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2-20 오후 08:00:0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
지면보다 빠른 뉴스
전자신문에서만 만날 수 있는 전라매일
·15:00
··
·15:00
··
·13:00
··
·13:00
··
·13:00
··
뉴스 > 사회일반

예수병원 응급의료센터, 전국 3위 규모로 확장 개소


염형섭 기자 / 입력 : 2019년 09월 10일


예수병원 응급의료센터가 지난 10일 응급의료센터로 확장 개소하고 정식 운영에 들어가 도민들에게 더욱 향상 된 의료 서비스를 제공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번 확장 개소한 예수병원 응급의료센터는 응급실 일반병상 45개, 소아병상 5개, 음압격리병상 1개, 일반격리병상 2개 등 전체 53개 병상 규모로 전국 의료기관의 응급의료센터 중에서 응급의료센터 일반병상 수가 전국 3위 규모다.

또한 응급의료센터에 상주하는 응급의학과 전문의 수는 12명으로 전국 최상위 수준으로 호남권에서는 최고 수준으로 꼽힌다.

예수병원은 이번에 확장 개소한 응급의료센터를 1904년에 예수병원에 와서 봉사한 제2대 원장 포사이드를 기리는 의미로 ‘포사이드 기념 응급의료센터’로 이름을 붙였다.

예수병원 응급의료센터는 이번에 전북 최초로 고압산소탱크 1인용 2대를 도입해 화재, 산업재해로 인한 위급한 일산화탄소, 시안화수소 중독 환자 치료에 보다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게 됐다.

또한 응급의료센터에 온 자살 시도자를 위해 신속한 응급의료서비스와 함께 지역 정신보건센터와 연계해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이들을 지원할 예정이다.
김철승 병원장은 "첨단 장비와 넓고 쾌적한 응급진료 환경을 완비하고 응급의료센터 일반병상 전국 3위 규모로 확장한 예수병원 ‘포사이드 기념 응급의료센터’의 개소를 축하하며, 환자 중심의 응급의료서비스로 지역민의 만족도가 전국 최고가 되도록 힘쓰겠다.”고 밝혔다.

한편 예수병원 응급의료센터는 1971년에 본관 건물이 완공된 이후 365일, 24시간 응급환자를 진료하는 응급실 특성상 진료를 중단할 수가 없어 그동안 본격적인 리모델링을 할 수 없었다.

이에 예수병원은 이번 건축 된 설대위 기념 암센터와 함께 확보된 공간을 활용해 응급환자 진료를 계속하면서 전반적인 시설개선과 동시에 응급의료센터를 확장 개소했다.


염형섭 기자 / 입력 : 2019년 09월 10일
- Copyrights ⓒ주)전라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인물포커스
교육현장스케치
기업탐방
우리가족만만세
재경도민회
기획특집
‘4대 대규모 대회 유치’ 전북 대도약 이끌 견인차  
백제의 숨결을 느낄 수 있는 곳 ‘웅포 임점리 고분전..  
TV에서 나온 그 곳! 장수 대곡관광지·주촌마을  
우리 삶을 변화시키는 도서관, 지역 문화트렌드를 주..  
전라북도문화관광재단 2020년 힘찬 재도약  
호남의 지붕 ‘진안고원’  
군산시 청년뜰 ‘청년 미래 밝혀주는 등대’  
열린의회, 알찬의정 제8대 ‘순창군의회’  
포토뉴스
‘아이돌학교’ 제작진 구속심사… 침묵
케이블 음악방송 채널 엠넷의 오디션 프로그램 ‘아이돌학교’ 제작진의 구속 심사가 .. 
BTS, 정규4집 시아·트로이 시반 참여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정규 4집 ‘맵 오브 더 솔 : 7’의 트랙리스트를 공개하.. 
투바투, 데뷔곡 1억뷰 돌파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TXT·투바투)의 데뷔곡 ‘어느날 머리에서 뿔이 자랐다.. 
유승호, 곽경택 감독 신작 `소방관` 출연 ..
배우 유승호가 곽경택 감독의 신작 '소방관' 출연을 검토하고 있다.14일 유승호의 소.. 
송가인, 가족들에게 `미운우리새끼`로 구박..
트로트가수 송가인이 노래 잘하는 비결을 공개한다.송가인은 최근 SBS TV 예능물 '미..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발행인·편집인: 홍성일 / 회장: 홍성일 / Tel: 063-287-1400 / Fax: 063-287-1403 / mail: jlmi1400@hanmail.net
청탁방지담당관: 황승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관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전북,가000187 / 등록일 :2010년 3월 8일
Copyright ⓒ 주)전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