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1-12-03 오후 04:18:2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
뉴스 > 사설

새만금 메가시티, 특화발전전략에 포함돼야


전라매일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1년 10월 17일
ⓒ e-전라매일
정부의 특화발전 전략에 메가시티 논의에서 소외된 전북을 새로운 독자 권역으로 포함해달라는 건의가 나와 주목된다. 송하진 전북도지사가 14일 ‘균형발전 성과 및 초광역 협력 지원전략 보고회’에서 문재인 대통령과 김부겸 총리에게 불공정·불평등 상황이 심각한 전북의 현실을 드라마 ‘오징어 게임’에 빗대 개선을 건의, 긍정적인 답변을 들었다. “정부가 수도권 집중현상을 막기 위해 추진하는 초광역협력도시 (일명 메가시티) 구축이 기존 광역시 중심으로 이뤄지는 탓에 광역시가 없는 전북과 강원, 제주는 아예 논의기회조차 얻지 못함에 따라 “이들 지역도 메가시티 반열에 설 수 있도록 특화발전전략에 꼭 포함해 달라”는 게 핵심이었다. 이미 광역도시를 한두 개씩 보유하고 있는 동남권(부산·울산·경남), 충청권(충남·충북·세종), 대구 경북, 광주 전남 메가시티와 견줄 수 있도록 세 지역을 전북새만금권역, 강원평화툭별권역, 제주특별자치권역으로 새롭개 설정하면 균형발전이 가능하다는 논리다. 국무총리와 행정안전부 장관, 국가균형발전위원장 등 관련 부처는 송 지사의 이 같은 건의에 수긍했고, 문재인 대통령도 송 지사가 행사 후 별도로 전달한 ‘특화발전전략’을 “각별한 관심을 두고 풀어 나가겠다”고 답변한 것으로 전해져 전망을 밝게하고 있다. 국가균형발전특별법과 국토기본법에 초광역권의 정의와 발전전략, 협력사업 추진 근거 등을 명시하고, 권역별 발전계획을 국가균형발전 5개년계획에 반영키로 한 점과 SOC 예타 대상 기준 및 협력사업 국고 보조율을 상향 조정한 점은 괄목할만하다. 하지만 현재 수준으로는 비수도권 간 격차를 좁히지 못한다는 평가가 뒤따르고 있어, 소외지역 발전을 위한 ‘특화발전전략 포함’이 시급한 것으로 지적된다.


전라매일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1년 10월 17일
- Copyrights ⓒ주)전라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인물포커스
교육현장스케치
기업탐방
우리가족만만세
재경도민회
기획특집
‘심통심통 철학’ 문홍선 전 서울시 강서구 부구청장  
무주, ‘태권도와 무주다움’으로 승부  
복지 그늘 없는 정읍, 아이부터 노인까지 ‘시민 행복..  
청소년이 행복한 교육도시 ‘군산시’  
■새만금 방조제 착공 30주년  
김광훈 시인의 꿈과 희망을 수놓는 힐링 시집 ‘바람..  
고창군민이 직접 뽑은 올해의 ‘10대 뉴스’  
부영그룹 무주덕유산리조트, ‘무주 관광의 메카’로 ..  
포토뉴스
최재언 시인 ‘나, 있는 그대로’, 제22회 ..
고창문학 발전에 기여한 문인에게 수여하는 제22회 고창문학상 시상과 고창문인들의 .. 
고창군, ‘송길영 빅데이터 전문가’ 초청 ..
고창군이 지난 2일 저녁 고창문화의전당에서 송길영 빅데이터 전문가를 초청해 ‘빅데.. 
책으로 보는 구곡순담 백세인의 20년 변화,..
‘한국의 백세인 20년의 변화’출판기념회와 제12차 건강백세포럼이 지난 26일 전남대.. 
손미나 작가, 전주 글로벌 홍보 돕는다
 KBS 아나운서 출신으로 현재 여행작가로 활발하게 활동 중인 손미나 작가가 관.. 
부안예술회관, ‘태권유랑단 녹두’ 11월 2..
부안예술회관은 오는 27일 오후 2시와 6시 2회에 걸쳐 ‘태권유랑단 녹두’를 무료 공..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백제대로 555. 남양빌딩 3층
발행인·편집인: 홍성일 / 회장: 홍성일 / Tel: 063-287-1400 / Fax: 063-287-1403 / mail: jlmi1400@hanmail.net
청탁방지담당관: 이강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복순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전북,가00018 / 등록일 :2010년 3월 8일
Copyright ⓒ 주)전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