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8-13 오후 07:44:2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
지면보다 빠른 뉴스
전자신문에서만 만날 수 있는 전라매일
·19:00
··
·19:00
··
·17:00
··
·17:00
··
·17:00
··
뉴스 > 생활/스포츠

손흥민 몸값 1000억원 ‘아시아 1위’

국제스포츠연구센터 발표, 예상 이적료 1032억원
뉴시스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0년 01월 08일
ⓒ e-전라매일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정상급 공격수로 확실히 자리 잡은 손흥민(토트넘)의 몸값이 1000억원을 상회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예전에 비해 다소 하락했지만 여전히 높은 수준이다.
국제축구연맹(FIFA) 산하 국제스포츠연구센터(CIES)는 8일(한국시간) 올해 첫 유럽 5대리그 소속 선수들의 예상 이적료를 발표했다.
CIES는 5대리그 소속 선수 중 현재 가치, 나이, 소속팀, 남은 계약 기간 등을 고려해 선수들의 이적료를 매겼다. 이중 5000만 유로(약 657억원) 이상의 예상 이적료를 기록 중인 선수 166명을 순서대로 소개했다.
손흥민은 7850만 유로로 전체 54위를 차지했다. EPL로 범위를 좁히면 25위에 해당한다. 7850만 유로를 우리 돈으로 환산하면 1032억원에 이른다. 손흥민을 데려가기 위해서는 1000억원 이상의 이적료를 준비해야 한다는 의미다.
한때 1억 유로 근처까지 치솟았던 것에 비하면 떨어졌지만 여전히 손흥민은 고액의 가치를 지닌 선수라는 점이 이번 조사에서 입증됐다.
손흥민의 몸값은 존 스톤스(7510만 유로), 케빈 데 브라위너(7040만 유로·이상 맨체스터 시티), 라파엘 바란(6360만 유로·레알 마드리드) 등보다 높게 책정됐다.
전체 1위는 파리생제르망 공격수 킬리안 음바페가 차지했다. 음바페의 가치는 무려 2억6520만 유로(약 3422억원)로 나타났다. 리버풀 소속 라힘 스털링(2억2370만 유로)과 모하메드 살라(1억7510만 유로)가 뒤를 이었다.
‘축구의 신’으로 불리는 리오넬 메시(FC바르셀로나)는 1억2550만 유로(약 1650억원)로 전체 8위를 차지했다.
30대 선수 중 톱10에 진입한 이는 메시 뿐이다. 메시보다 2살이 많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유벤투스)는 8030만 유로(약 1055억원)로 49위에 이름을 올렸다.


뉴시스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0년 01월 08일
- Copyrights ⓒ주)전라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인물포커스
교육현장스케치
기업탐방
우리가족만만세
재경도민회
기획특집
김제 요촌동 자율방범대 ‘시민 건강·안전 지킴이’  
사계절 가족여행 제격 ‘부안 마실길’  
‘끊임없이 솟아나는 매력 향기’ 힐링 정읍으로 힘..  
김제시, 특장차산업 혁신 클러스터 조성 청신호  
군산경찰, 여성·어린이가 안전한 종합 치안의 선두  
김제시 농업발전 위한 새로운 패러다임 열다  
세계유산 익산 ‘백제유적지구’ 무왕도시 도약  
“농사요? 저는 공부하면서 짓습니다”  
포토뉴스
무예공연예술단 지무단의 일곱 번째 정기공..
무예공연예술단 지무단의 일곱 번째 정기공연이 오는 22일 한국소리문화의전당에서 열.. 
전주영화제작소, 3분기 작품 공모 진행
전주영화제작소가 도내 지역 영화 제작 활성화를 위한 사업이 진행, 3분기 작품들을 .. 
제8회 무주산골영화제 시즌 2로 컴백!
약 3개월간의 준비 기간을 거친 제8회 무주산골영화제가 시즌2로 새롭게 열린다.이는 .. 
도내 예술인 역량 높일 교육 마련...참가자..
도내 예술인들의 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다채로운 교육이 마련됐다. 전라북도문화관광.. 
정읍시립국악단 목요상설 국악공연
정읍시립국악단(단장 주호종)은 13일 저녁 7시 30분 정읍사공원 야외무대에서 코로나1..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발행인·편집인: 홍성일 / 회장: 홍성일 / Tel: 063-287-1400 / Fax: 063-287-1403 / mail: jlmi1400@hanmail.net
청탁방지담당관: 황승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복순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전북,가00018 / 등록일 :2010년 3월 8일
Copyright ⓒ 주)전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