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9-23 오후 07:02:1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
뉴스 > 문화/공연

존 레논 展, `LX 브랜드 데이` 특별한 혜택

- LX한국국토정보공사가 전시 관람료 지원
- LX 캐릭터 이벤트와 버스킹 무대도 열려

최유진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19년 09월 10일
ⓒ e-전라매일
한국소리문화의전당이 한국국토정보공사와 ‘LX 브랜드 데이’를 마련하고 지난 10일부터 22일까지 기획전 ‘이매진 존레논'展의 무료입장 기회를 제공한다.
전 세계가 열광했던 비틀즈의 리더 존 레논(John Lennon)의 삶을 음악, 예술 그리고 사랑으로 풀어낸 <이매진 존 레논>展에서는 그의 사진, 예술작품, 유품 등 340여 점이 전시되고 있다.
이 전시는 지난 3월까지 서울예술의전당 한가람 미술관에서 개최돼 호평을 받았고, BTS RM, 크러쉬, 보아 등 수많은 대중스타들이 다녀가 뜨거운 열기를 띄었다. 지난 7월부터 지역 순회전으로는 최초로 한국소리문화의전당에서 이 전시가 열리게 돼 약 7,000여 명이 다녀갔다.
이에 LX는 공공기관 최초로 ‘브랜드 데이’를 만들고 사회적 가치 경영의 일환으로 지역 주민들에게 문화 향수권을 확대하기 위한 전시 관람료를 지원하기로 했다.
전시장 곳곳에는 LX 캐릭터 ‘랜디’를 설치해 인증 사진을 SNS에 공유하면 캐릭터 기념품을 증정하고, 21일과 22일 주말에는 전시회의 감동을 두 배로 느낄 수 있도록 지역의 인디밴드가 버스킹 무대에 선다.
존 레논 전시인 만큼 비틀즈의 음악과 전시에 어울릴 만한 다양한 곡들을 선사할 예정이다.
한편, 이번 전시에서는 많은 사람들이 기억하는 비틀즈 존 레논의 이면, 그림을 그리고 시를 쓰는 아티스트 존 레논도 만날 수 있다. 그의 미니멀한 그림을 통해 존 레논 만의 독특하고 재치 있는 유머와 풍자를 만날 수 있다.
또한 이번 전시는 존과 요코의 를 재현하기 위해 시몬스 침대에서 프레임과 매트리스를 협찬받아 실제의 분위기를 연출했다. 반세기가 지난 존 레논의 ‘사랑과 평화’의 메시지가 우리에게 어떤 의미를 주는지 다시 한 번 되새길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다.
관람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며, 입장마감은 오후 5시이다. 추석 당일과 월요일은 휴관이다.


최유진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19년 09월 10일
- Copyrights ⓒ주)전라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인물포커스
교육현장스케치
기업탐방
우리가족만만세
재경도민회
기획특집
“올 가을 임실N치즈축제서 즐겨요”  
“와일드푸드축제로 놀러오세요”  
전북이 낳은 출향 기업인, 블루밍커피 ‘최한정 대표..  
무주군보건의료원 “지역주민 건강증진 위해 노력하겠..  
김제지평선축제, 볼거리·먹거리·즐길거리 ‘풍성’  
도심 속 여유로운 휴식 공간, 익산 소라산 자연마당  
순창사랑상품권으로 지역 경제 ‘활기’  
전주, 대한민국 문화·경제 전진기지 ‘우뚝’  
포토뉴스
한국영화100주년 기념축제 열린다
한국영화100년 기념사업추진위원회는 10월 23~27일 ‘한국영화 100년 국제학술세미나.. 
H.O.T ‘세기를 건너 함께 해온 우리’
아이돌 그룹은 춤, 노래로만 무대를 만들지 않는다. 팬클럽과 쌓아온 추억도 한 요소.. 
송가인, 데뷔 7년 만에 첫 단독콘서트 `어..
가수 송가인이 데뷔 7년 만에 첫 단독 콘서트를 연다.소속사 포켓돌스튜디오에 따르면.. 
지코, 데뷔 8년 만에 첫 정규앨범 `싱킹`
가수 겸 프로듀서 지코가 데뷔 8년 만에 첫 정규앨범을 발매한다.소속사 KOZ엔터테인.. 
유승준, `입국 거부` 법정 공방…11월 파기..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발행인·편집인: 홍성일 / 회장: 홍성일 / Tel: 063-287-1400 / Fax: 063-287-1403 / mail: jlmi1400@hanmail.net
청탁방지담당관: 황승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관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전북,가000187 / 등록일 :2010년 3월 8일
Copyright ⓒ 주)전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