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8-06 오후 06:13:2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
뉴스 > 문화/공연

‘CGV아트하우스와 함께하는 제21회 전주국제영화제 장기 상영회’

- 오는 6일부터 3주간 서울서 장기 상영회 시작
- 경쟁부문 수상작 포함 84편 상영 규모 확대

이정은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0년 08월 02일

전주국제영화제(집행위원장 이준동)가 'CGV아트하우스와 함께 진행하는 서울 장기 상영회'를 오는 6일부터 진행한다.

지난 7월 21일 전주디지털독립영화관에서 전주 장기 상영회를 시작한 전주국제영화제는 오는 8월 6일부터 26일까지 3주간 ‘CGV아트하우스와 함께하는 제21회 전주국제영화제 장기 상영회’(이하 ‘서울 장기 상영회‘)를 실시한다.

CGV명동역 씨네라이브러리, CGV압구정 2개 극장에서 관객과 만나게 될 이번 서울 장기 상영회에서는 <습한 계절>, <갈매기>, <바람아 안개를 걷어가다오>, <우주의 끝> 등 경쟁부문 수상작을 포함한 한국영화 61편(장편 27편, 단편 34편), 해외영화 23편(장편 15편, 단편 8편), 총 84편을 상영할 예정이다.

서울 장기 상영회 시간표와 관객과의 대화 등 프로그램 이벤트 일정은 전주국제영화제 홈페이지(www.jeonjufest.kr)와 SNS 공식 계정, 그리고 CGV 홈페이지(www.cgv.co.kr) 및 모바일 앱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온라인 예매는 CGV 홈페이지와 모바일 앱에서만 가능하다.

관람료는 7,000원이며, 영화제 할인 혜택은 적용되지 않는다.

전주국제영화제 이준동 집행위원장은 “서울과 전주에서 시행되는 장기 상영회를 통해 올해 상영작을 극장에서 관람하지 못한 관객들의 아쉬움이 조금이나마 해소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CGV아트하우스 이원재 파트장은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일반 관객은 전주국제영화제에 참여할 수 없었는데, 이번 상영회를 통해 서울에서도 상영작들을 선보일 수 있게 돼 기쁘다”며, “화제가 된 작품들을 극장 최초로 공개하고, GV 등 다양한 행사를 개최하는 만큼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정은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0년 08월 02일
- Copyrights ⓒ주)전라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인물포커스
교육현장스케치
기업탐방
우리가족만만세
재경도민회
기획특집
김제시 농업발전 위한 새로운 패러다임 열다  
세계유산 익산 ‘백제유적지구’ 무왕도시 도약  
“농사요? 저는 공부하면서 짓습니다”  
정읍 허브원, 아시아 최대 라벤더 농장 조성  
“경제 활력 회복에 최선”  
“548정책으로 장수 제2의 도약 발판 마련”  
상생과 공존의 세상을 만들어가다!  
장수군노인장애인복지관 “코로나19 극복 함께해요”  
포토뉴스
전북경찰청 갤러리, 8월, 조화영 작가 ‘Th..
전북경찰청(청장 조용식)은 8월 한 달간 서양화가 조화영 작가의 ‘Thinking’ 등 16.. 
올 여름 휴가는 대아수목원으로 떠나보세요
본격적인 휴가철을 맞아 휴가지로 대아수목원이 주목을 받고 있다.대아수목원은 1995.. 
국립무형유산원, 책마루 인문학 강연 개최
국립무형유산원이 코로나19로 지친 몸과 마음을 힐링 할 수 있는 마음의 휴식시간을 .. 
전주문화재단, 혁신 통해 새로운 역사 만들..
전주문화재단이 혁신을 통해 새로운 역사를 만들 것으로 보여 귀추가 주목된다.전주문.. 
2022 전북 아태마스터스대회 조직위 사무소..
2022 전북 아시아·태평양 마스터스대회 준비를 위한 대회 조직위원회 사무소가 문을 ..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발행인·편집인: 홍성일 / 회장: 홍성일 / Tel: 063-287-1400 / Fax: 063-287-1403 / mail: jlmi1400@hanmail.net
청탁방지담당관: 황승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복순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전북,가00018 / 등록일 :2010년 3월 8일
Copyright ⓒ 주)전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