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10-15 오후 07:47:2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
뉴스 > 사설

양파에 눈을 돌려 건강을 챙기자


admin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19년 06월 25일


최근 양파의 과잉생산으로 가격이 폭락하여 양파재배 농민들의 시름이 깊어지고 있다. 예로부터 양파는 혈관의 확장과 수축을 원활하게 해 동맥경화 등 각종 성인병 예방에 도움이 되고, 지방의 산패를 막아주며 고혈압에 효능이 좋은 식품으로 알려져 있다. 하지만 농산물의 가격변동이 심하고 과잉생산이 우려되면서 도내 양파가격이 폭락하여 이에 대한 당국의 대책이 시급하다. 다행히 전주농협이 도농상생의 일환으로 지난 21일과 22일 양일간 운주농협과 손을 잡고 지역 내에서 생산된 양파를 전주농협에서 운영하는 하나로마트를 통해 직거래 판촉 활동을 전개하여 큰 호응을 얻었는데 이처럼 직간접적으로 연관된 유통사업을 통해 싼값에 양파를 소비자들이 직접 거래를 할 수 있도록 하면 매우 좋을 것이다. 이번 전주농협 하나로마트 매장에서는 이 기간에 10㎏들이 한 망에 4,800원씩 총 1,000망을 판매했다는 소식이다. 농협 관계자에 따르면 ‘작황 호조에 따른 과잉생산인 만큼 양파의 품질이 예년에 비해 좋으니, 농촌이 건강한 농산물을 계속 생산할 수 있도록 양파 소비를 평소보다 조금 더 늘려 주시면 감사하겠다.’라고 했다. 양파의 생산 중 2019년산 중·만생종 과잉생산에 따른 가격하락으로 일부 지역에서는 이미 대만에 수출을 추진하고 있는 등 발 빠른 대응책을 세우고 있다. 따라서 이번 가격하락에 따른 양파 생산 농가의 시름을 달래주며 양파수매물량과 수출을 확대하고 도농 직거래장터를 활성화하는 등 실질적인 관계기관의 노력이 선행되고 있는 만큼 지역주민들 또한 양파 소비에 적극적으로 나서서 양파를 통한 건강기능에 도움을 받는 신선한 먹거리가 될 수 있도록 상생해야 할 것이다.


admin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19년 06월 25일
- Copyrights ⓒ주)전라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인물포커스
교육현장스케치
기업탐방
우리가족만만세
재경도민회
기획특집
급변하는 세계, 흔들리지 않는 ‘자강 전주’  
혼을 빚는 도공에서 식품명인까지 2019 고창군 농식품..  
제3회 백제무왕 익산천도입궁의례·행렬식 ‘성료’  
하늘에서 바라본 아름다운 남원의 모습속으로  
█전북 출신 장관-여성가족부 이정옥 장관  
전주 특례시 지정 ‘간절’ 국가균형 발전 ‘해법’  
완주군 성장률 ‘성큼성큼’, 전북을 대표한다  
깊어가는 가을, 벽골제로 문화나들이 가자  
포토뉴스
설리, 모든 장례 절차 비공개
그룹 ‘f(x)’ 출신 설리(25·최진리)의 장례가 비공개로 치러진다. 소속사 SM엔터테.. 
방탄소년단, 중동서도 K팝 새역사 쓰다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해외 가수 최초로 사우디 아라비아에서 스타디움 공연을 .. 
김민준·권다미 결혼, 열애 인정 4개월만
탤런트 김민준(43)과 패션사업가 권다미(35)가 결혼한다.두 사람은 11일 서울 모처에.. 
방탄소년단 해외콘서트, 법률적 지원 발의
그룹 '방탄소년단'(BTS)을 비롯 K팝 가수들의 해외 공연을 법률적으로 지원하기 위한 .. 
방탄소년단, 두달간 대규모 팝업스토어 운..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서울 강남 한가운데 대규모 팝업스토어를 선보인다.10일 소속사 빅히트 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18일부터 내년 ..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발행인·편집인: 홍성일 / 회장: 홍성일 / Tel: 063-287-1400 / Fax: 063-287-1403 / mail: jlmi1400@hanmail.net
청탁방지담당관: 황승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관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전북,가000187 / 등록일 :2010년 3월 8일
Copyright ⓒ 주)전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