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1-02-25 오전 09:10:3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
뉴스 > 연예

`놀면 뭐하니` 유재석·김숙·탁재훈·김종민 추천 예능 유망주는?


뉴시스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1년 01월 15일
ⓒ e-전라매일


'놀면 뭐하니?’에 유재석과 김숙, 탁재훈, 김종민까지 지상파 방송 3사 연예대상 수상자들이 총출동해 2021년을 빛낼 예능 유망주를 추천한다.

오는 16일 방송되는 MBC 예능 '놀면 뭐하니?'에서는 카놀라 유(유재석)와 영길(김종민), 동석(데프콘)의 '예능 유망주 찾기' 두 번째 이야기가 펼쳐진다.

지난주 카놀라 유는 MC 유재석의 추천을 받아 배우 조병규와 김소연를 만났다. 두 사람은 시작부터 반전 예능감으로 시청자들의 웃음을 유발했다. 이번 주에는 더 다양한 분야의 예능 유망주들을 찾으러 나선 가운데 대한민국 예능계를 휘어잡은 지상파 방송 3사 연예대상 수상자들과의 만남이 성사됐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그 주인공들은 바로 유재석, 김숙, 탁재훈, 김종민. 잠시 '카놀라 유'로 변신한 본캐 유재석은 지난해 MBC 방송연예대상을 받으며 개인 통산 16번째 대상 트로피를 거머쥐었다. 카놀라 유가 준비 중인 큰 쇼의 MC로도 낙점된 상태다.

김숙은 파일럿 예능 프로그램계의 '미다스 손'으로, 현재 무려 10개 프로그램에 고정 출연하며 활약하고 있다. 특히 김숙은 데뷔 25년 만에 지난해 KBS 연예대상에서 값진 대상을 받았다.

탁재훈은 2007년 KBS 연예대상에서 가수로서 최초로 연예대상을 탔다. '카놀라 유'와 함께 스몰데이터 전문가 '영길'로 활약 중인 김종민은 2011년 KBS 연예대상에서 '1박2일팀'으로, 2016년에는 자신의 이름으로 대상 트로피를 품에 안았다.

과연 연예대상 수상자들이 추천한 '예능 유망주'들은 과연 누구일지 궁금증을 불러온다.

그런가 하면 지난주 '카놀라 유'를 충격에 빠지게 만든 연예계 '종라인'의 실체가 밝혀진다. 영길이 직접 제작진에게 '종라인' 리스트를 제보했고, '카놀라 유'가 팩트 체크에 나섰다. 영길이 제보한 '종라인' 멤버는 누구일지, 과연 그들의 입장은 어떨지 관심이 집중된다.


뉴시스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1년 01월 15일
- Copyrights ⓒ주)전라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인물포커스
교육현장스케치
기업탐방
우리가족만만세
재경도민회
기획특집
‘청소년들이 행복한 교육도시 군산’ 구축  
김제시, ‘친환경 그린 굴착기’로 미래 신성장 동력 ..  
군산항 물류위기 극복 위해 총력 기울인다  
시민불편 살피는 120민원봉사대, ‘ 찾아가는 현장민..  
김제시, 시민행복과 경제도약 기반구축 ‘총력’  
“농업인이 행복한 세상 장계농협이 함께”  
흑삼의 달인 ‘해오담’ 전순이 대표, “건강은 수..  
<연중기획 통합의 새시대 선도한다> 행정통합, 넘어..  
포토뉴스
제22회 전주국제영화제, 공식 포스터 교체 ..
제22회 전주국제영화제(집행위원장 이준동)가 지난 15일 발표한 공식 포스터를 교체, .. 
전라북도 지방 세정 종합실적평가 ‘우수기..
 
“무주 한풍루, 보물 가치 충분하다!”
무주군이 일제 수탈의 아픔속에서 지켜낸 '한풍루'에 대한 역사, 문화, 건축, 학술적 .. 
남원시립김병종미술관, ‘미술관 집콕놀이..
남원시립김병종미술관이 시민들의 문화향유 확산을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 
군산근대역사박물관, 시민열린갤러리 카벨..
군산근대역사박물관이 코로나19로 인한 전시관을 찾지 못하는 시민들에게 온라인으로 ..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발행인·편집인: 홍성일 / 회장: 홍성일 / Tel: 063-287-1400 / Fax: 063-287-1403 / mail: jlmi1400@hanmail.net
청탁방지담당관: 이강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복순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전북,가00018 / 등록일 :2010년 3월 8일
Copyright ⓒ 주)전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