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2-20 오후 08:00:0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
지면보다 빠른 뉴스
전자신문에서만 만날 수 있는 전라매일
·15:00
··
·15:00
··
·13:00
··
·13:00
··
·13:00
··
뉴스 > 연예

방탄소년단, 오늘 신곡 공개···˝아트필름과 결합˝

2월21일 발매하는 정규 4집 선공개곡
뉴시스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0년 01월 17일
ⓒ e-전라매일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17일 오후 6시 국내외 음원사이트에서 정규 4집 '맵 오브 더 솔 : 7'의 선공개 곡(1st Single)과 아트 필름을 동시 공개한다.

2월21일 '맵 오브 더 솔'을 발매하는 방탄소년단은 지난 9일 컴백 맵을 공개하고 콘텐츠 일정을 알렸다. 지난 10일 컴백 트레일러 '인터루드 : 섀도우'를 시작으로 타이틀곡 뮤직비디오 공개까지 4단계 일정으로 나눠 컴백을 예고했다.

하지만 방탄소년단의 새 앨범 선공개 곡은 이날까지 철저히 베일에 싸여 있다. 궁금증과 기대가 급증하는 이유다.

소속사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콘텐츠를 온전히 감상할 수 있는 공개 방식이라 판단했다. 노래를 듣고 아트 필름을 보시면 그 이유를 아실 것"이라고 전했다.

앞서 방탄소년단은 이번 앨범 프로모션과 관련 현대예술과 협업을 예고했다. 지난 14일(현지시간) 영국 런던 서펜타인 갤러리에서 방탄소년단과 글로벌 미술 작가들이 협업한 현대미술 전시 프로젝트 '커넥트(CONNECT), BTS'가 개막했다.

이날 싱글과 함께 선보이는 아트 필름은 슬로베니아 노바고리차 기반의 현대무용단 'MN 댄스 컴퍼니'가 함께 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대무용의 대중화에 기여하고 있다는 평을 받고 있는 팀이다.

방탄소년단의 새 앨범은 발매 전부터 돌풍을 예고하고 있다. 지난 일주일간 342만장의 선주문량을 돌파, 방탄소년단 앨범 사상 최다 선주문 기록을 세웠다.


뉴시스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0년 01월 17일
- Copyrights ⓒ주)전라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인물포커스
교육현장스케치
기업탐방
우리가족만만세
재경도민회
기획특집
‘4대 대규모 대회 유치’ 전북 대도약 이끌 견인차  
백제의 숨결을 느낄 수 있는 곳 ‘웅포 임점리 고분전..  
TV에서 나온 그 곳! 장수 대곡관광지·주촌마을  
우리 삶을 변화시키는 도서관, 지역 문화트렌드를 주..  
전라북도문화관광재단 2020년 힘찬 재도약  
호남의 지붕 ‘진안고원’  
군산시 청년뜰 ‘청년 미래 밝혀주는 등대’  
열린의회, 알찬의정 제8대 ‘순창군의회’  
포토뉴스
‘아이돌학교’ 제작진 구속심사… 침묵
케이블 음악방송 채널 엠넷의 오디션 프로그램 ‘아이돌학교’ 제작진의 구속 심사가 .. 
BTS, 정규4집 시아·트로이 시반 참여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정규 4집 ‘맵 오브 더 솔 : 7’의 트랙리스트를 공개하.. 
투바투, 데뷔곡 1억뷰 돌파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TXT·투바투)의 데뷔곡 ‘어느날 머리에서 뿔이 자랐다.. 
유승호, 곽경택 감독 신작 `소방관` 출연 ..
배우 유승호가 곽경택 감독의 신작 '소방관' 출연을 검토하고 있다.14일 유승호의 소.. 
송가인, 가족들에게 `미운우리새끼`로 구박..
트로트가수 송가인이 노래 잘하는 비결을 공개한다.송가인은 최근 SBS TV 예능물 '미..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발행인·편집인: 홍성일 / 회장: 홍성일 / Tel: 063-287-1400 / Fax: 063-287-1403 / mail: jlmi1400@hanmail.net
청탁방지담당관: 황승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관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전북,가000187 / 등록일 :2010년 3월 8일
Copyright ⓒ 주)전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