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1-10-18 오전 09:06:3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
실시간 추천 뉴스
1
2
3
4
5
6
7
8
9
10
지면보다 빠른 뉴스
전자신문에서만 만날 수 있는 전라매일
·18:00
··
·18:00
··
·18:00
··
·18:00
·17:00
··
·17:00
뉴스 > 요일별 특집

[문학칼럼-시인의 눈] 책의 날개를 타고


전라매일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1년 09월 02일
ⓒ e-전라매일
초여름에 있었어야 했던 장마를 오려내어, 여름의 끝자락에다가 붙여넣기 한 것처럼 날씨가 혼란스럽다. 덕분에 늦더위마저 연일 쏟아지는 비에 힘을 못 쓰니, 예년보다 가을이 일찍 시작된 기분이다.
오랜만에 책을 펼쳐 들었다. 책이 양 날개를 펴자 나를 태우고 날아오른다. 바쁘다는 핑계로 책을 잊고 살았던 장년을 지나 유년 시절에 내려놓는다.
아, 거기 아주 초라한 코흘리개 아이가 있다. 어른들은 생활이 어려워 타지로 떠도는 환경이라 늘 더럽고 냄새나는 아이, 스케치북도 크레파스도 없어서 미술 시간이면 벌서던 아이, 지독한 열등감으로 내성적인 아이, 어느 날 그런 아이에게 담임 선생님이 헬렌 켈러의 자서전을 주면서 고전 읽기 활동을 권했다.
선생님의 관심이 목마르면서 부끄러웠지만, 덕분에 주로 위인전을 읽고 독후감을 썼다. 월요일마다 운동장 조회 시간에 단상에 올라가서 낭독도 했다. 책 한 권 읽어본 적 없었던 아이가, 타인과 얘기만 해도 얼굴부터 붉어져서 말을 못 하던 아이가 어떻게 변했을까?
소년기에 읽었던 위인전은 두고두고 그를 지탱하는 힘이었고 나침반이 되어줬다. 그리스 로마 신화는 풍부한 상상력의 원천이 되었으며, 단상에 섰던 경험은 그를 용감하게 만들었다.
청년 시절 막노동판에서도 부끄럽지 않았던 것은 그때 읽었던 책 덕분이다.
지금 남원문인협회에서 그때 담임선생님과 함께 활동하고 있다.
여전히 모든 사람에게 자상하고, 퇴임 후엔 자원봉사 활동에 전념하는 모습이 아름다운 분이다.
자주 뵙지만, 가을이면 늘 선생님에게 편지를 쓰고 싶어진다. 감사하다는 말을 삼켰던 그 유년의 마음에다가, 인생을 살아갈수록 고마운 마음이 더욱 더해진다는 말을 담아서 말이다.
아, 가을에는 나를 붙잡아주고 인도해준 책에도 감사하고 싶다.
올가을엔 단풍이 더욱더 붉었으면 좋겠다.

/김영기 시인
전북시인협회 회원


전라매일 기자 / 00hjw00@hanmail.net입력 : 2021년 09월 02일
- Copyrights ⓒ주)전라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인물포커스
교육현장스케치
기업탐방
우리가족만만세
재경도민회
기획특집
‘후백제왕도 전주’ 1000년 전 찬란함 재조명  
재인천전북도민회 임영배 회장 “인천지역 전북도민 ..  
장수군, 코로나19에도 지역상권 인기 만점  
김제시의회, 시민 행복 위한 열정적 의정활동 펼쳐  
놀이터도시 전주, 아이들의 꿈도 ‘쑥쑥’  
대한민국신문기자협회 이용도 회장  
황숙주 순창군수, 예산 5000억 원 달성  
포스트코로나, 군산시립도서관의 놀라운 변신  
포토뉴스
장수군과 함께 하는 ‘2021 전라북도 생활..
장수군과 함께하는 2021 전라북도 생활문화예술동호회 페스티벌이 23일 오후 2시 비대.. 
부안군, 제3회 한음페스티벌 무료공연
부안군(군수 권익현)은 2021 방방곡곡 문화공감 문예회관 기획 프로그램 지원사업에 .. 
도시재생과 청년문화가 만난다
남원시는 도시재생뉴딜 인정사업으로 2020년 선정된 “(구)미도탕 문화저장소 리뉴얼.. 
‘고창, 농촌영화를 품다’ 제4회 고창농촌..
국내에서 단 하나뿐인 농생명 특화 영화제인 ‘고창농촌영화제’가 올해 제4회 영화제.. 
전주한지로 그려진 2021 국제수묵비엔날레
한국전통문화전당(원장 김선태)은 오는 31일까지 개최되는 2021 국제수묵비엔날레에서..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백제대로 555. 남양빌딩 3층
발행인·편집인: 홍성일 / 회장: 홍성일 / Tel: 063-287-1400 / Fax: 063-287-1403 / mail: jlmi1400@hanmail.net
청탁방지담당관: 이강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복순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전북,가00018 / 등록일 :2010년 3월 8일
Copyright ⓒ 주)전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