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1-03-06 오후 02:22:3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
뉴스 > 사회일반

통합돌봄 실무자 역량 ‘탄탄하게’

- 시, 18·19일 동 주민센터 동네복지팀장과 담당자 대상 제1회 업무공유 간담회 가져

- 노인·장애인·정신질환자 대상별 사업내용 등 안내해 동 실무자 역량강화 나서

- 탄탄한 통합돌봄 추진체계 구축 위해 간담회 지속적으로 열고 소통하며 발전시킬 것

이강호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1년 02월 19일
ⓒ e-전라매일

○ 전주시가 올해 확대된 통합돌봄 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실무부서 담당자들과 머리를 맞댔다.

○ 시는 지난 18일과 19일 이틀에 걸쳐 동 주민센터 동네복지팀장과 담당자를 대상으로 ‘융합형 통합돌봄’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한 제1회 업무공유 간담회를 가졌다.

○ 통합돌봄은 노인과 장애인, 정신질환자들이 병원이 아닌 자신이 살던 집에서 편안하게 지낼 수 있도록 돕는 사업으로, 이날 간담회는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소규모 인원으로 나눠 진행됐다.

○ 시는 간담회를 통해 실무자들의 역량을 강화할 수 있도록 노인·장애인·정신질환자에 대한 담당부서별 사업내용과 복지자원, 보건복지 전달체계 강화사업 등을 안내하고, 현장의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시간을 가졌다.

○ 향후에도 시는 소통하며 발전하는 탄탄한 통합돌봄 추진체계를 갖추기 위해 담당자 간담회를 월 1회 실시하고, 팀장급 간담회는 분기별로 열기로 했다.

○ 나아가 35개 동에 통합돌봄회의체를 구축해 민·관 협업을 강화하고, 유관 부서가 함께하는 융합형 행정협의회를 격주로 운영하는 등 소통과 협업에 방점을 둘 예정이다.

○ 이춘배 전주시 통합돌봄과장은 “전달 중심의 교육보다는 자유로운 의견교환과 상호교류 확대를 통해 유연하고 역동적인 사업체계를 구축할 수 있도록 끊임없이 만나고 소통할 계획”이라며 “통합돌봄 추진체계가 견고해질수록 시민의 복지향상에 기여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강호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1년 02월 19일
- Copyrights ⓒ주)전라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인물포커스
교육현장스케치
기업탐방
우리가족만만세
재경도민회
기획특집
미스터 스마일 ‘정세균 국무총리’ 발자취를 돌아본..  
포스트 코로나 시대, 희망찬 전주 경제  
장수군청 여자탁구단 ‘전국 제패’ 목표  
‘우리’ 에서 홀로서기와 더불어 사는 삶을 배운다  
차박캠프 선도기업 (주)유니캠프 국내 1위 캠핑카 업..  
부안군, 성공개최 준비 ‘이상무’  
익산 시민 ‘나눔과 연대’로 코로나 돌파  
<교육현장스케치> 숨어있는 행복을 찾는 시간 ˝홍쌤..  
포토뉴스
전주단편영화 제작지원 작품 모집…2500만..
사단법인 전주영상위원회는 전북 도내 영화제작 인력 기반확충 및 안정적인 제작환경 .. 
함열과 오산, 현대식 농촌마을 탈바꿈
익산시 함열과 오산의 두 마을이 노후마을 개선사업을 통해 현대식 농촌마을로 탈바꿈.. 
농사도 유튜보시대, 농튜버 육성 기초 교..
정읍시가 유튜버 시대에 발맞춰 유튜버로 마케팅 기초과정 교육을 편성 운영한다.이는.. 
한국소리문화의전당, 기획사업 참여할 공연..
한국소리문화전당이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예술인들에게 무.. 
전주전통한지 지역사회교과서, 전북권 3개 ..
전주 전통한지로 제작된 초등학생 사회교과서가 올해는 전주, 임실뿐만 아니라 완주지..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발행인·편집인: 홍성일 / 회장: 홍성일 / Tel: 063-287-1400 / Fax: 063-287-1403 / mail: jlmi1400@hanmail.net
청탁방지담당관: 이강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복순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전북,가00018 / 등록일 :2010년 3월 8일
Copyright ⓒ 주)전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