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2-12-01 오후 06:21:0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
지면보다 빠른 뉴스
전자신문에서만 만날 수 있는 전라매일
·16:00
·15:00
··
·15:00
··
·15:00
·14:00
··
·14:00
··
뉴스 > 사설

도 조직개편안 통과 현안 해결 속도 내야


전라매일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2년 10월 05일
ⓒ e-전라매일
전북도의 민선 8기 첫 조직개편안이 지난달 30일 도의회 제2차 본회의를 통과했다. 2실·9국·2본부에서 3실·9국·1본부로, 정원은 37명이 늘어난 5,471명으로 확정한 것이다. 이로써 민선 8기 김관영호는 경제 회복을 위한 기업유치와 교육협력 등 지사 공약사업을 심도 있게 추진할 기반 확보를 마련해 개혁적인 추진에 속도를 낼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김관영 도지사가 추진하는 전북경제 살리기는 기업유치와 일자리 창출을 위한 역동적이고 혁신적인 시스템 마련에 주안점을 두고 있다. 도는 이 같은 시스템 변환의 효율적 운영을 위해 도지사 직속의 기업유치지원실을 새로 설치해 그동안 분산 추진되던 기업유치기능을 일원화하기로 했다. 이의 효율화를 위해 정무부지사를 경제부지사로 변경하고, 행정부지사 소속이던 농생명축산식품국을 경제부지사 소속으로 이관해 경제부지사가 도청 경제 전반을 통솔할 수 있는 기틀을 마련했다. 또 인구 감소 및 지방 소멸위기 극복을 위한 도와 교육청, 대학이 상생 협력할 수 있는 교육협력추진단도 신설했다. 조직개편 단계에서 말썽의 소지를 안고 있던 ‘무보직 사무관제’는 협의 끝에 기존의 254개 팀장 자리 중 135개 팀장만 살리고 121개 팀은 보직을 폐지해 실무업무를 담당하도록 했으나 도의회의 반대로 92개 팀만 살리고 나머지는 실무업무를 담당하도록했다. 하지만 인사가 만사라는 말처럼 인사 뒤끝은 그다지 조용하지는 못할 것 같다. 사기 저하와 업무 과부하 요소가 크기 때문이다. 이번 조직개편은 관련 시행규칙과 정원 계획변경 등 후속 절차를 거쳐 이달 30일부터 시행에 들어간다. 전북도의 변화와 혁신을 기대한다.


전라매일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2년 10월 05일
- Copyrights ⓒ주)전라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인물포커스
교육현장스케치
기업탐방
우리가족만만세
재경도민회
기획특집
유봉현 무주서장 취임 100일-“친근함과 든든함으로 ..  
러시아 <선봉>·5  
황동석 정읍서장의 100일간 진정성 담긴 치안활동  
“주위 소외된 이웃들에게 따뜻한 온기를…”  
‘전주시 인증 품질 우수 성장 가능성 있는 우수상품 ..  
무주군민 청량제 역할 ‘무주군자원봉사센터’  
‘일제 강점기 해외동포들의 망명문학’을 연재하며(2..  
대한민국 관광 1번지 꿈꾼다… 익산 방문의 해 ‘선포..  
포토뉴스
`조선의 반 고흐` 최북의 일대기, 30일 연..
'조선의 반 고흐'라 불리는 최북(1712~1786)의 일대기를 담은 연극이 무대 위에 오른.. 
전북관광브랜드 상설공연 ‘몽연-서동의 꽃..
전북문화관광재단은 25일 2022 전북관광 브랜드 상설공연 판소리댄스컬 '몽연-서동의 .. 
정읍시립박물관, 정읍의 역사와 문화 오롯..
정읍시립박물관이 공립박물관으로서의 정체성 확립과 전시·연구 자료 활용, 지역 문.. 
산서면 주민자치위원회 워크숍 인문학강의 ..
장수군 산서면 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고동금)는 지난 24일 산서면 주민자치위원회 워.. 
장수군 빛나는 오케스트라 제10회 정기연주..
장수문화원(원장 한병태)에서 주최·주관하는 ‘제10회 장수군 빛나는 오케스트라 정..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백제대로 555. 남양빌딩 3층
발행인·편집인: 홍성일 / 회장: 홍성일 / Tel: 063-287-1400 / Fax: 063-287-1403 / mail: jlmi1400@hanmail.net
청탁방지담당관: 이강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복순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전북,가00018 / 등록일 :2010년 3월 8일
Copyright ⓒ 주)전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