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2-19 오후 07:31:1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
지면보다 빠른 뉴스
전자신문에서만 만날 수 있는 전라매일
·15:00
··
·15:00
··
·13:00
··
·13:00
··
·13:00
··
뉴스 > 정치/군정

고창, 서울시와 상생협력 위한 협약서 체결


박동현 기자 / 입력 : 2019년 05월 24일
고창군이 서울특별시와 상생협력을 위한 협약서를 체결하고, 사람·정보·물자 관련 상생교류사업을 확대해 나가기로 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협약식은 지난 22일 서울시청 대회의실에서 유기상 고창군수와 박원순 서울특별시장을 비롯해 29개 기초자치단체가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협약에는 ▲양 지역의 지속가능한 상생사업 적극 발굴 ▲협력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한 공동협의체 구성 ▲상생사업의 지속성 강화와 인식개선을 위한 시민교육 활성화 등이 포함됐다.

앞서 고창군과 서울시는 2014년부터 우호교류 협약을 체결하고 다양한 우호교류 협력사업을 추진해 왔다. 특히 서울 도심에 ‘농부의 시장’, ‘서울장터’, ‘김장문화제_절임배추 판매전’등을 열러 생산사와 소비자의 직거래를 성사 시켰다.

또 지난해 11월 문을 연 서울시 직영 상설매장인 ‘상생상회’에 고창군 5개 업체(복분자 순액·땅콩, 꽃차, 죽염, 고구마말랭이, 유과·망개떡)가 입점해 수도권 소비자의 입맛을 사로잡고 있다.

귀농귀촌 1번지의 명성을 이어가기 위한 사업도 협력하고 있다. 서울시에선 귀농귀촌 사업홍보와 참여자 모집, 교육비를 지원하고, 고창군에선 창업지원센터를 활용해 거주 및 체험공간을 마련해 안정적인 귀농귀촌 정책을 펼쳐나가고 있다.

이 외에도 청소년들의 도-농 간 역사·문화 체험을 위해 매년 서울과 고창을 교대로 청소년 40명씩을 선정하는 탐방 프로그램도 호응이 크다.

유기상 고창군수는 “두 지역이 갖고 있는 사람·정보·물자 관련 자원을 최대한 공유·활용해 상생의 동반자로서 교류협력을 통해 공동의 발전과 번영을 도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박동현 기자 / 입력 : 2019년 05월 24일
- Copyrights ⓒ주)전라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인물포커스
교육현장스케치
기업탐방
우리가족만만세
재경도민회
기획특집
TV에서 나온 그 곳! 장수 대곡관광지·주촌마을  
우리 삶을 변화시키는 도서관, 지역 문화트렌드를 주..  
전라북도문화관광재단 2020년 힘찬 재도약  
호남의 지붕 ‘진안고원’  
군산시 청년뜰 ‘청년 미래 밝혀주는 등대’  
열린의회, 알찬의정 제8대 ‘순창군의회’  
더 큰 미래 여는 놀이터 도시 전주  
김제시 ‘새만금 경제·복지도시 건설’ 매진  
포토뉴스
‘아이돌학교’ 제작진 구속심사… 침묵
케이블 음악방송 채널 엠넷의 오디션 프로그램 ‘아이돌학교’ 제작진의 구속 심사가 .. 
BTS, 정규4집 시아·트로이 시반 참여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정규 4집 ‘맵 오브 더 솔 : 7’의 트랙리스트를 공개하.. 
투바투, 데뷔곡 1억뷰 돌파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TXT·투바투)의 데뷔곡 ‘어느날 머리에서 뿔이 자랐다.. 
유승호, 곽경택 감독 신작 `소방관` 출연 ..
배우 유승호가 곽경택 감독의 신작 '소방관' 출연을 검토하고 있다.14일 유승호의 소.. 
송가인, 가족들에게 `미운우리새끼`로 구박..
트로트가수 송가인이 노래 잘하는 비결을 공개한다.송가인은 최근 SBS TV 예능물 '미..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발행인·편집인: 홍성일 / 회장: 홍성일 / Tel: 063-287-1400 / Fax: 063-287-1403 / mail: jlmi1400@hanmail.net
청탁방지담당관: 황승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관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전북,가000187 / 등록일 :2010년 3월 8일
Copyright ⓒ 주)전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