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3-29 오후 07:24:5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
지면보다 빠른 뉴스
전자신문에서만 만날 수 있는 전라매일
·14:00
··
·14:00
··
·14:00
··
·14:00
··
·13:00
··
뉴스 > 연예

BTS, 美빌보드·英오피셜 ‘동시 1위’

‘맵오브더솔:7’ 빌보드 200서 4번째 정상 등극 유력
뉴시스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0년 02월 25일
ⓒ e-전라매일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K팝 역사를 매일 경신하고 있다. 미국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 ‘빌보드 200’에서 4번째 정상 등극이 유력하다.
24일(현지시간) 빌보드는 방탄소년단이 지난 21일 발매한 정규 4집 ‘맵 오브 더 솔 : 7’이 다음 주 차트인 3월7일자 ‘빌보드 200’에서 정상을 차지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27일까지 30만점을 획득할 것이라며 이렇게 내다봤다.
앞서 방탄소년단은 2018년 6월 ‘러브 유어셀프 전 티어’, 같은 해 9월 ‘러브 유어셀프 결 앤서’, 지난해 4월 ‘맵 오브 더 솔 : 페르소나’를 ‘빌보드 200’ 정상에 올렸다.
방탄소년단의 ‘맵 오브 더 솔 : 7’이 ‘빌보드 200’ 정상을 탈환한 이 차트는 3월1일 업데이트 예정이다.
‘빌보드 200’은 전통적인 음반 판매량에 디지털음원 다운로드 횟수를 음반 판매량으로 환산한 TEA(track equivalent albums), 스트리밍 횟수를 음반 판매량으로 환산한 SEA(streaming equivalent albums)를 더해 매긴다.
방탄소년단이 얻은 30만점 중 상당수가 물리적인 앨범 판매량에 의한 것이다. 미국에서 강력한 팬덤을 보유한 방탄소년단은 이번 앨범 발매 전부터 ‘빌보드 200’ 정상이 확실시됐다.
빌보드는 “’맵 오브 더 솔 : 7’이 콘서트 티켓, 상품 등의 번들을 포함시키지 않고도 이 같은 기록을 썼다”며 놀랍다는 반응을 보였다. 최근 일부 가수들이 앨범에 콘서트 티켓 등을 끼워 판매하는 식으로 논란이 일기도 했다.
박희아 K-POP 아이돌 전문 저널리스트는 “이번 1위는 사실상 예견돼있던 1위라고 다들 이야기하지만, 한국어 가사로 된 노래에 영미권의 유명 아티스트 컬래버레이션, 여기에 선공개곡 ‘블랙스완’ 아트 필름으로 보여준 예상치 못했던 반전, 전 세계 예술가들과의 협업 프로젝트인 ‘커넥트(CONNECT) BTS’ 등 다양한 도전을 덧입혀서 또 한 단계 앞으로 나아간 방탄소년단의 성취”라고 봤다. “단순히 인기가 많아서 거둔 1위 이상의 단순히 인기가 많아서 거둔 1위 이상의 의미를 갖는다”고 특기했다.
이제 더 큰 관심사는 빌보드의 다른 주요 순위인 메인 싱글차트 ‘핫100’ 순위다. ‘빌보드 200’이 팬덤에 기반한 차트라면, ‘핫100’은 좀 더 대중적인 인기를 기반 삼는다.
방탄소년단은 빌보드 메인 싱글차트 ‘핫100’의 ‘톱10’에 진입한 2곡을 보유하고 있다. ‘작은 것들을 위한 시’(8위)와 ‘페이크 러브’(10위)다. 역시 톱10에 ‘강남스타일’(2위)과 ‘젠틀맨’(5위)을 진입시킨 싸이와 같은 기록이다.
하지만 방탄소년단은 이번 앨범의 타이틀곡 ‘온(ON)’으로 3번째 ‘톱10’ 진입곡을 보유할 것으로 보인다. 미국 NBC ‘투데이쇼’ 등 현지 토크쇼 출연이 더 잦아진 만큼 더 많은 대중에게 인지도를 쌓을 것으로 판단된다.
이와 함께 방탄소년단의 ‘맵 오브 더 솔 : 7’은 빌보드와 함께 양대 팝 차트로 꼽히는 영국의 오피셜 차트의 앨범 차트에서도 24일(현지시간) 기준 1위를 달리고 있다.
오피셜 차트는 중간집계 결과 ‘맵 오브 더 솔 : 7’이 방탄소년단을 쫓고 있는 3팀을 합친 판매량보다 더 높은 숫자를 보유하며 정상을 질주하고 있다고 했다.
방탄소년단은 전작 ‘맵 오브 더 솔 : 페르소나’로 한국 가수 최초로 오피셜 앨범 차트 정상에 올랐다. 이번에 1위를 차지하면 두 번째다.


뉴시스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0년 02월 25일
- Copyrights ⓒ주)전라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인물포커스
교육현장스케치
기업탐방
우리가족만만세
재경도민회
기획특집
‘사람의, 사람에 의한, 사람을 위한 전주형 재난기본..  
시민 중심 행정으로 모두가 안전하고 편리한 정읍 건..  
장수군, 침체된 지역경제 살리기 위해 두 팔 걷다  
전주 행복 구현 선도하는 안전지킴이 ‘덕진소방서’  
<원광대학교병원>당신의 빠른 치유를 위한 올바른 건..  
천혜의 고장 ‘진안고원’  
익산 구룡마을 죽림(竹林) 그 길을 걷다  
“남원시민 함께 힘 모아 코로나19 극복하자”  
포토뉴스
위너 김진우, 4월 2일 입대
그룹 ‘위너’의 멤버 김진우가 사회복무요원으로 병역 의무를 이행한다.27일 소속사 .. 
트로트 가수 홍진영, 다음달 1일 컴백
트로트 가수 홍진영이 다음 달 컴백한다.27일 소속사 IMH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홍진.. 
코로나19 여파 속 공포영화 흥행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많은 영화들이 개봉을 미룬 가운데, 공.. 
방탄소년단 ‘온’ 뮤비 1억뷰 돌파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정규 4집 ‘맵 오브 더 솔 : 7’ 타이틀곡 ‘온(ON)’ 두.. 
재개봉 ‘라라랜드’, 박스오피스 1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영화들이 잇따라 개봉을 연기하면서 이..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발행인·편집인: 홍성일 / 회장: 홍성일 / Tel: 063-287-1400 / Fax: 063-287-1403 / mail: jlmi1400@hanmail.net
청탁방지담당관: 황승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관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전북,가000187 / 등록일 :2010년 3월 8일
Copyright ⓒ 주)전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