들의 체력향상과 건전한 국가관 형성이라는 당초 목적에 가까이 갈 수 있다. 관계기관들의 반성과 개선 노력을 촉구한다.


전라매일 기자 / 입력 : 2019년 05월 31일
- Copyrights ⓒ주)전라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인물포커스
교육현장스케치
기업탐방
우리가족만만세
재경도민회
기획특집
“와일드푸드축제로 놀러오세요”  
전북이 낳은 출향 기업인, 블루밍커피 ‘최한정 대표..  
무주군보건의료원 “지역주민 건강증진 위해 노력하겠..  
김제지평선축제, 볼거리·먹거리·즐길거리 ‘풍성’  
도심 속 여유로운 휴식 공간, 익산 소라산 자연마당  
순창사랑상품권으로 지역 경제 ‘활기’  
전주, 대한민국 문화·경제 전진기지 ‘우뚝’  
자주성 키운 전주, 더 나은 미래 열린다!  
포토뉴스
송가인, 데뷔 7년 만에 첫 단독콘서트 `어..
가수 송가인이 데뷔 7년 만에 첫 단독 콘서트를 연다.소속사 포켓돌스튜디오에 따르면.. 
지코, 데뷔 8년 만에 첫 정규앨범 `싱킹`
가수 겸 프로듀서 지코가 데뷔 8년 만에 첫 정규앨범을 발매한다.소속사 KOZ엔터테인.. 
유승준, `입국 거부` 법정 공방…11월 파기..
 
살인의 추억 김상경 “이제 정말 끝”
배우 김상경이 화성연쇄살인사건의 진범이 특정된 것과 관련해, ‘이제 정말 끝났구나.. 
동백꽃필무렵, 시청률 1위
KBS 2TV 수목극 ‘동백꽃 필 무렵’이 시청률 1위로 출발했다.19일 닐슨코리아에 따르..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발행인·편집인: 홍성일 / 회장: 홍성일 / Tel: 063-287-1400 / Fax: 063-287-1403 / mail: jlmi1400@hanmail.net
청탁방지담당관: 황승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관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전북,가000187 / 등록일 :2010년 3월 8일
Copyright ⓒ 주)전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