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1-04-15 오후 07:43:4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
지면보다 빠른 뉴스
전자신문에서만 만날 수 있는 전라매일
·18:00
·17:00
··
·17:00
··
·17:00
·18:00
·17:00
··
·18:00
뉴스 > 교육

군산대 허준욱 교수 연구팀, 뱀장어 수정란 및 부화자어 생산 성공

- 국내 뱀장어 양식산업과 전북지역 수산업에 새로운 기회
박수현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1년 02월 24일
ⓒ e-전라매일

군산대학교 해양생명과학과 허준욱 교수 연구팀이 국내 대학에서는 최초로, 국내에서는 두 번째로 뱀장어의 인공 수정란 및 자어 생산에 성공했다.

허준욱 교수 연구팀은 5~10년산 암컷 어미와 2년생 양식산 수컷 뱀장어를 확보하여 지난해 10월부터 군산대학교 해양연구센터(부안군 소재)에서 수온 조절을 통해 친어 관리를 해 왔고, 성숙한 친어(어미 뱀장어)에 성성숙호르몬을 투여하여 우량의 알과 정자 확보 후, 인공수정을 통해 수정란 생산에 성공했다.

생산된 수정란은 실험실로 옮겨 부화에도 성공했으며, 부화자어의 생물학적 건강도 평가 등을 실시하였다. 또한, 생산된 수정란은 국가연구기관과 민간양식장에도 분양하여 부화에 성공했으며, 현재 사육 중에 있다.

본 연구는 뱀장어의 주산지인 전라북도에서 자연산을 이용한 수정란 생산에 성공했다는 것에 큰 의미가 있다.

이번 허준욱 교수연구팀의 연구 성과는 뱀장어 종자가 세계적으로 자원량이 급감해 국가 간 거래금지 품종 지정이 추진되고 있는 실정에서 우리나라의 뱀장어 양식산업과 전북지역 수산업에 새로운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자연산을 이용한 뱀장어 수정란 및 부화자어 생산은 세계적으로 어려운 기술로 국내에서는 국립수산과학원에서 유일하게 성공하였다.

이러한 연구 결과를 기초로 하여, 허준욱 교수연구팀은 앞으로 국립수산과학원 뱀장어연구팀과 실뱀장어 양성까지 연구를 위한 초기먹이생물과 배합사료 개발 등에 연구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다. 또한 군산대학교가 주도하는 산·학·연 뱀장어 연구 클러스트를 구성해 뱀장어 연구개발에 전력할 것이다.

현재 국내 뱀장어 종자는 필리핀 인근 해역 수심 200~300m 내외에서 산란하고 6개월 이후에 뱀장어 치어 형태로 우리나라 강으로 올라와서 성장하는 매우 특이한 생태특성을 지니고 있어, 인공종자생산이 매우 어려운 어종으로 알려져 있다.

따라서 뱀장어 양식에 사용되는 종자는 전적으로 자연산을 채집하여 사용하고 있으며, 세계적으로 뱀장어 자원 감소에 따라 종자 공급 불안정 및 가격 급등은 더욱 심해지고 있다.


박수현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1년 02월 24일
- Copyrights ⓒ주)전라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인물포커스
교육현장스케치
기업탐방
우리가족만만세
재경도민회
기획특집
군산 째보선창, 도시재생으로 찾아온 변화  
소나무 향내 물씬 풍기는 솔다박 마을에서 여유로움 ..  
정읍시, 자연과 도시문화가 함께 하는 안전 행복 도시..  
부안군, 체육복지 실현 중점 투자  
김제 유망 중소기업, 코로나19 뚫고 매출 ‘ 껑충’  
익산시, 여의도 절반 넘는 ‘명품 도시 숲 조성’ 착..  
남원에서 싱그러운 봄을 오롯이 만끽해볼까  
“현장의 작은 목소리도 경청하겠습니다”  
포토뉴스
유진섭 시장, ‘코로나19 방역에 시민 동참..
유진섭 시장이 코로나19 방역 활동에 시민들이 적극 동참해 줄 것을 호소하고 나섰다... 
전라북도립국악원 관현악단, 신춘음악회, `..
전북의 봄 풍경을 국악관현악의 선율로 만끽할 수 있는 시간이 마련된다.전라북도립국.. 
남원의 춘향과 몽룡, 한양에서 창극의 멋 ..
춘향의 도시 남원에 소재한 국립민속국악원의 올해 대표공연인 창극 ‘춘향전-몽룡을 .. 
김제문화예술회관, `하모니 with 팝페라` ..
  김제문화예술회관에서는 오는 30일(금) 오후 7시 30분 문화가 있는 날 공연산.. 
군산시립교향악단 제 141회 정기연주회 ‘..
군산시립교향악단이 ‘몸은 멀리, 마음은 더 가깝게’ 사회적 거리두기에 발맞춘 기획..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발행인·편집인: 홍성일 / 회장: 홍성일 / Tel: 063-287-1400 / Fax: 063-287-1403 / mail: jlmi1400@hanmail.net
청탁방지담당관: 이강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복순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전북,가00018 / 등록일 :2010년 3월 8일
Copyright ⓒ 주)전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