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10-24 오전 08:57:2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
뉴스 > 문화/공연

진안서각회원 24명 작품 선봬


염형섭 기자 / 입력 : 2019년 02월 11일
ⓒ e-전라매일
전북도립미술관(관장 김은영) 서울관에서는 오는 13일부터 18일까지 ‘(사)한국서각협회 진안지부전’이 열린다.

이번 전시는 한국서각협회 진안지부의 10번째 단체전으로 지부장 소연 임채순을 포함한 동향 구연배 작가, 거담 김기범, 시암 염기찬, 천운 소준호 등 24명의 회원이 참여한다.

현재 전북대학교 평생교육원 예술학부 전담인 소연 임채순 선생이 2009년 진안 창작스튜디오에 입주 작가로 자리하면서 진안서각회(약칭 진각회)가 창립됐다.

이후 많은 회원전과 초대전을 가졌으며 대한민국남북통일예술대전 대상 등 다수의 공모전에서 여러 회원이 수상했다.

현재는 도 내외에서 작품 활동과 이웃 봉사 등을 통해 지역민과 함께 하는 여러 지역 행사에도 활발히 참여하며 예술의 모범을 보여주고 있다.

임채순 지부장은 “서각이라고 하는 새김 예술은 스스로 자기 몸과 마음의 태연함을 심는 취미이자 삶이 된다.”며 “서각은 여러 예술 장르 중에서도 힘들고 긴 작업시간과 예술혼을 필요로 하고 수많은 인고의 노력 끝에 걸작이 탄생되듯 서각은 오랜 시간과 작가의 열정이 투입되어야만 결실을 맺을 수 있는 예술이다.”고 말했다.

전 세계 어느 나라 서각에서도 찾아볼 수 없는 독창적이고 과학적인 예술성을 우리 전통서각의 우수성으로 꼽는다. 그리고 이것은 다시 다양한 표현 방법으로 표현되어 건축양식에 많이 활용되고 있으며 그 자취는 지금까지도 고귀한 자태로 위세 등등하게 우리 곁에 살아 숨 쉬고 있다.

한국서각협회 진안지부 관계자는 “앞으로도 많은 대중이 서각의 진정한 멋을 알아갈 수 있도록 우리의 얼과 정신이 담긴 서각을 알리기 위해서 많은 역할을 담당하고 꾸준히 노력할 것이며 많은 도민과 출향인들도 전시를 찾아 서각의 아름다움과 예술성을 느껴보길 바란다.”고 말했다.


염형섭 기자 / 입력 : 2019년 02월 11일
- Copyrights ⓒ주)전라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인물포커스
교육현장스케치
기업탐방
우리가족만만세
재경도민회
기획특집
가을 풍취 가득한 남원의 단풍 향연  
완주, 도시 경쟁력 전국2위·산업 성장률 전북 1위 도..  
제14회 순창장류축제 3일간 대향연 ‘마무리’  
정읍시, 인재육성과 스포츠마케팅 ‘심혈’  
고대 가야인 삶과 흔적이 남아있는 ‘장수’  
역사를 간직한 ‘ㄱ’자형 교회 익산 두동교회 구본..  
공동체 치안으로 만들어가는 전북치안1번지  
전북이 낳은 출향 시민활동가 여순민중항쟁전국연합회..  
포토뉴스
슈퍼엠, ‘빌보드 200’ 2주 연속 진입
SM엔터테인먼트 연합 그룹 ‘슈퍼엠’이 미국 빌보드 메인 차트 ‘빌보드 200’에 2주.. 
제2의 송가인 꿈꾼다… ‘미스터 트롯’
종합편성채널 TV조선의 음악 예능 프로그램 ‘미스터 트롯’이 방송 전부터 큰 관심을.. 
아이유 새 앨범 발매 연기
가수 겸 배우 아이유(26)가 새 앨범 발매를 미뤘다. 21일 소속사 카카오엠에 따르면 .. 
방탄소년단이 쏘아올린 중동 한류
지난 11일 BTS가 사우디아라비아에서 콘서트를 성공적으로 개최하며 중동지역의 한류 위상을 보여준 것에 이어, K-콘텐츠가 이끄는 국내 콘.. 
`말레피센트2`, 개봉 첫날 `조커` 꺾고 박..
'말레피센트2'가 개봉 첫 날 '조커'의 아성을 깨고 1위로 올라섰다.18일 영화관입장권..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발행인·편집인: 홍성일 / 회장: 홍성일 / Tel: 063-287-1400 / Fax: 063-287-1403 / mail: jlmi1400@hanmail.net
청탁방지담당관: 황승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관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전북,가000187 / 등록일 :2010년 3월 8일
Copyright ⓒ 주)전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