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7-23 오후 07:20:4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
지면보다 빠른 뉴스
전자신문에서만 만날 수 있는 전라매일
·14:00
··
·14:00
··
·13:00
··
·13:00
··
·13:00
··
뉴스 > 정치/군정

전북도, 길 문화관 조성 본격 ‘시동’

착수보고회… 4년간 100억 투입
이강호 기자 / lkh1530@hanmail.net입력 : 2019년 04월 18일
전라북도가 전북 1000리길과 생태관광지를 한 자리에서 체험할 수 있는 ‘(가칭)대한민국 길 문화관’ 조성에 본격 착수했다.
도는 지난해 ‘길 문화관’ 추진전략 연구를 시작으로 사례조사, 시·군 사업계획 공모를 거쳐 구 남원역사 부지를 사업대상지로 선정했다. 올해 초 제안서 평가를 통해 우수성이 인정된 업체와 기본계획 용역계약을 체결하고 18일 남원예촌에서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대한민국 길 문화관 조성사업’은 전라북도에서 역점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전북 1000리길과 전라북도의 생태관광지를 연계해 체험·홍보를 할 수 있는 핵심 시설로 2019년부터 2022년까지 약 4년간 100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돼 조성될 예정이다.
도는 길 문화관이 전북 1000길과 생태관광의 핵심 홍보시설로서 발돋움할 수 있도록, 생태, 관광, 건축, 조경 및 생태 프로그램 관련 다양한 전문가와 함께 예정부지에 대해 숲과 정원의 생태공간, 도민의 커뮤니티공간, 남원역사의 스토리텔링을 통한 리모델링 계획과 향후 프로그램 운영을 고려한 공간조성과 운영 콘텐츠까지 발굴하는 방안을 논의했다.
도는 이러한 논의를 토대로 용역기관과 협력 수요자 중심 의견수렴, 전문가의 지속적 자문 등을 거쳐 올해 9월까지 용역을 완료할 계획이다.
도 김용만 환경녹지국장은 “보다 많은 사람들이 도내 우수한 생태관광 자원과 길에 대해 알고 호기심을 느끼고 지속적으로 방문할 수 있도록 특색있는 내·외부공간 조성과 흥미있는 콘텐츠를 구성해 길 문화관이 전라북도를 여행체험 1번지로 이끌겠다”고 밝혔다.


이강호 기자 / lkh1530@hanmail.net입력 : 2019년 04월 18일
- Copyrights ⓒ주)전라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인물포커스
교육현장스케치
기업탐방
우리가족만만세
재경도민회
기획특집
여행도 영화가 되는 진안  
군산시 드림스타트, 따뜻한 복지 실현 ‘앞장’  
-전북이 낳은 출향 예술인- 국내 최고의 광대·소리꾼..  
<제8대 남원시의회 개원 1주년> ‘시민과 함께하는 열..  
“올 여름휴가는 한반도 첫수도 고창으로 오세요”  
군산근대역사박물관, 새로운 변화 중심에 서다  
■무주군의회 개원 1주년 “내일의 희망 이야기할 수 ..  
장수군장애인복지관, 함께하는 사회 만든다  
포토뉴스
“전봉준, 싱크로율 안 맞아 고민했죠”
영화배우 최무성(51)은 수염을 덥수룩하게 기른 채 나타났다. 최근 막을 내린 SBS TV .. 
강다니엘, 싱가포르·홍콩 팬미팅 `컬러 온..
프로젝트그룹 '워너원' 출신 가수 강다니엘(23)이 단독 아시아 팬미팅 투어에 나선다... 
풀려난 황하나 “선행하며 살겠다...항소 ..
마약 투약 등의 혐의로 재판에 넘겨져 1심에서 집행유예를 선고받고 100여일 만에 풀.. 
염정아·윤세아·박소담, 여성 버전으로 돌..
tvN 예능물 '삼시세끼'가 2년 만에 돌아온다. tvN은 "'삼시세끼 산촌편'으로 염정아, .. 
타인에게 어디까지 내어줄 수 있나요
시련 없는 인생은 없다. 누구나 살다보면 막다른 골목을 만났다고 느낄 때가 있다. 그..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발행인·편집인: 홍성일 / 회장: 홍성일 / Tel: 063-287-1400 / Fax: 063-287-1403 / mail: jlmi1400@hanmail.net
청탁방지담당관: 황승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관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전북,가000187 / 등록일 :2010년 3월 8일
Copyright ⓒ 주)전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