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7-19 오후 02:55:3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
지면보다 빠른 뉴스
전자신문에서만 만날 수 있는 전라매일
·14:00
··
·14:00
··
·13:00
··
·13:00
··
·13:00
··
뉴스 > 기획|특집

때묻지 않은 자연… 마음까지 ‘청정’ 투명한 계류 흐르는 진안고원


정봉운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19년 07월 14일
진안은 호남의 3대 정맥인 금남정맥, 호남정맥, 금남·호남정맥 등 3대 정맥이 맞닿은 산태극과 섬진강, 금강의 발원지인 수태극이 교차하는 곳이다. 평균 해발 300m의 고원지대로 호남의 지붕, 남한의 개마고원으로 불린다.
전체면적(7만8916ha)의 76%인 5만9771ha가 산림으로 전북에서 산림자원이 가장 풍부하다. 올여름, 진안을 찾으면 미슐랭 그린가이드북이 별 3개 만점 준 마이산은 물론 용담호, 깊고 푸른 계곡, 울창한 휴양림, 신록으로 갈아입은 메타세쿼이아 가로수 길을 만날 수 있다.
그 중에서도 꼭 가봐야 할 곳은 바로 계곡. 진안엔 운일암반일암과 운장산 자연휴양림, 학동마을을 비롯해 맑고 시원한 물이 흐르는 계곡이 많다./편집자 주

ⓒ e-전라매일
ⓒ e-전라매일
ⓒ e-전라매일
ⓒ e-전라매일


운일암반일암은 운장산 동북쪽 명도봉(863m)과 명덕봉(845m) 사이 약 5㎞를 흐르는 계곡으로 집채만한 바위와 옥류가 압권이다.
운일암(雲日岩)은 주변을 오가는 것은 ‘구름’과 ‘해’뿐이라는 뜻이고, 반일암(半日岩)은 햇빛이 반나절밖에 비치는 않는다는 뜻이다.
이름만으로도 계곡의 깊이와 시원함을 가늠할 수 있는 이곳은 지난 1990년부터 본격적인 관광지의 면모를 갖추기 시작했다.
진안군은 1990년 12월 27일 관광지로 지정된 운일암반일암 595,463㎡에 172억여 원을 들여 화장실, 주차장, 전망대, 교량, 야영장, 현수교, 담수보, 체육시설 등을 설치했다.
계곡 산책로가 잘 조성돼 있으며 한여름에도 열대야가 없다.
무료로 운영되는 야영장도 있다. 주변 음식점에서는 송어회를 맛볼 수 있다. 진안고원에서 나는 더덕과 토종닭을 버무려 굽는 닭더덕구이, 오리훈제 등 먹거리도 풍부하다.
바위와 바위 사이를 흐르는 계류는 소(沼)를 이뤄 어른들이 물놀이하기에 적당하고, 또 하류로 조금만 내려가면 어린이들도 안전하게 물놀이를 할 수 있는 공간이 있다.
※ 찾아가는법
교통 진안읍에서 795번 지방도→10km→정천면→725번 지방도→12km→주천면(좌회전)→732번 지방도→3km→운일암반일암.
▲주변관광 : 운장산, 구봉산, 주천생태공원, 용담호
▲입장료(주차) : 무료
운장산자연휴양림은 정천면 갈거계곡에 위치한다.
길이는 7km로 원시수림과 양산유곡의 옥류가 연중 흐른다. 순환도로와 연접하고 ‘마당바위’, ‘해기소’등이 자연수목과 조화를 이루어 멋진 풍광을 연출한다.
휴양림은 2000년에 개장했다. 하루 수용인원은 300~600명이다. 숲속의 집, 휴양관 등 24개동 숙박시설과 캠핑을 할 수 있는 데크 20개를 갖췄다.
운장산 줄기인 옥녀봉, 구봉산, 명덕봉 등으로 둘러싸인 학동마을 앞으로 맑은 물이 흐른다.
하천 옆 바위에 앉아 휴식을 취하고 있으면 에어컨을 틀어 놓은 듯 시원한 자연바람을 온 몸으로 느낄 수 있다. 물이 훤하게 들여다보일 정도로 맑고, 송사리 떼도 보인다.
주변 자연경관이 뛰어나고 마을휴양관은 계곡의 시원함과 산으로 둘러싸여 산촌의 푸른 기운을 한껏 느낄 수 있어, 가족단위 관광객들에게 인기다.


정봉운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19년 07월 14일
- Copyrights ⓒ주)전라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인물포커스
교육현장스케치
기업탐방
우리가족만만세
재경도민회
기획특집
-전북이 낳은 출향 예술인- 국내 최고의 광대·소리꾼..  
<제8대 남원시의회 개원 1주년> ‘시민과 함께하는 열..  
“올 여름휴가는 한반도 첫수도 고창으로 오세요”  
군산근대역사박물관, 새로운 변화 중심에 서다  
■무주군의회 개원 1주년 “내일의 희망 이야기할 수 ..  
장수군장애인복지관, 함께하는 사회 만든다  
‘몸은 건강하게 마음은 밝게 꿈은 크게’ 서로 서로..  
눈과 입을 즐겁게 하는 ‘그림 가득한 방앗간’  
포토뉴스
타인에게 어디까지 내어줄 수 있나요
시련 없는 인생은 없다. 누구나 살다보면 막다른 골목을 만났다고 느낄 때가 있다. 그.. 
양현석 입건… YG 향방은?
양현석(50) 전 YG엔터테인먼트 총괄 프로듀서가 성매매 알선 혐의로 경찰에 입건됐다... 
혜리, 세계 어린이들 위해 1억 기부
그룹 ‘걸스데이’ 출신 혜리(25)가 ‘선행 천사’가 됐다.크리에이티브그룹 ING는 “.. 
“아베가 보지 말라는 영화… 덕분에 크게 ..
 
‘호텔 델루나’ 7%대 출발
아이유(이지은·26)·여진구(22) 주연 tvN 주말극 ‘호텔 델루나’가 시청률 7%대로 ..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발행인·편집인: 홍성일 / 회장: 홍성일 / Tel: 063-287-1400 / Fax: 063-287-1403 / mail: jlmi1400@hanmail.net
청탁방지담당관: 황승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관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전북,가000187 / 등록일 :2010년 3월 8일
Copyright ⓒ 주)전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