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8-16 오후 03:37:4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
뉴스 > 사회일반

대한민국 수학여행 1번지 자리 굳힌다

전주체험형 프로그램 추진·해설투어 원스톱 서비스 제공
한옥마을 관광안내소서 체험+해설 올인원 예약 가능토록

이강호 기자 / lkh1530@hanmail.net입력 : 2019년 02월 11일
대한민국 수학여행 1번지로 급부상한 전주시가 전통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수학여행프로그램을 추진한다.
시는 전주만의 전통, 문화, 역사와 연계한 체험형 수학여행프로그램을 개발해 더 많은 타 지역 학생 관광객 유치활동을 펼치겠다고 11일 밝혔다.

우선, 한옥마을 관광안내소에서 전통문화체험과 해설투어 예약이 가능한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키로 했다.
현재 전주를 찾는 수학여행객들은 한옥마을 해설 예약과 체험 예약을 별도로 진행하면서 겪었던 불편을 해소하기 위함이다.
이 서비스를 이용할 경우, 한국전통문화전당에서 비빔밥, 잡채, 전통 떡 등 음식체험과 한지 뜨기, 한지함 만들기 등 전통문화를 체험한 뒤 해설사와 함께 전주 대표 관광명소인 한옥마을과 경기전, 오목대, 전동성당 등을 둘러보며 깊이 있는 해설 투어를 학교별, 학급별로 진행할 수 있다.

또한, 전통문화연수원에서 선비들의 활쏘기 체험인 향사례(국궁), 선비들의 의복을 입고 인사하는 의례를 배우는 사상견례 등 선비체험과 판소리 및 가야금 공연, 도자기, 전통공연 등을 추가로 진행할 수 있어 1박 2일 프로그램도 가능하다.
시는 이 같은 수학여행 프로그램 활성화를 위해 관련기관과 간담회를 진행하고 광역시와 각 도교육청을 방문해 설명회를 실시할 계획이다.

또 수학여행지의 매력을 담아낸 홍보책자를 제작해 방문 가능성을 한 층 더 높일 방침이다.
이와 관련, 지난해 전주를 방문해 해설투어에 참여한 수학여행 단체 관광객은 204학교 1만6,466명이며, 73학교 4,854명이 숙박하면서 지역경제에 큰 보탬이 됐다.
또 1823년에 설립된 싱가포르 명문 고등학교인 래플스 고등학교(Raffles Institution)의 학생들이 한국의 전통문화와 도시정책을 배우기 위해 전주를 찾는 등 대한민국을 넘어 글로벌 수학여행지로도 주목을 받고 있다.

황권주 전주시 문화관광체육국장은 “전주는 전통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최적의 장소로 보다 공격적인 수학여행객 유치활동을 펼칠 계획”이라며 “수도권이나 부산에서도 3시간 이내로 올 수 있기 때문에 많은 학생들이 전주를 찾아 좋은 추억을 남기고 돌아가길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이강호 기자 / lkh1530@hanmail.net입력 : 2019년 02월 11일
- Copyrights ⓒ주)전라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오피니언
사설 칼럼 기고
가장 많이본 뉴스
오늘 주간 월간
요일별 기획
인물포커스
교육현장스케치
기업탐방
우리가족만만세
재경도민회
기획특집
강천산 야간개장 산책로 걸으며 더위 싹 날리자  
글로벌 축제로의 도약! 제23회 무주반딧불축제 준비 ..  
“선유도 안전은 우리가 지킨다!”  
“행복한 학교생활 속 자신의 꿈을 세워가자”  
아기자기 감성 톡톡 구미마을 벽화길  
“군산문화재야행으로 오세요”  
군산署 “안전하고 살기 좋은 군산 만들기 최선”  
[전북이 낳은 출향 고위공직자] ‘김거성 청와대 시민..  
포토뉴스
한지민 `위안부였던, 나의 사랑하는 엄마에..
영화배우 한지민(37)이 위안부 피해자 유족들의 편지를 낭독했다.한지민은 14일 서울 .. 
김성재 `그것이알고싶다` 청원 10만명↑·..
SBS TV '그것이 알고싶다, 김성재' 편 방송금지 처분 반대 청원이 10만명을 돌파했다... 
장기용, 태국 갑니다···방콕 팬미팅
탤런트 장기용(27)이 태국 팬들을 만난다.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다음달 29일 '201.. 
오달수, 1년반 만에 스크린 복귀···독립..
영화배우 오달수(51)가 스크린으로 돌아온다.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는 "오달수는.. 
방탄소년단 영화 `브링더소울` 5일 더 상영..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새 영화 '브링 더 소울 : 더 무비'(감독 박준수)가 인기를 .. 
편집규약 윤리강령 개인정보취급방침 구독신청 기사제보 제휴문의 광고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주)전라매일신문 / 주소: 전주시 덕진구 도당산4길 8-13 (우아동3가 752-16)
발행인·편집인: 홍성일 / 회장: 홍성일 / Tel: 063-287-1400 / Fax: 063-287-1403 / mail: jlmi1400@hanmail.net
청탁방지담당관: 황승훈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관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전북,가000187 / 등록일 :2010년 3월 8일
Copyright ⓒ 주)전라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마케팅 담당자: 이준혁 (010-2505-0430)