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10-28 오후 07:13:4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
뉴스 > 독자투고

풍성한 한가위 고향집 안전을 선물하세요


전라매일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0년 09월 14일
ⓒ e-전라매일
민족 최대의 명절인 추석이 한달 앞으로 다가왔다. 추석은 가족과 따뜻한 정을 나누는 날이지만 코로나19 확진자가 확산세에 있는 만큼 다가오는 추석에 귀향객들로 풍성할지 걱정이 먼저 앞선다.
각 기관에서는 민족 최대의 명절을 맞아 코로나-19에 대한 추석방역대책을 마련하고, 최근에는 비대면 추석선물이 인기가 절정인 가운데 명절선물로 ‘방역세트’가 출시되는 등 이제는 우리 일상에서 건강과 안전은 빼놓을 수 없는 요소가 됐다. 소방서에서도 국민들의 편안한 명절을 위해 추석연휴 동안을 특별경계근무기간으로 지정하여 각종 안전제반사항을 점검하는 등 재난예방을 위한 선제적인 활동으로 귀성객을 맞을 준비에 바쁜 일상을 보내고 있다.
국가화재정보시스템의 전국 화재통계에 따르면 2019년 지난 해동안 총 40,103건의 화재가 발생하였으며, 이 중 주택화재는 5,822건(14.5%)이였으며, 총 285명의 사망자 중 단독주택화재 사망자는 97명(34%)에 달했다. 특히 2,230명의 부상자 중 주택화재 부상자는 385명(17.2%)와 비교 했을 때 주택화재는 사망에 이를 수 있는 심각한 위험이 있는 것으로 볼 수 있다. 최근에는 코로나-19로 인해 집에 머무는 시간이 많아진 만큼 주택화재예방이 그 어느 때보다 더욱 더 중요하리라 생각이 든다.
이처럼 단독주택에서 사망에 이르는 인명피해가 많은 것은 주택용 소방시설이 제대로 설치되지 않아 화재 초기 대응이 신속하게 이뤄지지 못하기 때문이다.
주택용 소방시설 의무화가 지난 2017년 2월에 시행됐지만, 전국적인 설치율은 56%에 그치고 있다. 하지만 그동안의 설치가 효과를 보이면서 2017년 6,422건, 사망자 126명에서 2018년 6,277건, 사망자 124명, 2019년 5,822건, 사망자 97명으로 점차 감소세에 들어서고 있다.
코로나-19로 마스크를 착용하는 것이 당연하게 여겨지는 일상이 된 것처럼 이번 명절에는 고향집에 계시는 부모님의 일상에 안전을 더 할 수 있는 뜻깊은 시간이 되길 바란다.
/군산소방서 소방행정팀장 김충열


전라매일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0년 09월 14일
- Copyrights ⓒ주)전라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인물포커스
교육현장스케치
기업탐방
우리가족만만세
재경도민회
기획특집
정읍시, 지역경제 新르네상스 시대 열다  
사계절 관광명소 무주 칠연폭포  
힐링도시 김제서 두 바퀴로 그리는 자전거 여행  
전북시협, 문학과 함께하는 문화재 탐방 성료  
고창멜론 ‘신기록 행진’, 멜론의 역사를 다시쓰다  
다문화 가족의 든든한 지원군 익산  
“가장 안전한 전주, 존경과 사랑받는 덕진경찰”  
적상산, 조선의 심장 실록을 품다  
포토뉴스
‘우리 동네 미술’ 업무협약 체결
 
어린이 예술가들을 위한 콘서트 열려
전북문화관광재단이 어린이들을 위한 문화예술교육 콘서트를 마련해 화제가 되고 있다.. 
무주군, ‘특별한 제(祭)로 마을의 안녕 기..
무주군 적상면 사천리 신대마을 주민들은 매년 이맘때쯤 마을에서 아주 특별한 행사(.. 
전북도립미술관, 차현주 개인전 개최
 
제2회 대한민국 판놀음 열린다!
국립민속국악원(원장 왕기석)은 <제 2회 대한민국 판놀음>을 오는 28일부터 11월 21일..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발행인·편집인: 홍성일 / 회장: 홍성일 / Tel: 063-287-1400 / Fax: 063-287-1403 / mail: jlmi1400@hanmail.net
청탁방지담당관: 이강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복순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전북,가00018 / 등록일 :2010년 3월 8일
Copyright ⓒ 주)전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