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2-24 오후 04:35:0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
지면보다 빠른 뉴스
전자신문에서만 만날 수 있는 전라매일
·15:00
··
·15:00
··
·15:00
··
·14:00
··
·14:00
··
뉴스 > 생활/스포츠

피겨 유영, 4대륙대회 은메달 김연아 이후 11년 만의 입상

프리스케이팅 개인 최고점
김예림 6위, 임은수 8위

뉴시스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0년 02월 09일
ⓒ e-전라매일
한국 피겨스케이팅 여자 싱글의 간판으로 등극한 유영(16·과천중)이 김연아(30)에 이어 한국 선수로는 두 번째로 국제빙상경기연맹(ISU) 4대륙 피겨스케이팅선수권대회 메달리스트가 됐다.
유영은 8일 양천구 목동 실내아이스링크에서 열린 대회 여자 싱글 프리스케이팅에서 기술점수(TES) 79.94, 예술점수(PCS) 69.74로 149.68점을 기록했다.
이틀 전 쇼트프로그램에서 73.55점을 획득한 유영은 합계 223.23점으로 2위에 올랐다.
한국 선수가 4대륙 피겨스케이팅선수권대회 메달을 획득한 것은 2009년 밴쿠버 대회 김연아의 금메달 이후 11년 만이자 역대 두 번째다. 지난달 2020 로잔 동계유스올림픽에서 한국 선수 최초 금메달을 획득한 유영은 한국 피겨사에 또 하나의 획을 그었다.
김연아를 보고 꿈을 키운 대표적인 ‘연아 키즈’ 중 한 명인 유영은 안방에서 우상의 뒤를 잇게 됐다. 특히 유영은 이날 시상자로 나선 김연아로부터 직접 메달리스트 기념품인 인형을 건네받으면서 잊지 못할 하루가 됐다.
이날 유영이 받은 149.68점은 지난해 9월 US 인터내셔널에서의 141.25점을 훨씬 상회하는 자신의 ISU 공인 최고점이다. 합계에서도 217.49점의 종전 기록을 여유있게 갈아치웠다.
초조한 마음으로 점수 발표를 기다리던 유영은 전광판에 149.68점이라는 점수가 찍히자 코치들과 함께 박수를 치며 크게 좋아했다.
프리스케이팅에서 134.66점을 챙긴 김예림(17·수리고)은 합계 202.76점으로 6위에 올랐다. 김예림이 ISU 대회에서 200점을 넘긴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임은수(17·신현고)는 200.59점으로 8위를 차지했다.
금메달은 기히라 리카(일본·232.34점)에게 돌아갔다. 쇼트프로그램에서 압도적인 기량으로 1위에 올랐던 기히라는 큰 실수없이 순위를 지키며 2연패에 성공했다. 브레디 테넬(미국)이 222.97점으로 유영의 뒤를 이었다.


뉴시스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0년 02월 09일
- Copyrights ⓒ주)전라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인물포커스
교육현장스케치
기업탐방
우리가족만만세
재경도민회
기획특집
남원시의회, 시민과 함께하는 열린 의회 구현  
‘4대 대규모 대회 유치’ 전북 대도약 이끌 견인차  
백제의 숨결을 느낄 수 있는 곳 ‘웅포 임점리 고분전..  
TV에서 나온 그 곳! 장수 대곡관광지·주촌마을  
우리 삶을 변화시키는 도서관, 지역 문화트렌드를 주..  
전라북도문화관광재단 2020년 힘찬 재도약  
호남의 지붕 ‘진안고원’  
군산시 청년뜰 ‘청년 미래 밝혀주는 등대’  
포토뉴스
`엄마` 김태희 통했다...`하이바이, 마마!`..
톱배우 김태희의 5년 만의 드라마 복귀작인 tvN '하이바이,마마!'(연출 유제원, 극본 .. 
방탄소년단 ˝새 앨범 타이틀곡 `온`, 7년 ..
"저희 지난 7년 활동의 일기장 같은 곡입니다."그룹 '방탄소년단'(BTS)이 21일 공개된.. 
개봉 첫날 7만명… 박스오피스 ‘1위’
영화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이 개봉과 동시에 박스오피스 정상을 차지했.. 
‘아이돌학교’ 제작진 구속심사… 침묵
케이블 음악방송 채널 엠넷의 오디션 프로그램 ‘아이돌학교’ 제작진의 구속 심사가 .. 
BTS, 정규4집 시아·트로이 시반 참여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정규 4집 ‘맵 오브 더 솔 : 7’의 트랙리스트를 공개하..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발행인·편집인: 홍성일 / 회장: 홍성일 / Tel: 063-287-1400 / Fax: 063-287-1403 / mail: jlmi1400@hanmail.net
청탁방지담당관: 황승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관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전북,가000187 / 등록일 :2010년 3월 8일
Copyright ⓒ 주)전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