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1-01-24 오후 07:18:0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
지면보다 빠른 뉴스
전자신문에서만 만날 수 있는 전라매일
·16:00
··
·16:00
··
·16:00
··
·16:00
··
·15:00
··
뉴스 > 경제

전북 캠틱종합기술원 노상흡 원장 취임


이강호 기자 / lkh1530@hanmail.net입력 : 2020년 02월 01일

전북지역 중소 벤처기업의 기술지원 등을 지원해 온 (사)캠틱종합기술원(이하 캠틱)의 제2대 원장으로 노상흡 전 본부장이 취임했다.

(사)캠틱종합기술원 노상흡 원장은 1일 취임사를 통해 '개방형 혁신생태계 조성을 통한 스타트 업(Start-Up)과 스케일 업(Scale-Up)'을 비전으로 제시했다.

노 원장은 2000년 캠틱의 전신인 (사)전북대학교자동차부품·금형기술혁신센터(TIC)의 사무국장을 역임했다. 이후 전북테크노파크 기업지원단장과 전북도 미래산업과장, 최근까지 캠틱 본부장으로 근무했다.

노 원장은 민·관·학을 두루 경험하면서 기계와 자동차, 부품소재 산업 발전을 위한 사업 기획 및 성장을 위해 많은 노력을 쏟았다. 이 같은 노력의 결과, 캠틱과 전주시, 전북대가 협력해 만든 전주첨단벤처단지는 산학연관 협력 클러스터의 성공 모델로 인정받아 노무현 전 대통령이 방문하기도 했다.

캠틱의 성공은 전주기계산업리서치센터(현 한국탄소융합기술원), 전북테크노파크, 전주국방벤처센터 등 지역 혁신기관 유치에 밑거름이 됐다.

노 원장은 "캠틱에게 20년은 전주첨단벤처단지를 중심으로 벤처 스타트업의 씨를 뿌리고 성장플랫폼을 단단하게 다지는 시간이었다"면서 "성장플랫폼을 기반으로 벤처단지 2.0시대를 열었다"고 말했다.

이어 "지식산업센터 창업동의 준공을 계기로 창업을 꿈꾸는 이들은 누구나 그 꿈을 실현할 수 있도록 토털 서비스를 지원하는 개방형 혁신생태계 조성했다"면서 "종기원의 제2도약을 이루겠다"고 밝혔다.

한편, (사)캠틱종합기술원은 1999년 산업통상자원부 지정으로 설립돼 20여년간 중소 벤처기업의 연구개발, 기술지원, 교육훈련, 일자리창출 등 기술혁신 및 지원을 수행해 왔다. 최근 스마트매뉴팩처링과 항공우주, 헬스케어, 드론, 자동화, 나노섬유, 복합소재 등 사업영역을 확장하고 있다.


이강호 기자 / lkh1530@hanmail.net입력 : 2020년 02월 01일
- Copyrights ⓒ주)전라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인물포커스
교육현장스케치
기업탐방
우리가족만만세
재경도민회
기획특집
올해 시민이 행복한 더 큰 남원 구현  
‘군민이 참여하고 함께 미래를 열어가는 진안’  
무주의 미래를 밝고 희망차게 만든다  
“살기 좋은 도시 더 행복한 남원, 우리가 앞장서겠습..  
물의도시·숲세권으로 ‘다이로움 익산’ 만든다  
경제·사람·생태·문화로 여는 새로운 미래  
정읍시, 시민행복 최우선으로 힘찬 전진  
전북도, 생태문명시대 선도 원년 선포  
포토뉴스
한국전통문화전당, 기획전시실 상반기 대관..
한국전통문화전당(원장 김선태)이 2021년 한국전통문화전당 기획전시실의 상반기 대관.. 
남원 양대사마실기 목판 전북도 문화재 지..
조선시대 간행된 208장 완본의 남원 양대사마실기 목판이 전라북도 지정 유형문화재 .. 
전주미술관, 영원히 빛나는 별 Ⅶ, 근대 작..
전주미술관이 오는 26일부터 2월28일까지 근대 작고 작가의 전시회을 연다.이번 전시.. 
전라북도문화관광재단, “전북 농촌체험 관..
전라북도문화관광재단(이하 재단)이 전북 지역의 민관과 손을 잡고 코로나19로 위축된.. 
완주 콩쥐팥쥐도서관, 25일 재개관
완주군 이서면의 콩쥐팥쥐도서관이 증축공사를 마치고 재개관한다. 22일 완주군에 따..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발행인·편집인: 홍성일 / 회장: 홍성일 / Tel: 063-287-1400 / Fax: 063-287-1403 / mail: jlmi1400@hanmail.net
청탁방지담당관: 이강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복순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전북,가00018 / 등록일 :2010년 3월 8일
Copyright ⓒ 주)전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