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2-27 오후 08:52:0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
지면보다 빠른 뉴스
전자신문에서만 만날 수 있는 전라매일
·21:00
··
·21:00
··
·21:00
·18:00
··
·18:00
··
·17:00
뉴스 > 생활/스포츠

˝지치고 녹초가 된 류현진에게 열흘 휴식을 허하라˝


뉴시스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19년 09월 06일
ⓒ e-전라매일


류현진(32·LA 다저스)이 부진을 털어내지 못하자 체력에 대한 걱정이 더 커지고 있다. 현지 매체도 휴식의 필요성을 주장했다.

'포브스'는 6일(한국시간) "LA 다저스는 류현진에게 휴식을 줘야 한다"는 기사를 실었다.

올 시즌 빼어난 성적을 내던 류현진은 난조에 빠졌다. 5일 콜로라도 로키스전에서 4⅓이닝 3실점으로 조기 강판 당하는 등 최근 3경기 연속 5회를 넘기지 못하고 강판됐다. 최근 4경기 성적은 19이닝 21실점이다. 시즌 평균자책점은 2.45까지 올랐다.

데이브 로버츠 다저스 감독은 5일 경기 후 "류현진의 체력은 괜찮다"며 "결국 제구가 문제"라고 말했지만, 지친 류현진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를 잠재울 수는 없었다.

포브스는 류현진이 예년과 달리 올해 많은 이닝을 소화한 것과 그의 수술 이력을 들어 휴식의 필요성을 설명했다. 류현진은 2013년 192이닝을 기록한 후 올해 157⅓이닝을 소화, 메이저리그 데뷔 후 두 번째로 많은 이닝을 던지고 있다.

매체는 이 부분을 짚으며 "2013년의 류현진은 26살의 신인이었지만, 이제는 32살"이라며 "두 차례 팔 수술과 다른 부상 경력도 있다"고 설명했다.

류현진은 2015년 어깨 수술을 받아 시즌을 통째로 쉬었고, 2016년에는 팔꿈치 수술을 받았다. 이후에도 각종 부상으로 풀타임을 소화하지 못했다.

월간 성적에서도 류현진의 피로도가 나타난다. "류현진의 올해 평균자책점은 4월까지 2.96, 5월 0.59, 6월 2.70, 7월 0.55, 8월 7.48, 9월 6.23"이라며 "왜 이런 결과가 나왔는지에 대한 답은 간단하다. 류현진은 피곤하다. 지쳤고, 녹초가 됐다"고 강조했다. 이어 "류현진에게는 지금 휴식이 필요하다"며 목소리를 높였다.

휴식의 효과는 이미 보여준 바 있다. 매체는 "류현진은 앞서 열흘 휴식을 가진 후 8월12일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전에 복귀해 7이닝 무실점을 기록했다"고 전했다.

내셔널리그 승률 1위인 다저스는 순위 경쟁을 치열하게 벌이고 있는 상황도 아니다. 류현진의 자리를 메울 자원들도 충분하다. 포브스는 "류현진이 10일간 휴식을 취한다 해도 자리를 대신할 수 있는 선수들이 있다. 류현진에 휴식을 주며 포스트시즌을 대비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뉴시스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19년 09월 06일
- Copyrights ⓒ주)전라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인물포커스
교육현장스케치
기업탐방
우리가족만만세
재경도민회
기획특집
“가치 있는 정읍 만들기, 같이 해요 정읍 공동체”  
한국여성소비자연합 전북지회, 소비자 보호 ‘앞장’  
장수사랑상품권, 지역경제 활성화 효자 역할 톡톡  
순창, 발효산업 메카 자리매김  
■ 군산시의회 김경구 의장 인터뷰 “시민의 수호자 ..  
익산시, 시민 중심 물 복지 기반 마련 ‘총력’  
‘한국의 우유니’ 부안 곰소염전 SNS 화제  
무주군, 맞춤형 복지서비스로 삶의 질‘UP’  
포토뉴스
BTS, 카풀 카라오케 출연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미국 CBS 인기 심야 토크쇼 ‘더 레이트 레이트 쇼 위드 .. 
‘코로나 19’ 장기화에 가요계 몸살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의 확산세가 꺾이지 않으면서 가요계의 몸살이 심.. 
BTS, 美빌보드·英오피셜 ‘동시 1위’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K팝 역사를 매일 경신하고 있다. 미국 빌보드 메인 앨범 .. 
‘사랑의 불시착’ 대만서 열풍
최근 막을 내린 tvN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의 인기가 식을 줄 모르고 있다.‘사랑.. 
‘사냥의 시간’ 베를린국제영화제서 호평
영화 ‘사냥의 시간’ 주역들이 제70회 베를린국제영화제에서 뜨거운 사랑을 받았다. ..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발행인·편집인: 홍성일 / 회장: 홍성일 / Tel: 063-287-1400 / Fax: 063-287-1403 / mail: jlmi1400@hanmail.net
청탁방지담당관: 황승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관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전북,가000187 / 등록일 :2010년 3월 8일
Copyright ⓒ 주)전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