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1-03-03 오전 11:26:5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
뉴스 > 사설

정책대안 없는 대권주자 전북방문은 보탬 안 돼


전라매일관리자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1년 02월 22일
ⓒ e-전라매일
20대 대통령 선거가 1년 3개월여 앞으로 다가오면서 대권 후보들의 전북방문이 잦아지고 있다. 하지만 표심을 염두에 둔 선거용 방문인 탓에 실질적인 도내 시·군 현안 해결보다는 낯내기에 급급한 모양새가 완연하다.
그들은 항상 지지하는 국회의원과 지방의원을 대동하고 지자체의 유망기업을 먼저 찾는다. 지자체장과 기업대표를 비롯한 많은 직원들이 준비와 접대에 많은 시간을 빼앗기기 일쑤다. 방문지에서 하는 첫마디는 대개 자신과 지역의 연관 관계를 늘어놓는 일이다. 지난 20일 전북 완주와 부안을 찾은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경우도 예외는 아니었다. 할머니와 어머니, 부인이 모두 전북 출신임을 강조하고 또 강조했다. 전남 태생이지만 전북의 피가 더 많이 흐르고 있다는 혈족 주의를 강조한 것이다. 이는 자신을 지지하는 게 음으로 양으로 도움이 될 거라는 암묵적 압력에 다름아니다.
기업체를 방문했으면 생산 과정을 둘러보고, 애로점을 파악해 해결점을 제시하는 게 순서이지 핏줄 자랑하는 게 순서는 아니다. 이 대표는 이날 혁신도시에 소재한 삼락로컬마켓과 부안 해창 수소연료전지 스마트팜 설립 부지, 직소천 잼버리 과정 활동장 설립 부지를 방문하고, 잼버리 사업 예산 증액에 힘쓰겠다고 했다.
박성일 완주군수가 건의한 수소상용차 부품 육성을 위한 전북연구개발특구 등 수소 기업과 연계된 인프라 구축의 필요성 제안에 대해서는 구체적인 언급이 없었다. 대신 익산 원불교 중앙총부 종법원과 자신의 지지그룹인 전북 NY 플랫폼 관계자들과 만나는 일은 빼놓지 않았다.
물론 이 대표의 이번 전북방문이 잘 못 됐다는 얘기는 아니다. 다만 집권당 대표로서 지역 방문을 위한 명분이 확실함에도 실질적인 현안 챙기기 보다는 선거를 의식한 형식적인 방문에 그친 점이 서운했다는 얘기다. 내일은 정세균 국무총리가 전북에 온다고 한다. 명분은 탄소진흥원 개원식에 참석하고, 최종 연구 용역을 마친 새만금 내부 개발 기본계획 변경안을 챙겨 보기 위함인 것으로 알려진다.
하지만 현 정부의 실세 총리이자 코로나 총리라는 애칭이 주어진 정세균 총리 역시 대권 주자 중 한 사람이다. 따라서 그의 전북방문도 대선과 무관할 리는 없을 터이다. 전북의 아들임을 역설할 확률도 높다.
하지만 그가 해야 할 말과 행동은 코로나-19 백신 문제나 남원 공공의대 설립, 또는 군산조선소 재가동 추진 문제 등 도내 현안에 대한 궁금증을 도민에게 알리는 일이다. 선거에서 전북을 껴안으려면 자신의 정치철학과 정책 추진력을 보여줘야지, 인연을 강조해 동정을 유발하려 해서는 안 된다는 점을 명심했으면 싶다.


전라매일관리자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1년 02월 22일
- Copyrights ⓒ주)전라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인물포커스
교육현장스케치
기업탐방
우리가족만만세
재경도민회
기획특집
차박캠프 선도기업 (주)유니캠프 국내 1위 캠핑카 업..  
부안군, 성공개최 준비 ‘이상무’  
익산 시민 ‘나눔과 연대’로 코로나 돌파  
<교육현장스케치> 숨어있는 행복을 찾는 시간 ˝홍쌤..  
전기차 신산업 생태계 구축, 지역경제 도약 기회 마련  
‘청소년들이 행복한 교육도시 군산’ 구축  
김제시, ‘친환경 그린 굴착기’로 미래 신성장 동력 ..  
군산항 물류위기 극복 위해 총력 기울인다  
포토뉴스
제3회 동학농민혁명 정신 UCC 공모전 개최
정읍시가 UCC 공모전을 통해 역사적의의를 재조명 하고 있다. 이에 따라 고부농민봉.. 
전주문화재단, 2021년 비전 제시 및 정책사..
“예술로, 모두의 삶이 빛나는 전주를 만들겠습니다.” (재)전주문화재단(대표 백옥선.. 
여행 블로그 기자단 초청 팸투어 진행
김제시는 코로나19에 따라 침체된 관광산업을 활성화 하고 변화하는 관광 트렌드에 대.. 
국립전주박물관, 3월 문화가 있는 날 문화..
국립전주박물관(관장 홍진근)이 3월 문화가 있는 날 행사를 비대면으로 추진한다고 2.. 
정읍시립도서관, 겨울방학 독서 교실 뜨겁..
정읍시립도서관에서 실시한 겨울방학 독서 교실이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지난 2월 15..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발행인·편집인: 홍성일 / 회장: 홍성일 / Tel: 063-287-1400 / Fax: 063-287-1403 / mail: jlmi1400@hanmail.net
청탁방지담당관: 이강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복순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전북,가00018 / 등록일 :2010년 3월 8일
Copyright ⓒ 주)전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