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5-21 오후 07:00:2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통합검색
속보
;
뉴스 > 기획|특집

푸른 숲속에서 가족들과 함께 산나물 심어요

국립회문산자연휴양림 ‘산림텃밭’ 체험 이벤트
나현주 기자 / kcc0122@hanmail입력 : 2019년 05월 13일
ⓒ e-전라매일
ⓒ e-전라매일
산림청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소장 정영덕) 서부지역팀은 자연휴양림 개장 30주년 기념 및 가정의 달을 맞아 지난 4월 중순부터 국립회문산 자연휴양림을 찾는 고객을 대상으로 ‘산림텃밭’ 체험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국립회문산 자연휴양림은 1993년도에 순창군 구림면에 개장된 이래 100만명 이상 찾은 순창군 명소로 숲속의 집 9동 9실, 산림문화 휴양관 1동 8실과 야영장 17면을 운영하고 있다.
‘산림텃밭’ 체험 이벤트는 푸른 숲속에서 가족들과 함께 산나물을 직접 심고 물을 주며 도심에서 쌓인 스트레스를 해소할 수 있는 숲 속 힐링 프로그램으로 현재까지 30가족 90여명이 참여해 큰 만족도를 나타내고 있다.
ⓒ e-전라매일
ⓒ e-전라매일
ⓒ e-전라매일
ⓒ e-전라매일
참여 대상은 휴양림 방문객 및 숙박객으로 매회 20명 선착순으로 운영되고 있으며, 모종은 1인 2개씩 제공된다. 운영기간 및 시간은 5월 31일까지로 오전 10시, 오후 1시, 오후 3시 일 3회 진행되고, 재료 및 공간의 소진 여부에 따라 기간은 연장 또는 단축될 수 있다.
체험객들은 대다수 도심에서 온 가족단위로 숲속 텃밭에서 직접 모종삽으로 땅을 파고 평소 만나보기 힘들었던 산마늘, 곰취, 곤드레 등 임산물을 심으며 해당 식물들의 생태에 대해 숲해설가를 통해 설명을 듣고 이해하며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또한 회문산자연휴양림은 목공예 숲 체험교실 및 다양한 곤충과 조류 약 200여종의 표본‧박재가 전시된 곤충관, 6.25전쟁의 역사와 아픔을 배울 수 있는 회문산 역사관 및 6.25양민학살기념탑, 비목공원 내 시(詩)가 있는 산책로 등 다양한 시설들이 잘 정비되어 있어 특색 있는 산림휴양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
ⓒ e-전라매일
ⓒ e-전라매일
특히, 자연휴양림 30주년을 맞아 5월은 국립자연휴양림 무료입장 및 주중 객실 사용료 30% 할인, 산림휴양주간(5월20일~26일) 산림문화프로그램 무료 체험 등의 이벤트도 함께 진행되고 있어 국립자연휴양림을 찾는 고객들이 다양한 즐거움을 누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서부지역팀 관내 주중 객실 사용료 할인 이벤트 대상은 회문산자연휴양림(전북 순창), 운장산자연휴양림(전북 진안)이며, 주중(일~목요일, 화요일 제외), 숙박시설(숲속의 집, 산림문화휴양관)에 한정되어 이용할 수 있다. 단, 장애인, 지역주민, 다자녀, 국가보훈대상자 등 중복할인은 불가능하다.
정영덕 소장은 “산림텃밭 체험활동은 자연에 대한 소중함과 식물이 우리에게 주는 중요한 요소들을 현장에서 체험하고 배우는 유익한 시간이 될 것”이라면서 “휴양림을 찾아주시는 국민들께 더 많은 산림휴양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산림텃밭 체험 확대 등 다양한 콘텐츠 개발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나현주 기자 / kcc0122@hanmail입력 : 2019년 05월 13일
- Copyrights ⓒ주)전라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인물포커스
교육현장스케치
기업탐방
우리가족만만세
재경도민회
기획특집
부안군, 삶의 질 향상·양질의 일자리 창출 ‘총력’  
떠난 사람과 남아 있는 사람들의 심리 녹여내  
푸른 숲속에서 가족들과 함께 산나물 심어요  
<혁신학교 이야기> 100년 역사와 전통이 빛나는 ‘장..  
무주문화원, 문화예술의 일상을 꿈꾸다  
함께 뛰는 땀방울 자신감의 꽃망울  
익산시, 전국소년(장애학생)체전 준비 ‘착착’  
정읍 단풍미인쌀 브랜드파워 강화  
포토뉴스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발행인: 홍성일 / 대표이사 겸 편집인: 홍성일 / Tel: 063-287-1400 / Fax: 063-287-1403 / mail: jimi1400@hanmail.net
청탁방지담당관: 황승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관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전북,가000187 / 등록일 :2010년 3월 8일
Copyright ⓒ 주)전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