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1-02-24 오후 07:07:4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
지면보다 빠른 뉴스
전자신문에서만 만날 수 있는 전라매일
·18:00
··
·18:00
·16:00
··
·16:00
··
·16:00
·09:00
··
뉴스 > 문화/공연

재)전주문화재단 팔복예술공장 창작레지던시 3기 입주작가 결과보고전 개최

'나는 그리운 바다를 편안한 오늘 번쩍번쩍 헤엄치다'.
조경환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1년 01월 21일
ⓒ e-전라매일

(재)전주문화재단(대표이사 백옥선) 팔복예술공장은 창작스튜디오 3기 입주작가 7인의 지난 1년간의 창작활동 결과를 보고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21일 팔복예술공장에 따르면 '나는 그리운 바다를 편안한 오늘 번쩍번쩍 헤엄치다'는 작가들이 본인의 작품과 연관된 단어를 제시한 후 그중에서 하나를 선택하고 조합해 각자 1년 동안의 작품결과물을 선보인다.
이번 전시는 김성수, 김아라, 박경종, 서정배, 이가립, 이소연, 최빛나 7인의 작가가 22일부터 오는 2월 28일까지 전시한다.
이들 작가들의 이번 전시는 전주 팔복예술공장이란 공간에서 동시대 미술의 흐름과 맥락을 어떻게 교감하고 활동하였는지를 보여준다.
앞서 지난 2018년부터 시작된 레지던시는 그동안 국내외 예술가를 대상으로 한 공모를 통해 선정해 올해로 30여명의 예술가의 새로운 창작과 실험을 지원했다.
팔복예술공장 창작기획팀 나유미팀장은 “2021년 한 해를 여는 첫 전시로 현재에 안주하지 않는 작가의 도전 정신과 창작에 대한 열정이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시민과 문화예술인에게 위로와 희망을 주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나는 그리운 바다를 편안한 오늘 번쩍번쩍 헤엄치다' 전시 오프닝 행사는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우려에 따라 개최되지 않으며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관람객의 안전을 위해 사전예약제로 운영된다.
아울러 해당 전시 일정은 코로나 확산 추이 및 정부 지침에 따라 다시 변경될 수 있다.


조경환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1년 01월 21일
- Copyrights ⓒ주)전라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인물포커스
교육현장스케치
기업탐방
우리가족만만세
재경도민회
기획특집
김제시, ‘친환경 그린 굴착기’로 미래 신성장 동력 ..  
군산항 물류위기 극복 위해 총력 기울인다  
시민불편 살피는 120민원봉사대, ‘ 찾아가는 현장민..  
김제시, 시민행복과 경제도약 기반구축 ‘총력’  
“농업인이 행복한 세상 장계농협이 함께”  
흑삼의 달인 ‘해오담’ 전순이 대표, “건강은 수..  
<연중기획 통합의 새시대 선도한다> 행정통합, 넘어..  
시정 ‘정례 브리핑’으로 시민 소통·행정 책임 강화  
포토뉴스
제22회 전주국제영화제, 공식 포스터 교체 ..
제22회 전주국제영화제(집행위원장 이준동)가 지난 15일 발표한 공식 포스터를 교체, .. 
전라북도 지방 세정 종합실적평가 ‘우수기..
 
“무주 한풍루, 보물 가치 충분하다!”
무주군이 일제 수탈의 아픔속에서 지켜낸 '한풍루'에 대한 역사, 문화, 건축, 학술적 .. 
남원시립김병종미술관, ‘미술관 집콕놀이..
남원시립김병종미술관이 시민들의 문화향유 확산을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 
군산근대역사박물관, 시민열린갤러리 카벨..
군산근대역사박물관이 코로나19로 인한 전시관을 찾지 못하는 시민들에게 온라인으로 ..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발행인·편집인: 홍성일 / 회장: 홍성일 / Tel: 063-287-1400 / Fax: 063-287-1403 / mail: jlmi1400@hanmail.net
청탁방지담당관: 이강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복순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전북,가00018 / 등록일 :2010년 3월 8일
Copyright ⓒ 주)전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