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4-03 오전 09:00:4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
지면보다 빠른 뉴스
전자신문에서만 만날 수 있는 전라매일
·14:00
··
·14:00
··
·14:00
··
·14:00
··
·13:00
··
뉴스 > 생활/스포츠

겨울 프로스포츠 모두 종료

KBL, 출범 23년 만에 처음 조기 종료… DB·SK 공동 1위
상금 전액 구단 협력업체 종사자 지원금으로 사용 예정

뉴시스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0년 03월 24일
↑↑ 이정대 KBL 총재가 24일 오전 서울 강남구 KBL센터에서 제25기 제5차 이사회를 주재하고 있다.
ⓒ e-전라매일


남자 프로농구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시즌을 조기에 마치기로 결정했다.
남자 프로농구를 주관하는 KBL은 24일 오전 논현동 KBL센터에서 이사회를 열고 코로나19 여파로 2019~2020시즌 일정을 조기에 종료하기로 결정했다.
앞서 여자프로농구, 남녀 프로배구에 이어 남자 프로농구까지 문을 닫으면서 겨울 프로스포츠는 일제히 종료를 알렸다.
KBL은 위기단계가 심각으로 격상된 이후인 지난달 26일부터 무관중 경기를 치르다가 이달 1일부터 4주간 일정을 잠정 중단했다.
바이러스 감염 우려로 외국인선수 중 일부가 한국을 떠난데 이어 전주 KCC의 숙소였던 전주의 한 호텔에서 투숙객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후속 조치를 내린 것이다.
원래 29일부터 정규리그를 재개할 예정이었다.
하지만 코로나19 확산세가 꺾이지 않았고, 여자프로농구가 20일, 남녀 프로배구가 23일 조기 종료를 선언함에 따라 대세를 따랐다.
1997년 프로농구가 출범한 이후 시즌 도중에 종료를 결정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남자 프로농구는 정규리그에서 팀당 54경기를 치른다.
지난달 29일 일정까지 전체 6라운드 중 5라운드를 채 마치지 못했다.
팀당 42~43경기를 소화했다.
종료 시점을 순위 결정 기준으로 삼았다.
이에 원주 DB와 서울 SK(이상 28승15패)가 공동 1위를 차지했다.
3위는 안양 KGC인삼공사다.
순위가 정해짐에 따라 2020 KBL 신인선수 드래프트 추첨은 정규리그 7~10위(각 16%), 5~6위(각 12%), 3~4위(각 5%), 1~2위(각 1%) 순으로 확률을 정했다.
또 정규리그 1~3위와 플레이오프 우승 상금 등은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처한 각 구단 협럭업체 종사자 지원금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총 3억 3,000만원이다.
연맹은 시즌 정상 종료라고 감안해 심판, 경기원, 판독관, 분석관을 대상으로 정상적인 수당을 지급할 방침이다.
정규리그 시상식은 개최하지 않고, 해당 부분에 대한 시상은 별도 진행할 계획이다.
이인식 KBL 사무총장은 “코로나19 상황에도 불구하고 프로농구 재개를 기다려준 팬들에게 시즌 조기 종료 결정을 알려드리는 것에 진심으로 안타까운 마음을 전한다”며 “보다 성숙한 자세로 2020~2021시즌 개막을 준비할 것이다”고 했다.


뉴시스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0년 03월 24일
- Copyrights ⓒ주)전라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인물포커스
교육현장스케치
기업탐방
우리가족만만세
재경도민회
기획특집
장계농협, 농업인 행복한 세상 만들기 ‘앞장’  
익산시, 농작업 기계화 지원 ‘총력’  
‘사람의, 사람에 의한, 사람을 위한 전주형 재난기본..  
시민 중심 행정으로 모두가 안전하고 편리한 정읍 건..  
장수군, 침체된 지역경제 살리기 위해 두 팔 걷다  
전주 행복 구현 선도하는 안전지킴이 ‘덕진소방서’  
<원광대학교병원>당신의 빠른 치유를 위한 올바른 건..  
천혜의 고장 ‘진안고원’  
포토뉴스
에이핑크, 1년3개월만에 ‘완전체’
10년차 그룹 ‘에이핑크(Apink)’가 1년3개월 만에 완전체로 돌아온다. 1일 소속사 플.. 
미스터트롯 ‘사랑의 콜센터타’ 첫 방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사랑의 콜센타’가 2일 처음 전파를 탄다 2일 밤 10시에 처.. 
“PD에게 협박당했다” VS “이미 무혐의된..
주말 예능 프로그램 등을 연출했던 공중파 방송의 유명 PD가 연예인 이름을 대고 회사 대표를 협박해 약 40억원을 받은 혐의로 고소돼 경찰.. 
JTBC ‘쌍갑포차’ 첫 티저 영상 공개
JTBC 새 수목드라마 ‘쌍갑포차’ 예고편이 나왔다. ‘쌍갑포차’ 제작진은 “’쌍갑.. 
‘뭉쳐야 찬다’ 종편 시청률 1위
JTBC 예능 프로그램 ‘뭉쳐야 찬다’가 시청률 5%대로 종편 시청률 1위 자리를 지켰다..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발행인·편집인: 홍성일 / 회장: 홍성일 / Tel: 063-287-1400 / Fax: 063-287-1403 / mail: jlmi1400@hanmail.net
청탁방지담당관: 황승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관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전북,가000187 / 등록일 :2010년 3월 8일
Copyright ⓒ 주)전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