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1-03-02 오전 08:55:3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
지면보다 빠른 뉴스
전자신문에서만 만날 수 있는 전라매일
·19:00
··
·19:00
··
·16:00
··
·16:00
··
·16:00
··
뉴스 > 문화/공연

자연을 품다, 이동근 개인전˝ 展 개최

- 군산근대역사박물관, 장미갤러리서 열어
박수현 기자 / 입력 : 2019년 10월 21일

군산근대역사박물관(이하 박물관)은 장미갤러리에서 ‘자연을 품다’ 이동근 서양화가의 초대전을 개최한다.

오는 22일부터 진행되는 이번 전시는 그간 사실주의 기법을 꾸준히 연구해온 이동근 서양화가의 유화작품 세계들을 선보일 예정이다.

오랜시간동안 사실주의적 입장에서 작업을 해온 그의 작품은 유연한 채색기법과 유려한 색채로 사진과 회화 사이의 모호한 경계를 다룬다.

특히 인물, 정물 등 다양한 주제를 표현하는 이 작가는 사과를 자주 그리는 사실주의적 사과 작가로 정평이 나있는데 최근 작품에는 자두, 체리, 딸기, 포도 등 다채로운 소재들이 등장한다.

한층 성숙한 그의 작품 세계는 사진과 같은 정물이 회화라는 사실에 놀랍고, 사실적인 묘사임에도 따뜻한 감성을 느끼게 함에 놀라움을 자아낸다.

이 작가는 “‘우리는 주변의 본질과 현상에 대해 얼마나 정확하게 보고 있을까?’라는 진중한 질문을 한다”면서 “본질과 현상이라는 내적사유 안에서 진정한 소통과 화해를 열망하는 작가의 작품을 관람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현재 이 작가는 한국미술협회 군산지부장을 맡고 있으며 군산 뿐 아니라 전주, 서울 등지에서 활발한 작품 활동 중이다.

이번 초대전은 박물관 장미갤러리에서 오는 12월15일까지 진행된다.

이번 전시는 군산에서 활동하는 역량 있는 중견 미술가들에게 전시공간을 지원해 품격 있는 박물관을 도모하고, 군산시의 문화예술 발전에 이바지하고자 마련됐다.

한편, 박물관은 군산이 근대역사문화도시로 자리매김하는 견인차역할을 담당하며 다양한 전시프로그램과 문화공연으로 원도심 활성화와 군산시 관광활성화의 랜드마크 역할을 하고 있다.


박수현 기자 / 입력 : 2019년 10월 21일
- Copyrights ⓒ주)전라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인물포커스
교육현장스케치
기업탐방
우리가족만만세
재경도민회
기획특집
익산 시민 ‘나눔과 연대’로 코로나 돌파  
<교육현장스케치> 숨어있는 행복을 찾는 시간 ˝홍쌤..  
전기차 신산업 생태계 구축, 지역경제 도약 기회 마련  
‘청소년들이 행복한 교육도시 군산’ 구축  
김제시, ‘친환경 그린 굴착기’로 미래 신성장 동력 ..  
군산항 물류위기 극복 위해 총력 기울인다  
시민불편 살피는 120민원봉사대, ‘ 찾아가는 현장민..  
김제시, 시민행복과 경제도약 기반구축 ‘총력’  
포토뉴스
정읍시립도서관, 겨울방학 독서 교실 뜨겁..
정읍시립도서관에서 실시한 겨울방학 독서 교실이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지난 2월 15.. 
`김철규 개인전 인체풍경-주름`상반기 기획..
한국전통문화전당(원장 김선태)은 김철규 작가의 ‘인체풍경-주름’이라는 제목으로 .. 
남원시, 2021 한복문화주간 김병종미술관 ..
 
유진섭 시장, 무형문화재 보유자들로부터 ..
유진섭 시장은 지난 25일 전라북도 무형문화재 기ㆍ예능 보유자들로부터 ‘정읍 무형.. 
고창군, ‘방방곡곡문화공감’사업 3분야 ..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발행인·편집인: 홍성일 / 회장: 홍성일 / Tel: 063-287-1400 / Fax: 063-287-1403 / mail: jlmi1400@hanmail.net
청탁방지담당관: 이강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복순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전북,가00018 / 등록일 :2010년 3월 8일
Copyright ⓒ 주)전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