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4-05-30 19:06:1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PDF원격
검색
PDF 면보기
속보
;
뉴스 > 사회일반

정성주 김제시장, ‘48년’ 묵은 난제 민원 해결 위해 발벗고 나서

화전정리 강제이주지인 성덕면 개미마을 현장 방문
박수현 기자 / 입력 : 2024년 04월 10일
정성주 김제시장이 지난 9일 ‘48년’ 묵은 난제 민원 해결을 위해 화전정리 강제 이주지(성덕면 개미마을)를 현장 방문해 주민들의 애환을 청취하며 온몸으로 아픔을 공감하고 위로했다. <사진>
지난 1976년 당시 김제군이 「구 화전정리에 관한 법」에 따라 금산면 금동마을을 화전정리지로 지정해 30세대의 삶의 터전을 강제 철거하고, 성덕면 대목리 공유림 공동묘지 부지에 24세대를 강제 이주시켰다.
현재는 13세대 19명이 거주하고 있으며, 거주자 대다수가 70대 이상의 고령자이며 시유지 무상 앙여, 정주 여건 개선, 주민 소득지원 사업 등을 요구하고 있다.
주민들은 지난 2016년과 2023년에 국민권익위원회에 집단 고충 민원을 접수해 2019년 9월 5차에 걸쳐 340기 분묘를 이장 완료했으며, 현재 국민권익위, 산림청, 전북특자도, 김제시 간 4개 관계기관이 회의를 통해 각 기관에서 수용·해결할 수 있는 일을 모색하고 있다.
정성주 김제시장은 “개미마을 주민의 아픔을 공감하고 주민 여러분에 심심한 위로 말씀을 전하며 주민 애로 사항이 해소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박수현 기자 / 입력 : 2024년 04월 10일
- Copyrights ⓒ주)전라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인물포커스
교육현장스케치
기업탐방
우리가족만만세
재경도민회
기획특집
김제시, 제2회 미래 특장차산업 박람회 개최  
김제시, 누구나 살고싶어하는 주거단지 조성 ‘청신호’  
옥정호 붕어섬 생태공원, 봄꽃 잔치 인기 절정  
신록이 푸르른 계절 6월엔 김제로 간다!  
세계유산도시 고창에 활짝핀 꽃정원 ‘관광객 사로잡는다’  
습지도시 고창! 사람과 자연이 공존하는 세계적인 생태도시 `우뚝`  
<윤상현 순창경찰서장 취임 100일> 치안고객만족도 전북 15개 경찰서 중 ‘1위’ 자랑  
<제76대 백형석 김제경찰서장 취임 100일> 원팀 일원으로 행복한 직장 분위기 조성 힘  
포토뉴스
전북자치도문화관광재단 ‘예술인의료비 지원사업’ 추진
전북특별자치도문화관광재단(대표이사 이경윤)은 전북특별자치도내 예술인들의 전업예술창작활동 지속을 위한 ‘2024 예술인의료비(종합건강검진)지원사 
한국전통문화전당, 시민 기자단 초청해 팸투어 진행
한국전통문화전당(원장 김도영)이 전통문화 우수성을 대내외적으로 확산하고자 도내 시민 기자단을 대상으로 ‘한국전통문화전당 전통문화 팸투어’를 진 
익산문화관광재단 문화기부사업 ‘보석그루’ 활성화
익산을 기반으로 활동하는 푸드트럭 플랫폼 ‘그양반네(대표자 조인균)’가 지난 22일 익산 문화예술 발전을 위한 기부금 100만원을 (재)익산문 
전북특별자치도립국악원 목요상설 ‘젊은 예인의 밤’
전북특별자치도립국악원(원장 유영대)은 오는 30일 오후 7시 30분에 한국소리문화의전당 명인홀에서 ‘제 29회 대학생 협연의 밤 젊은 예인의  
문화관광재단, 전북 치유·의료관광산업 활성화 포럼 개최
전북특별자치도문화관광재단(대표이사 이경윤)과 전북특별자치도는 21일 라한호텔에서 전북자치도 치유·의료관광산업 활성화를 위해 ‘더 특별한 치유·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전주시 덕진구 견훤로 501. 3층 / mail: jlmi1400@hanmail.net
발행인·대표이사/회장: 홍성일 / 편집인·사장 이용선 / Tel: 063-287-1400 / Fax: 063-287-1403
청탁방지담당: 이강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미숙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전북,가00018 / 등록일 :2010년 3월 8일
Copyright ⓒ 주)전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