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2-27 오후 08:52:0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
지면보다 빠른 뉴스
전자신문에서만 만날 수 있는 전라매일
·21:00
··
·21:00
··
·21:00
·18:00
··
·18:00
··
·17:00
뉴스 > 생활/스포츠

제52회 장수군민체육대회 성료


김강선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19년 09월 06일
ⓒ e-전라매일

제52회 장수군민의 날 행사가 6일 장수 한누리전당 일원에서 장영수 군수와 김종문 군의장, 지역기관‧사회단체장과 주민 등 10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됐다.



이날 행사는 7개 읍면 선수단 입장과 행복 줌바 댄스팀의 축하 공연으로 막을 열었으며 지역의 명예를 드높이고 지역발전과 향토문화발전에 앞장서 온 군정발전 유공자와 군민의 장 문화체육장 윤석빈(59)씨, 산업공익장 임재성(64)씨, 효열장 이정숙(61)씨에 대해 시상식이 진행됐다.



종합운동장 일원에서는 7개 읍‧면별 마라톤과 배드민턴, 씨름 등 운동 경기와 단체줄넘기, 투호, 고리걸기, 윷놀이, 제기차기 등 민속경기가 펼쳐져 군민들이 화합을 다졌다.



체육 대회는 종합점수 723점으로 계남면이 종합 1위를 차지하고 준우승은 번암면, 3위 산서면이 차지했다.

최고의 단합을 보여준 화합상은 계북면, 입장상 1위에 장계면, 2위 천천면이 수상했다.



특히 이날 행사에는 자매결연도시 몽골 샤마르솜의 마루샤 바야르바타르 군수를 비롯한 공무원들이 참석해 축하 인사와 함께 자리를 빛냈다.

우호교류 협력 양해각서를 맺은 필리핀 과우이시는 도로시 축하 공연을 펼쳐 큰 호응을 얻었다.



폐막식에는 인기 가수 코요테와 노라조, 고민석, 면도, 블랙라인, 박상철, 금잔디 등이 무대에 올라 폐막의 아쉬움을 달랬다.



장영수 군수는 “축제가 취소돼 아쉬움이 크지만 군민 체육대회를 통해 최고의 화합을 보여준 군민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김강선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19년 09월 06일
- Copyrights ⓒ주)전라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인물포커스
교육현장스케치
기업탐방
우리가족만만세
재경도민회
기획특집
“가치 있는 정읍 만들기, 같이 해요 정읍 공동체”  
한국여성소비자연합 전북지회, 소비자 보호 ‘앞장’  
장수사랑상품권, 지역경제 활성화 효자 역할 톡톡  
순창, 발효산업 메카 자리매김  
■ 군산시의회 김경구 의장 인터뷰 “시민의 수호자 ..  
익산시, 시민 중심 물 복지 기반 마련 ‘총력’  
‘한국의 우유니’ 부안 곰소염전 SNS 화제  
무주군, 맞춤형 복지서비스로 삶의 질‘UP’  
포토뉴스
BTS, 카풀 카라오케 출연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미국 CBS 인기 심야 토크쇼 ‘더 레이트 레이트 쇼 위드 .. 
‘코로나 19’ 장기화에 가요계 몸살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의 확산세가 꺾이지 않으면서 가요계의 몸살이 심.. 
BTS, 美빌보드·英오피셜 ‘동시 1위’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K팝 역사를 매일 경신하고 있다. 미국 빌보드 메인 앨범 .. 
‘사랑의 불시착’ 대만서 열풍
최근 막을 내린 tvN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의 인기가 식을 줄 모르고 있다.‘사랑.. 
‘사냥의 시간’ 베를린국제영화제서 호평
영화 ‘사냥의 시간’ 주역들이 제70회 베를린국제영화제에서 뜨거운 사랑을 받았다. ..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발행인·편집인: 홍성일 / 회장: 홍성일 / Tel: 063-287-1400 / Fax: 063-287-1403 / mail: jlmi1400@hanmail.net
청탁방지담당관: 황승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관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전북,가000187 / 등록일 :2010년 3월 8일
Copyright ⓒ 주)전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