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1-04-18 오후 06:45:3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
지면보다 빠른 뉴스
전자신문에서만 만날 수 있는 전라매일
·16:00
··
·16:00
··
·16:00
··
·16:00
··
·16:00
··
뉴스 > 독자기고

소중한 숲 이젠 우리가 지켜야 할 차례


전라매일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0년 04월 21일
ⓒ e-전라매일
익산소방서는 대결에서 시민들의 인명과 재산피해를 지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그 상대는 바로 산불이다.
최근 5년간(2015~2019년) 익산지역에서 발생한 임야화재 38건 중 27건(71%)이 봄철에 집중해 있고 화재 원인은 인간의 부주의로 인한 화재가 대다수였다.
산림 주변에는 유서 깊은 문화재와 최근 귀농 인구의 증가로 전원주택의 건축이 많이 늘어나고 있다. 이런 산림 인접 건축물들은 대형 산불에 의한 직접적인 피해를 입게 된다. 2019년에는 강원도 산불로 인해 530ha가 소실되었고 2013년 포항 산불에서는 산림 인접의 주택 127채가 불에 타는 아픔을 겪었다.
그럼 산불이 봄철에 집중되는 원인은 무엇이고 거기에 대한 대책은 무엇일까? 봄철엔 따뜻한 기온과 강한 바람, 낮은 습도 등으로 인한 계절적 특성으로 화재 발생 최상의 조건이 형성되기 때문이다. 흔히 일기예보에서 듣는 건조주의보이다.
산불 예방 대책으로 먼저 다양한 매체를 활용한 지속적인 주민 계도와 대상별로 차별화된 산불 예방 홍보가 필요하다. 이와 함께 관계기관이 직접 찾아가는 교육이 필요하다.
또한 산림 인접 지역 건축물의 자료구축과 중요 목재 문화재, 산림 인근의 주택ㆍ시설물을 보호하기 위해 산림과 시설물 사이에 산불 안전공간을 확보하고 소화기와 단독경보형 감지기의 보급으로 초기 화재 대응 능력을 향상해야 한다.
마지막으로 산림 주변 쓰레기 소각행위와 입산 통제구역 내 산나물 채취ㆍ무속 행위, 등산객 등 출입 위반행위자의 단속 강화ㆍ검거와 같은 적극적인 예방 대책이 필요하다. 그리고 산림보호법의 개정으로 실화에 의한 처벌 규정을 강화하고 산불 예방을 위한 행위 제한의 엄격한 법 적용은 필수다.

/익산소방서 방호구조과 소방교 김동명


전라매일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0년 04월 21일
- Copyrights ⓒ주)전라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인물포커스
교육현장스케치
기업탐방
우리가족만만세
재경도민회
기획특집
정헌율 익산시장, 생생 소통행정 ‘호평’  
전주시, 책이 삶이 되는 ‘책의 도시 전주’ 선포  
군산 째보선창, 도시재생으로 찾아온 변화  
소나무 향내 물씬 풍기는 솔다박 마을에서 여유로움 ..  
정읍시, 자연과 도시문화가 함께 하는 안전 행복 도시..  
부안군, 체육복지 실현 중점 투자  
김제 유망 중소기업, 코로나19 뚫고 매출 ‘ 껑충’  
익산시, 여의도 절반 넘는 ‘명품 도시 숲 조성’ 착..  
포토뉴스
고창군로컬JOB센터, ’근로자 문화의 날‘ ..
‘고창군로컬JOB센터가 코로나19 여파로 인해 고용시장 위축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 
유진섭 시장, ‘코로나19 방역에 시민 동참..
유진섭 시장이 코로나19 방역 활동에 시민들이 적극 동참해 줄 것을 호소하고 나섰다... 
전라북도립국악원 관현악단, 신춘음악회, `..
전북의 봄 풍경을 국악관현악의 선율로 만끽할 수 있는 시간이 마련된다.전라북도립국.. 
남원의 춘향과 몽룡, 한양에서 창극의 멋 ..
춘향의 도시 남원에 소재한 국립민속국악원의 올해 대표공연인 창극 ‘춘향전-몽룡을 .. 
김제문화예술회관, `하모니 with 팝페라` ..
  김제문화예술회관에서는 오는 30일(금) 오후 7시 30분 문화가 있는 날 공연산..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발행인·편집인: 홍성일 / 회장: 홍성일 / Tel: 063-287-1400 / Fax: 063-287-1403 / mail: jlmi1400@hanmail.net
청탁방지담당관: 이강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복순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전북,가00018 / 등록일 :2010년 3월 8일
Copyright ⓒ 주)전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