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3-01-26 오후 07:26:5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
지면보다 빠른 뉴스
전자신문에서만 만날 수 있는 전라매일
·13:00
··
·13:00
··
·13:00
··
·13:00
··
·13:00
·12:00
뉴스 > 사설

어려울 때 내민 손은 따뜻하고 아름답다


전라매일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2년 11월 30일
ⓒ e-전라매일
새로운 다짐으로 맞이했던 2022년의 새 아침이 엊그제 같은데 벌써 세밑이다. 한 해의 끝자락에서 만나는 봉사단체 회원들의 분주한 손끝이 천사보다 아름답다. 시내 중심가엔 사랑의 온도 탑이 세워지고, 구세군 냄비도 자리 잡았다. 교회들도 크리스마스 트리와 대형 축하 전등을 화려하게 켜놓아 보는 이들을 설레게 한다.
적십자사는 오늘부터 내년 3월 말까지를 ‘2023 적십자회비모금’ 기간으로 정해 회비모금을 집중적으로 펼 예정이다. 모금한 성금은 재난구호 장비와 구호물자 비축, 화재 및 예상치 못한 피해를 당한 이재민과 복지 사각지대에 있는 어려운 이웃을 돕는데 우선 쓰인다고 한다. 사랑의 열매 전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도 전주시 오거리에 사랑의 온도탑을 세우고, 오늘부터 ‘희망나눔 캠페인’을 시작했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올해 성금 목표액은 84억 5,000만 원으로 작년과 비슷한 수준이다. 하지만 모금을 시작한 이후 지금까지 20년 연속 목표액 초과 달성이라는 금자탑을 세우고 있어 올해도 목표액 달성은 무난할 것으로 생각된다. 구세군 전라지방 본영도 오는 5일부터 자선냄비 모금활동에 들어갈 예정이다. 2023년 자선냄비 거리 모금은 3일 시종식을 시작으로 20일 동안 전주 이마트와 전주한옥마을 거리에서 펼쳐질 예정이다.
구세군은 모금액으로 아동·청소년과 노인·장애인, 여성·다문화, 긴급구호위기가정, 사회적 소수자, 지역사회 역량 강화, 해외 및 북한 등 7개 분야의 나눔 사업으로 사용할 예정이라고 한다. 여유가 있어 나누는 것도 좋지만 어려운 가운데 불우한 이웃을 돕는 것은 더 아름다운 일이다. 도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한다.


전라매일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2년 11월 30일
- Copyrights ⓒ주)전라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인물포커스
교육현장스케치
기업탐방
우리가족만만세
재경도민회
기획특집
‘기타리스트의 삶’ 전북 최고 숨은 고수를 찾아서…  
군산시, ‘관광의 중심 도시’로 부상  
고향사랑으로 ‘특별한’ 전북시대 연다  
시민과 함께한 김제소방서 2022년을 마무리하며…  
완주, ‘수소경제 1번지’와 ‘대한민국 물류 메카’  
2023년 군정 추진계획-진안군, 민선 8기 주요현안사업..  
서거석 교육감, “실력·인성 갖춘 미래인재 육성..  
김미자 호주기독대학교 부총장-행정 관광정책 외식 연..  
포토뉴스
가슴으로 만난 사람은 꽃
IWS방송국(MC 한강, 전원주)에 서을지 화예명인(한글디자이너)과 이삭빛 국민천사시인.. 
전주시 한궁협회 2023신년회
전주시 한궁협회(회장 기동환) 2023신년회가 지난 7일 데일카네기코리아 전북지사 3층.. 
진안군, 작은영화관 관람료 1천원 인상
진안군 작은영화관 관람료가 1,000원 인상된다.진안군은 마이골작은영화관 운영위원회.. 
임진왜란 웅치전적 사적 지정 고시
임진왜란 당시 육상에서의 첫 승전지인 웅치전적지가 30일 국가지정문화재 사적으로 .. 
후백제 역사복원으로 왕의궁원 프로젝트 ‘..
고대국가 후백제의 왕도였던 전주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역사문화도시로 발돋움할 법..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백제대로 555. 남양빌딩 3층
발행인·편집인: 홍성일 / 회장: 홍성일 / Tel: 063-287-1400 / Fax: 063-287-1403 / mail: jlmi1400@hanmail.net
청탁방지담당관: 이강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복순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전북,가00018 / 등록일 :2010년 3월 8일
Copyright ⓒ 주)전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