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10-25 오후 07:29:0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
뉴스 > 정치/군정

정헌율 시장, 전주시에 전주대대 이전 철회 강력 요구


박수현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0년 09월 18일
ⓒ e-전라매일


익산시와 김제시가 공조해 전주시에 전주대대 이전 철회를 강력하게 요구하고 나섰다.



정헌율 시장과 박준배 시장은 18일 전주대대의 전주 도도동 이전 계획과 관련하여 전주시 시장실을 전격 방문하였다.



이 자리에서 정헌율 시장은 전주대대 이전 예정지역 인근 시민들의 정신적‧경제적 피해 해소 및 생존권 보장을 위해 전주대대의 전주시 도도동 이전을 철회하여 줄 것을 요청했다.



특히 전주항공대대 운항장주를 기존 전주권이 아닌 김제, 익산 상공 장주 노선에서만 비행하기 때문에 전주시가 부당하게 전가하고 있는 익산시민의 소음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운항장주를 전주권으로 변경할 것을 강력하게 요구하였다.



정헌율 시장은“전주시의 일방적인 전주대대 이전과 익산‧김제지역 항공대대 운항장주 정책으로 인해 인근의 많은 시민들이 피해를 보고 있다”며“시민들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전주시는 장기종합발전계획의 일환으로 전주 북부권의 잔여 군사시설인 전주대대(예비군훈련장)를 익산시‧김제시 인접 지역인 전주시 도도동으로 이전을 계획하고 있다. 앞서 항공대대가 도도동으로 이전한 이후 잦은 이착륙과 선회비용 과정에서 발생하는 소음과 진동으로 익산시 춘포면 주민들과 김제시 백구면 주민들은 강력 반발하고 있다.


박수현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0년 09월 18일
- Copyrights ⓒ주)전라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인물포커스
교육현장스케치
기업탐방
우리가족만만세
재경도민회
기획특집
힐링도시 김제서 두 바퀴로 그리는 자전거 여행  
전북시협, 문학과 함께하는 문화재 탐방 성료  
고창멜론 ‘신기록 행진’, 멜론의 역사를 다시쓰다  
다문화 가족의 든든한 지원군 익산  
“가장 안전한 전주, 존경과 사랑받는 덕진경찰”  
적상산, 조선의 심장 실록을 품다  
“시민 행복 위해 의정활동 최선”  
제2회 한국전통가요 전북가요제 성황리 마무리  
포토뉴스
전주 곳곳 숨겨진 관광 보물, 시민들이 발..
전주시가 지속가능한 여행도시를 만들기 위해 시민들과 머리를 맞댔다.시는 지난 23일.. 
“당신의 인생친구는 누구입니까?”
전북문화관광재단이 사람과 사람 간 마음을 연결하는 사업을 시작, 공모전 접수를 시.. 
전북교육청, 중학교로 찾아가는 고등학교 ..
전북도교육청(교육감 김승환)이 중학교로 찾아가는 고등학교 교육과정 설명회를 운영.. 
전주시립예술단 찾아가는 공연으로 지친마..
전주시가 코로나19로 정서적 무기력과 우울감에 빠진 시민들의 마음을 치유하는 예술.. 
김성수 개인전“ 탑승자들(Passengers) 개..
김성수 작가가 ‘탑승자들(Passengers)’이라는 주제로 11월 2일까지 완주 복합문화지..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발행인·편집인: 홍성일 / 회장: 홍성일 / Tel: 063-287-1400 / Fax: 063-287-1403 / mail: jlmi1400@hanmail.net
청탁방지담당관: 이강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복순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전북,가00018 / 등록일 :2010년 3월 8일
Copyright ⓒ 주)전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