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1-02-24 오후 07:07:4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
지면보다 빠른 뉴스
전자신문에서만 만날 수 있는 전라매일
·18:00
··
·18:00
·16:00
··
·16:00
··
·16:00
·09:00
··
뉴스 > 생활/스포츠

임성재, 한국인 첫 마스터스 왕좌 오르나

3라운드 공동 2위 도약
뉴시스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0년 11월 15일
ⓒ e-전라매일
임성재가 처음 출전한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메이저대회인 마스터스 토너먼트 우승 경쟁에 합류했다.
임성재는 15일(한국시간) 미국 조지아주 오거스타내셔널 골프클럽(파72)에서 열린 PGA 투어 제84회 마스터스 3라운드에서 4언더파 68타를 쳤다.
중간합계 12언더파 204타를 적어낸 임성재는 전날보다 세 계단 상승한 공동 2위에 자리했다.
선두이자 세계랭킹 1위 더스틴 존슨(미국)에 4타차로 다가선 임성재는 최종일 역전 우승을 노린다.
마지막 라운드에서 뒤집기에 성공하면 임성재는 데뷔 첫 메이저 우승을 경험하게 된다. 임성재의 메이저 대회 최고 성적은 올해 US 오픈의 22위다.
임성재는 2번과 3번홀에서 연속 버디를 잡아내 산뜻한 출발을 보였다.
이후 파세이브 행진을 이어가던 임성재는 11번과 15번홀 버디로 다시 힘을 냈다. 17번홀에서 벙커를 피하지 못해 첫 보기를 범했지만 마지막 홀 버디를 사냥, 곧장 만회했다.
임성재는 3라운드까지 총 19개의 버디를 신고, 이 부문 공동 2위를 차지했다.
임성재는 “첫 출전이지만 어릴 때부터 마스터스를 보고 자라 코스가 익숙하다는 기분이 든다”고 말했다.
한국 선수의 마스터스 최고 성적은 2004년 최경주의 3위다. 메이저 대회로 범위를 넓히면 2009년 PGA 챔피언십에서 정상을 차지한 양용은이 있다.
1934년 대회가 시작한 이후 아시아 선수가 ‘그린 재킷’을 입은 경우는 한 차례도 없다.
로리 매킬로이(북아일랜드)는 중간합계 8언더파 208타로 공동 10위에 자리했다. 저스틴 토마스(미국)은 1언더파 71타에 그쳐 중간합계 10언더파 206타로 5계단 떨어진 6위가 됐다. 세계랭킹 2위 존 람(스페인)도 이날 타수를 줄이지 못해 중간합계 9언더파 207타 공동 7위로 밀렸다.


뉴시스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0년 11월 15일
- Copyrights ⓒ주)전라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인물포커스
교육현장스케치
기업탐방
우리가족만만세
재경도민회
기획특집
김제시, ‘친환경 그린 굴착기’로 미래 신성장 동력 ..  
군산항 물류위기 극복 위해 총력 기울인다  
시민불편 살피는 120민원봉사대, ‘ 찾아가는 현장민..  
김제시, 시민행복과 경제도약 기반구축 ‘총력’  
“농업인이 행복한 세상 장계농협이 함께”  
흑삼의 달인 ‘해오담’ 전순이 대표, “건강은 수..  
<연중기획 통합의 새시대 선도한다> 행정통합, 넘어..  
시정 ‘정례 브리핑’으로 시민 소통·행정 책임 강화  
포토뉴스
제22회 전주국제영화제, 공식 포스터 교체 ..
제22회 전주국제영화제(집행위원장 이준동)가 지난 15일 발표한 공식 포스터를 교체, .. 
전라북도 지방 세정 종합실적평가 ‘우수기..
 
“무주 한풍루, 보물 가치 충분하다!”
무주군이 일제 수탈의 아픔속에서 지켜낸 '한풍루'에 대한 역사, 문화, 건축, 학술적 .. 
남원시립김병종미술관, ‘미술관 집콕놀이..
남원시립김병종미술관이 시민들의 문화향유 확산을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 
군산근대역사박물관, 시민열린갤러리 카벨..
군산근대역사박물관이 코로나19로 인한 전시관을 찾지 못하는 시민들에게 온라인으로 ..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발행인·편집인: 홍성일 / 회장: 홍성일 / Tel: 063-287-1400 / Fax: 063-287-1403 / mail: jlmi1400@hanmail.net
청탁방지담당관: 이강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복순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전북,가00018 / 등록일 :2010년 3월 8일
Copyright ⓒ 주)전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