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3-29 오후 07:24:5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
지면보다 빠른 뉴스
전자신문에서만 만날 수 있는 전라매일
·14:00
··
·14:00
··
·14:00
··
·14:00
··
·13:00
··
뉴스 > 정치/군정

전북도, 도민 눈높이에 맞는 문화재위원회로 개편

- 전라북도 문화재위원회, 천년 전북의 역사성과 정체성을 확립, 미래 전북의 초석 마련
- 도민 관심과 문화재 정책 수요 반영, 위원회 재구성

염형섭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0년 02월 24일
ⓒ e-전라매일
전북도가 과거 천년 전북의 역사성과 정체성의 확고한 정립을 통해 현재와 미래 전북의 초석을 다지는 제25기 전라북도문화재위원회를 새롭게 구성한다.

전북도는 앞으로 2년 동안 문화재 보존·관리·활용에 관한 사항을 조사·심의하게 될 제25기 전라북도문화재위원회(30명)를 새롭게 구성했다고 24일 밝혔다.

24일 11시 전북도청 4층 종합상황실에서 개최된 위촉식과 회의에서 임기 2년(2020. 2. 1 ~ 2022. 1. 31)의 위원장단을 선출했다.
새롭게 구성된 위원회는 문화재에 대한 도민의 관심과 문화유산에 대한 정책 수요의 증가를 반영하고, 문화재 분야별 전문가를 보강했다.

문화재에 대해 풍부한 경험과 전문성·대중성을 고루 갖춘 현직 전문가들을 위촉했으며, 지정 신청이 증가하는 분야의 전문가를 늘려 도민의 눈높이에서 문화재 정책을 다룰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전체 문화재위원 중 40%를 여성위원으로 위촉해 문화재 분야에서 양성의 의견이 평등하게 반영함으로써 양성평등 정책 목표 실현을 추구했다.

또한, 문화재위원회 운영의 효율성을 위해 전체 위원회 및 분과별 위원회 인원을 재조정했다.
송하진 도지사는 문화재 지정과 관련 “역사적·예술적·학술적 가치가 있는 문화유산이라면, 법과 원칙의 범위 안에서 너무 보수적인 관점보다는 유연하고 긍정적인 시각으로 접근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하면서, “전북의 문화 품격을 높이고, 도민 눈높이에서 문화유산 정책을 판단하고 추진하는 기틀이 되어달라”고 당부했다.


염형섭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0년 02월 24일
- Copyrights ⓒ주)전라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인물포커스
교육현장스케치
기업탐방
우리가족만만세
재경도민회
기획특집
‘사람의, 사람에 의한, 사람을 위한 전주형 재난기본..  
시민 중심 행정으로 모두가 안전하고 편리한 정읍 건..  
장수군, 침체된 지역경제 살리기 위해 두 팔 걷다  
전주 행복 구현 선도하는 안전지킴이 ‘덕진소방서’  
<원광대학교병원>당신의 빠른 치유를 위한 올바른 건..  
천혜의 고장 ‘진안고원’  
익산 구룡마을 죽림(竹林) 그 길을 걷다  
“남원시민 함께 힘 모아 코로나19 극복하자”  
포토뉴스
위너 김진우, 4월 2일 입대
그룹 ‘위너’의 멤버 김진우가 사회복무요원으로 병역 의무를 이행한다.27일 소속사 .. 
트로트 가수 홍진영, 다음달 1일 컴백
트로트 가수 홍진영이 다음 달 컴백한다.27일 소속사 IMH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홍진.. 
코로나19 여파 속 공포영화 흥행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많은 영화들이 개봉을 미룬 가운데, 공.. 
방탄소년단 ‘온’ 뮤비 1억뷰 돌파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정규 4집 ‘맵 오브 더 솔 : 7’ 타이틀곡 ‘온(ON)’ 두.. 
재개봉 ‘라라랜드’, 박스오피스 1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영화들이 잇따라 개봉을 연기하면서 이..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발행인·편집인: 홍성일 / 회장: 홍성일 / Tel: 063-287-1400 / Fax: 063-287-1403 / mail: jlmi1400@hanmail.net
청탁방지담당관: 황승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관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전북,가000187 / 등록일 :2010년 3월 8일
Copyright ⓒ 주)전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