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4-02-26 07:50:0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PDF원격
검색
PDF 면보기
속보
;
뉴스 > 사설

설 명절, 희망과 기쁨 넘치는 특별한 시간 만들어야


전라매일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3년 01월 19일
ⓒ e-전라매일
내일 모래면 우리 민족의 대명절인 설날이다. 코로나 사회적 거리 두기가 3년 만에 풀리면서 과거의 민족대이동이 다시 이뤄질지 관심이 쏠린다.
하지만 올 설은 연휴가 짧아 귀성보다 해외여행 쪽이 성시를 이룬다는 소식이 전해지고 있어 과거와 같은 요란스런 광경은 보지 못할 것 같다. 그래도 명절은 명절인지라 귀성객이 작년보다 월등히 늘어난 것만은 사실인지 싶다. 교통 당국이 예측하는 주요 도시간 소요시간과 귀성객 수가 작년이나 재작년에 비해 월등히 늘은 것으로 나타나기 때문이다. 이렇듯 이번 계묘년 토끼해에 맞는 설 명절은 정치 경제 사회 문화 등 전반적인 분위기와 여건들이 과거와 다른 것만은 확실하다. 정치적으로는 여야가 뒤바뀐 게 가장 큰 이슈다. 여소야대라는 정치 구도하에서 펼쳐지는 권력 게임은 국가발전 측면에 도움이 되지 못하고 있다. 국제정세 역시 강대국들의 패권주의 강화에 따른 강대 강의 마찰이 심화하면서 에너지 위기와 세계 경제 불안이라는 최악의 상황을 자초하고 있다. 특히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과 북한의 무력 도발은 이제 인간의 기본적 존엄성 마저 사그리 뭉개버리는 만행을 서슴치 않는다. 하지만 다행인 것은 이 같은 와중에서도 우리 대한민국의 경제와 문화적 위상이 전통적인 강국들을 압도하고 있다는 사실이다. 원전기술을 위시한 IT·건설 분야 등 미래 첨단기술은 세계가 인정하고 있다.
영화와 드라마, 골프와 축구, 육상 등 문화와 체육 분야도 해가 갈수록 최강의 자리를 굳히고 있다. 모두가 희망이며, 모두가 자랑스런 우리 민족의 DNA다. 필요한 것은 이것들을 특별한 우리 것으로 진화시키는 일이다. 올 설엔 그 특별함을 만드는데 우리가 먼저 나서보면 어떨까 싶다.


전라매일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3년 01월 19일
- Copyrights ⓒ주)전라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인물포커스
교육현장스케치
기업탐방
우리가족만만세
재경도민회
기획특집
<2023 군산시의회> “이환위리(以患爲利)의 지혜 발휘..  
<2023 군산시의회> “이환위리(以患爲利)의 지혜 발휘..  
“시민 여러분의 목소리를 하나도 놓치지 않고 경청하..  
정읍시, 환경변화 대응하는 미래성장 친환경 축산업 ..  
10대 핵심 키워드로 보는 2024년 군산시 시정 방향  
정읍시 ‘100세 시대’ 노인·장애인 돌봄망 두텁게 ..  
고창군, 군민 실질소득 높이고 생활여건 개선 앞장  
‘군민 모두 행복한 순창’ 실현 위해 삶의 질 향상 ..  
포토뉴스
전주시민오케스트라, 오는 25일 제2회 창단..
전주시민과 전주시 공무원이 함께하는 지역 오케스트라 단체인 전주시민오케스트라(지.. 
전주박물관, 2024 주요업무계획 발표
국립전주박물관(관장 박경도)이 찾아가고 싶은 박물관을 만들기 위한 2024년도 주요업.. 
한국전통문화전당 전주한지 활용, 해외 수..
한국전통문화전당(원장 김도영)이 해외 현지에서 전주한지를 활용한 수묵화 워크숍을 .. 
도립국악원 정월대보름 공연, ‘황산대첩 ..
전북특별자치도립국악원(이하 도립국악원)의 정월대보름 공연 ‘황산대첩 인月’이 오.. 
전주시립교향악단, 266회 정기연주회 ‘환..
전주시립교향악단의 266회 정기연주회는 ‘환경음악회’라는 타이틀로 마련된다. <사..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전주시 덕진구 백제대로 555. 남양빌딩 3층 / mail: jlmi1400@hanmail.net
발행인·대표이사/회장: 홍성일 / 편집인·사장 이용선 / Tel: 063-287-1400 / Fax: 063-287-1403
청탁방지담당: 이강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미숙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전북,가00018 / 등록일 :2010년 3월 8일
Copyright ⓒ 주)전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