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2-08-12 오후 05:02:5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
지면보다 빠른 뉴스
전자신문에서만 만날 수 있는 전라매일
·16:00
··
·16:00
··
·16:00
··
·16:00
··
·16:00
··
뉴스 > 독자투고

보이지않아 더 위험한 도로 위 ‘블랙아이스’


전라매일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1년 12월 01일
ⓒ e-전라매일
우리의 일상생활에 없어서는 안 될 이동수단인 자동차, 자동차의 발전에 따라 우리의 삶도 그만큼 편리해졌다.
그러나 구조활동 경험에서 가장 흔하게 접하는 교통사고 중 하나는 겨울철 블랙아이스로 인한 사고이다.
블랙아이스는 겨울철에 눈이나 비가 내린 뒤 기온이 갑작스럽게 내려가면서 도로 위에 얇은 얼음막이 생기는 결빙현상으로, 블랙아이스 위에서 차량이 미끄러지면 브레이크를 밟아도 헛바퀴 도는 경우가 많다.
아스팔트 색과 비슷한 블랙아이스는 정속 주행하는 운전자의 눈에는 잘 보이지 않아 블랙아이스가 깔린 도로의 제동거리는 평소 도로 노면의 14배, 눈길보다 약 6배 이상 증가한다.
사고 발생 시 사망률이 최대 4배 높아져 겨울철 교통사고의 주 원인이 되기도 하는데, ‘블랙아이스’는 주로 다리의 연결부, 그늘진 도로, 터널의 입·출구, 굽은 도로 등에 형성 된다.
블랙아이스 교통사고는 적설량 5cm이상의 큰 눈이 내릴 때 전체 사고 증가율의 82%증가하며, 출근시간대인 오전 8~9시에 가장 빈번하며 승합차의 사고 증가율은 64%로 전체 차종 중 가장 위험하다.
보이지 않아 더 위험한 블랙아이스 예방법은 첫째, 규정속도보다 20~50% 감속 운행하여 앞차 차간거리 평소 2배이상 유지해야 한다. 둘째, 겨울철 등산 시 아이젠을 착용하는 것처럼 스노체인&스노타이어 사용하기 셋째, 급출발·급제동·급회전은 절대 금지이다. 일반 도로보다 14배 더 미끄러워 바로 사고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에 페달은 부드럽게 밟아줘야한다.
마지막으로 블랙아이스로 차가 미끄러졌다면 당황하지 말고, 미끄러지는 방향으로 핸들을 돌려야 한다. 만약 브레이크를 급하게 밟게 되면 더 심하게 미끄러질 수 있다.
도로 위 암살자라고 불리는 블랙아이스도 예방하고 실천하면 안전하게 대비할 수 있다. 위 언급한 예방법을 알아두고 올 겨울에도 안전 운전하자.

/김현웅 소방장
전주완산소방서 완산119구조대


전라매일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1년 12월 01일
- Copyrights ⓒ주)전라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인물포커스
교육현장스케치
기업탐방
우리가족만만세
재경도민회
기획특집
최종오 익산시의회 의장 ˝시민행복과 익산발전에 노..  
금동·향교동·도통동 마을계획단 주민총회 성료  
무더위 날릴 강천산으로 떠나는 힐링여행  
군 장병과 함께 걸어 온 30년 백룡컴퍼니 ‘국군위문..  
자연이 좋다! 갯벌이 숨 쉰다! 고창으로 GO! GO!  
무주군, 귀농·귀촌 정책 ‘지역활력’ 불어 넣는다  
정헌율 시장 “KTX익산역 중심 경제부흥 이끈다”  
숲을 거닐고, 숲에 안겨보자!  
포토뉴스
국악관현악단 코라이즌 ‘판콘서트’, 8월 ..
부안군이 국악관현악단 코라이즌(대표, 이예원)을 초청하여 오는 8월 20일(토) 오후 3.. 
2022년 설림도서관 하반기 시민문화강좌 운..
군산시 설림도서관은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평생교육과 문화체험을 할 수 있도록 오는 .. 
서학예술극장, 무료 기획 공연 시리즈 열어
전라북도문화관광재단에서 시행하는 ‘2022 민간문화시설 기획프로그램 지원사업’에 .. 
부안군문화재단, 석정문학관 하반기 문예창..
부안군문화재단(이사장 권익현, 이하 재단)에서 부안군에 거주하는 모든 지역민을 대.. 
권익현 부안군수, 제1회 주산사랑 작은예술..
권익현 부안군수는 5일 주산면 고산제 일원에서 개최된 제1회 주산사랑 작은예술제 현..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백제대로 555. 남양빌딩 3층
발행인·편집인: 홍성일 / 회장: 홍성일 / Tel: 063-287-1400 / Fax: 063-287-1403 / mail: jlmi1400@hanmail.net
청탁방지담당관: 이강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복순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전북,가00018 / 등록일 :2010년 3월 8일
Copyright ⓒ 주)전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