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3-01-26 오후 07:26:5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
지면보다 빠른 뉴스
전자신문에서만 만날 수 있는 전라매일
·13:00
··
·13:00
··
·13:00
··
·13:00
··
·13:00
·12:00
뉴스 > 사회

원디대, 2년 연속 2022 대한민국 인재경영대상

대학 성과가치 드높여
경성원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2년 11월 30일
ⓒ e-전라매일
원광디지털대학교(총장 김규열)가 29일 서울 롯데호텔에서 ‘2022 대한민국 경영대상’ 인재경영대상을 2년 연속 수상했다.

한국방송신문연합회가 주최하고 한국브랜드경영협회가 후원하는 ‘2022 대한민국 경영대상’은 급변하는 경영환경과 글로벌 경쟁이 심해지고 있는 상황에서 진정성과 기술력, 차별성을 갖추고 경쟁우위를 확보한 기업, 기관 및 단체 등에 수여하는 상이다.

대한민국 경영대상 선정위원회는 지난 9월부터 종합적인 분석과 평가를 통해 부문별 후보를 추렸다.

후보를 대상으로 산업계·학계 등 분야별 전문가로 구성된 평가단 및 선정위원회가 서류심사를 거쳐 부문별 16곳을 최종 수상기관으로 선정했다.

그중 원광디지털대는 인재경영을 통해 대학의 성과와 가치를 높임으로써 국가 경제 발전의 원동력이 되는데 기여한 바를 인정받았다.

원광디지털대는 2002년 개교 이래 4만여 명의 졸업생을 배출했으며, 현재 약 6,000명 이상의 재적 학생을 보유하고 있다.

한방건강약선학과, 전통공연예술학과, 차(茶)문화경영학과 등 타 사이버대학에서는 찾아보기 힘든 특색 있는 전공을 다수 보유하고 있으며 웰빙건강, 한국문화, 실용복지 세 분야의 특성화 인재를 양성하고 있다.

특히 원광디지털대는 특성화 인재경영을 위해 약 30여 개의 탄탄한 교내 장학제도를 구축하고 있다.

그중 올해 개교 20주년을 맞아 진행한 개교 20주년 장학금은 내년에도 진행해 입학생 전체에게 20% 장학금을 지급한다.

2023년을 맞아 원광희망 장학금, SOLO 가장 장학금, 1인가구 장학금도 신설됐다.
교내장학금과 국가장학금 중복 수혜를 통해 원광디지털대 학생 10명 중 6명은 전액장학금을 받으며 경제적 부담 없이 학업을 이어가고 있다(2022학년도 1학기 기준 58%).

서종순 입학협력처장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는 대학의 교육 환경을 새롭게 바꿔놓았다. 풍부한 장학제도와 맞춤형 교육을 위한 AI학습분석시스템 등을 통해 앞으로도 대학의 미래 교육 환경 조성에 앞서갈 것”이라고 말했다.


경성원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2년 11월 30일
- Copyrights ⓒ주)전라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인물포커스
교육현장스케치
기업탐방
우리가족만만세
재경도민회
기획특집
‘기타리스트의 삶’ 전북 최고 숨은 고수를 찾아서…  
군산시, ‘관광의 중심 도시’로 부상  
고향사랑으로 ‘특별한’ 전북시대 연다  
시민과 함께한 김제소방서 2022년을 마무리하며…  
완주, ‘수소경제 1번지’와 ‘대한민국 물류 메카’  
2023년 군정 추진계획-진안군, 민선 8기 주요현안사업..  
서거석 교육감, “실력·인성 갖춘 미래인재 육성..  
김미자 호주기독대학교 부총장-행정 관광정책 외식 연..  
포토뉴스
가슴으로 만난 사람은 꽃
IWS방송국(MC 한강, 전원주)에 서을지 화예명인(한글디자이너)과 이삭빛 국민천사시인.. 
전주시 한궁협회 2023신년회
전주시 한궁협회(회장 기동환) 2023신년회가 지난 7일 데일카네기코리아 전북지사 3층.. 
진안군, 작은영화관 관람료 1천원 인상
진안군 작은영화관 관람료가 1,000원 인상된다.진안군은 마이골작은영화관 운영위원회.. 
임진왜란 웅치전적 사적 지정 고시
임진왜란 당시 육상에서의 첫 승전지인 웅치전적지가 30일 국가지정문화재 사적으로 .. 
후백제 역사복원으로 왕의궁원 프로젝트 ‘..
고대국가 후백제의 왕도였던 전주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역사문화도시로 발돋움할 법..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백제대로 555. 남양빌딩 3층
발행인·편집인: 홍성일 / 회장: 홍성일 / Tel: 063-287-1400 / Fax: 063-287-1403 / mail: jlmi1400@hanmail.net
청탁방지담당관: 이강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복순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전북,가00018 / 등록일 :2010년 3월 8일
Copyright ⓒ 주)전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