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9-22 오후 06:39:4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
뉴스 > 본사주최

“가장 사랑받는 신문 만들 것”

전라매일 2019 시무식 개최
임직원 등 60여명 힘찬 출발

염형섭 기자 / 입력 : 2019년 01월 02일
↑↑ 전라매일신문사가 2일 본사회의실에서 ‘전북, 새만금 넘어 탄소로’라는 캐치프레이즈로 시무식을 갖고 2019년을 힘차게 출발했다. 사진은 케이크 커팅식에 앞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 전라매일·제이엠포커스
2019년 황금돼지해를 맞이해 전북의 미래를 선도하는 신문 전라매일이 2일 본사회의실에서 ‘전북, 새만금 넘어 탄소로’라는 캐치프레이즈로 시무식을 갖고 2019년을 힘차게 출발했다.
시무식에는 본지 홍성일 회장을 비롯해 유현상 상임고문, 라혁일 고문, 홍의환 논설실장, 이계순 편집위원장, 박성래 전주시중소기업인협회 회장, 임규철 전주시 직능단체회장, 이용선 전국 체육위원, 백정신 국악협회장, 전석진 온누리안은행 대표, 임직원 등 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김경후 편집위원 총무의 사회로 진행됐다.
이 자리에서 홍성일 회장은 “‘이소성대’(以小成大 작은 것으로부터 시작해 큰 일을 이룸)’는 천리의 원칙이라며 기필코 도민과 독자들에게 가장 사랑받는 신문을 만들겠다”고 포부를 밝히고 “새해에는 모두 건강하시고 어렵고 힘들더라도 우리 모두 손잡고 기해년 새해 힘차게 열어갑시다”라고 말했다. 이어 시무식에 참석한 내외빈들의 새해 덕담을 전하는 신년 인사회가 진행 됐으며 케잌 절단식과 다과의 시간도 가졌다.
한편 이날 시무식과 함께 ㈜전라매일(회장 홍성일)과 한국청소년유해물중독예방협회(대표 이계순)의 업무협약식을 갖고 미래와 마음을 나누는 동반자로써 정기적인 업무협조를 통해 희망의 씨앗이 돋아나는 공동캠페인을 실천하기로 약속했다.
ⓒ 전라매일·제이엠포커스
ⓒ 전라매일·제이엠포커스
ⓒ 전라매일·제이엠포커스
ⓒ 전라매일·제이엠포커스
ⓒ 전라매일·제이엠포커스
ⓒ 전라매일·제이엠포커스
ⓒ 전라매일·제이엠포커스


염형섭 기자 / 입력 : 2019년 01월 02일
- Copyrights ⓒ주)전라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인물포커스
교육현장스케치
기업탐방
우리가족만만세
재경도민회
기획특집
“와일드푸드축제로 놀러오세요”  
전북이 낳은 출향 기업인, 블루밍커피 ‘최한정 대표..  
무주군보건의료원 “지역주민 건강증진 위해 노력하겠..  
김제지평선축제, 볼거리·먹거리·즐길거리 ‘풍성’  
도심 속 여유로운 휴식 공간, 익산 소라산 자연마당  
순창사랑상품권으로 지역 경제 ‘활기’  
전주, 대한민국 문화·경제 전진기지 ‘우뚝’  
자주성 키운 전주, 더 나은 미래 열린다!  
포토뉴스
송가인, 데뷔 7년 만에 첫 단독콘서트 `어..
가수 송가인이 데뷔 7년 만에 첫 단독 콘서트를 연다.소속사 포켓돌스튜디오에 따르면.. 
지코, 데뷔 8년 만에 첫 정규앨범 `싱킹`
가수 겸 프로듀서 지코가 데뷔 8년 만에 첫 정규앨범을 발매한다.소속사 KOZ엔터테인.. 
유승준, `입국 거부` 법정 공방…11월 파기..
 
살인의 추억 김상경 “이제 정말 끝”
배우 김상경이 화성연쇄살인사건의 진범이 특정된 것과 관련해, ‘이제 정말 끝났구나.. 
동백꽃필무렵, 시청률 1위
KBS 2TV 수목극 ‘동백꽃 필 무렵’이 시청률 1위로 출발했다.19일 닐슨코리아에 따르..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발행인·편집인: 홍성일 / 회장: 홍성일 / Tel: 063-287-1400 / Fax: 063-287-1403 / mail: jlmi1400@hanmail.net
청탁방지담당관: 황승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관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전북,가000187 / 등록일 :2010년 3월 8일
Copyright ⓒ 주)전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